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요리좋아하시는분 살찐체형?마른체형?

물고기 | 조회수 : 931
작성일 : 2020-10-22 13:55:46
저요. 음식좋아하고요. 하는것도 어렵지 않고 먹는것도 좋아해요.
누구온다고하면 이거이거이거 해야겠다 다 머리속에 그려지고.
그걸 준비하는게 어렵지 않아요.
막 순서대로 그림이 쫙 그려지거든요.
김밥열줄마는데 밥하는시간 합쳐서 한시간도 안걸려요.
외식은 자주 안하죠..
매일 식자재 찾아보고 뭐 해먹으면 좋겠다 생각해요.
근데 살찌는 체형이 되었네요.
살이 야금야금 찌다보니 애기낳기전보다 십키로 찐 상태예요.
아이키우다보니 더 잘 챙겨먹고
올해 온라인수업 일년하니 같이 끼니 챙기다보니 살이...
음식 잘하는거 좋은거다 했는데 살은 덤인것은 숙명일까요.


IP : 182.215.xxx.169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0.22 2:03 PM (220.78.xxx.78)

    저두 요리 쉽고 빠르게 만들어요
    사람들이 만들어서 내놨는지 알정도로
    물론 맛도 있어요
    명절에 제 음식먹어본 조카가
    저희 아이한테 너는 이런 맛있는걸 매일 먹다니 부럽다고 할정도
    근데 저는 제가 하는 음식은안먹고요
    심지어 저는 채식에 소식해요
    만들다 냄새에 질린달까

  • 2. 원글이
    '20.10.22 2:05 PM (182.215.xxx.169)

    역시 마른분들 많으시군요.
    내말은 핑계였어요!

  • 3. 어디선가
    '20.10.22 2:08 PM (220.85.xxx.141)

    마른 요리사는 가짜라고~~
    입맛이 없으니 요리에 관심이 더 없어지는거 같아요
    이맛이나 저맛이나 그냥 저냥

  • 4.
    '20.10.22 2:11 PM (106.101.xxx.175)

    요리 좋아하고..과식은 어쩔수 없이 매번합니다.
    공들여 만든 음식을 내손으로 버릴수도 없어서요.
    핑게가 좋긴합니다.
    아직까지는 살이 오르지는 않는데..
    아마도 저의 체질탓인듯해요.
    저의 음식을 먹는 남편의 체중이 너무 늘고 있어서..걱정이에요.
    그런데 제 음식만 찾으니 건강식으로 하는데도 자꾸 살이 오르는데 먼 조화인지 모르겠어요.
    체질은 무서워요..

  • 5. 원글이
    '20.10.22 2:25 PM (182.215.xxx.169)

    위장이 커져서요...
    이제 웬만큼 먹어도 과식처럼 안 느껴져요 ㅠㅠ

  • 6. 요리하는거
    '20.10.22 2:52 PM (1.177.xxx.87)

    좋아하고 잘 먹는데 마른편.
    배 부르면 딱 수저 놓는 스타일이에요.

  • 7. 그러고보니
    '20.10.22 4:21 PM (223.38.xxx.38)

    저윗댓글처럼
    요리사는 마른사람이 잘 없죠
    맛있는거 먹어보고 만들고
    마른사람인데 살안찌고 잘먹는 사람이
    제일로부러운 일인ㅜ

  • 8. ...
    '20.10.22 4:23 PM (223.62.xxx.189)

    요리좋아하고 잘먹고 맛난거 좋아하는데 살찌지 않으려고 노력해요. 그래서 조금밖에 못 먹는데 맛없는거 먹으면 엄청 화남. 아주 신중히 맛난거 골라요 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2781 안쓰는 섬유유연제 어떻게 활용할까요? 6 어찌 2020/11/24 1,377
1262780 조국 "최성해 양복 받았더라면 검찰은 뇌물로 기소했을 .. 11 ㄱㅂㄴ 2020/11/24 1,565
1262779 동거 = 사실혼 : 외우면 됨 17 .... 2020/11/24 3,613
1262778 애플 청포도랑 샤인머스켓 맛이 어떻게 다른가요? 3 2020/11/24 1,419
1262777 코로나 끝나면 왕따가 되어 있겠네요. 6 코로나왕따 2020/11/24 2,329
1262776 부여 숙박 추천부탁드립니다. 4 ... 2020/11/24 725
1262775 경과루 멸치볶음 할때 멸치 씻어야 하나요? 6 2020/11/24 1,036
1262774 코로나 속 세계 집값 폭등, 한국은 작은 편 14 금호마을 2020/11/24 2,044
1262773 금태섭아들 증여한 집값76억 맞나요? 11 2020/11/24 1,742
1262772 남푠이 회사를 그만두겠데요. 61 실직 2020/11/24 19,374
1262771 에리스테롤이나 설탕대용으로 유자청 담그신분 ..... 2020/11/24 287
1262770 사주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습니다 2 ??? 2020/11/24 864
1262769 마이너스통장 1 만들까요 2020/11/24 826
1262768 너튭 도하영 영상 몰아보는데 넘 귀여워요 13 슈돌 2020/11/24 2,199
1262767 카페나음식점 하시는 분들 2단계때 알바들.. 1 Pppp 2020/11/24 986
1262766 선행이 많이 안 되어있으니 5 이제와서 2020/11/24 1,260
1262765 성가대 연습·예배 후 소모임..홍대새교회 관련 71명 감염 뉴스 2020/11/24 771
1262764 주부 아내 나를 위한 소비를 하다 15 바보엄마 2020/11/24 4,182
1262763 10년동거 말안했다가 현재 배우자에게 밝혀지면 원래 29 14 2020/11/24 6,865
1262762 솥밥 대통령 잘 써지나요? llll 2020/11/24 505
1262761 BTS performs ‘Dynamite’ on ‘GMA3’ 7 ㅇㅇㅇ 2020/11/24 998
1262760 집샀어요 10 랭쥬 2020/11/24 2,506
1262759 쥴리 무혐의??진짜 미쳐돌아가는구나 표창장이 최고네 마약딸재벌아.. 17 주물럭법 2020/11/24 2,579
1262758 요리잘하는 남자가 최고예요 13 ㅇㅇ 2020/11/24 2,012
1262757 펜트하우스 키스씬 야해요 11 가을 2020/11/24 5,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