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에서 티비보며 뒹굴거리는거 넘 좋아요

kimbob | 조회수 : 1,255
작성일 : 2020-09-22 10:17:10
저연봉 프리랜서에요
쉬는날 혹은 오후늦게 일이 있을땐
걍 종일 티비보며 먹으며 뒹굴뒹굴
최고의 행복이에요
왜케 움직이는게 귀찮죠
어떤사람은 어디든 나가야 스트레스가 풀린다는데
IP : 125.186.xxx.133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ㅎ
    '20.9.22 10:26 AM (1.237.xxx.47)

    최고죠
    커피랑 과자
    넷플릭스만 있음

  • 2.
    '20.9.22 10:51 AM (220.127.xxx.42)

    그러면 답답하던데 ㆍ

  • 3. ..
    '20.9.22 10:51 AM (39.7.xxx.27)

    저두요
    티비 커피만 있으면 되요
    일부러라도 움직이는날은 본가 강아지 맡겨진날
    창밖내다보고 있는게 불쌍해서 아침저녁 산책시켜줘요
    나도 안하는 산책을 ㅋㅋ

  • 4. 헤헤
    '20.9.22 10:53 AM (110.70.xxx.26)

    집순이라서 저두 그래요.
    친구만나고 모임하는 거보다 집에서 혼자 또는 가족들과
    소소하게 지내는 일상이 편안하고 행복해요.
    그래서 코로나가 하나도 답답하지 않고
    친구들 모임, 인간관계 신경쓰지 않아도 되니
    넘나 좋네요.

  • 5. 저두요
    '20.9.22 11:01 AM (220.127.xxx.193)

    모임이나 사람만날 일 있으면 오전부터 뭔가 긴장되고 불편해요. 집에서 티비보고 맛난거 해먹고, 음악듣고 운동하고 공부하고 너무 편안하고 이런 일상에서 행복함을 느껴요.

  • 6. 집순이
    '20.9.22 11:10 AM (220.72.xxx.186)

    저도 내집이 제일 편안하고 좋아요
    약속 있음 하루전부터 긴장되고 불편해요
    멜론켜두고 맛있는 요리도 하며 넷플렉스 보며 실내자전거 운동하고 가족이랑 지내는게 편안해서 행복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3895 부자들이 투기 못하게 만들어 놓은 부동산 정책에 @ 05:47:59 46
1243894 스웨덴도 참여.."中화웨이·ZTE 기기, 5G 네트워크.. 뉴스 05:33:22 105
1243893 복학왕 - 두더지 마을 5 f 05:12:19 203
1243892 의존적인 성격은 1 대문글보고 04:48:44 239
1243891 한달에 양가에 고정으로 드는 돈이 80인데 3 .... 04:46:09 562
1243890 이탈리아도 야간통행금지 흠흠 04:12:10 275
1243889 [제보는 MBC] "중소업체 따라 해라"..카.. 뉴스 03:18:53 287
1243888 그알 이은해 전남편도 물놀이 사고로 사망하고 보험금 탔었네요. 8 ... 03:08:04 2,276
1243887 브람스 보신분만 1 ㅇㅇ 02:42:46 366
1243886 개신교인의 20프로는 '가나안 성도' 1 ... 02:00:09 681
1243885 청춘기록,혜준엄마랑 해효엄마랑 4 무지개 01:51:08 1,123
1243884 노래 잘 하는 가수 노래 들어보아요~ 진호 01:35:46 257
1243883 나는 자연인이다... 3 ㅇㅇ 01:32:29 1,023
1243882 어제 저녁 티비에 나온 남자 미용실 어디일까요? 2 도움요청 01:28:07 708
1243881 분당 수내역 vs 서현역 6 잠실새댁 01:24:50 713
1243880 법원장실 책상 하나에 1천700여만원..법원 가구예산 '펑펑' 2 뉴스 01:20:20 634
1243879 스트레이트 106 - 사우나 온탕 속 은밀한 협박... 삼성 5.. 브레인 01:14:54 489
1243878 금태섭 오늘 탈당 “고질적 편가르기 민주당에 반대” 20 이제, 이재.. 01:09:39 1,691
1243877 밑에 글 읽다 정말 궁금해서요(돈빌려주는 얘기) 12 01:03:43 1,118
1243876 한동훈 -국감 나가겠다…어딜 나와" -봉쇄한 與 6 숨기는자가범.. 01:00:00 1,073
1243875 국민 장모님 6 ... 00:52:15 1,198
1243874 이런경우 조언바랍니다 (펑예정) 13 딸들 00:50:24 2,928
1243873 집에 손님 오는 게 너무 싫습니다. 7 ... 00:49:22 3,053
1243872 다재다능한 아이는 어떻게 되는걸까요? 7 .. 00:46:13 1,043
1243871 가죽 카드지갑 직접 만들수 있을까요 11 nnn 00:37:47 4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