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침 출근할때 머리 안말릴수도 있죠......

ㅇㅇ | 조회수 : 2,167
작성일 : 2019-11-15 11:39:27
매일 일찍일어나서 출근하는거 보통일 아니고 머리 감고 말리고
시간 빠듯하면 어쩔수 없죠. 남자는 화장도 안하는데 여자는 꾸미는 기준이 너무 각박하네요.

이제 겨울이니깐 감기걸려요. 말리고 다니세요
드라이기 추천해 드릴게요 JMW 드라이기 2분만 해줘도 머리 거진 다 말라요. 지금 카톡 선물하기에서 5만원 후반대 모델이 젤 가성비 짱이고 지금 여기가 제일 저렴해요. 얼마전 친구한테 선물했는데 아직 있을진 모르겠어요.

전 차가운 바람이 머리에 스치는 느낌이 너무 싫어서. 다 말리고 나가는데 이 드라이기 없었으면 맨날 전날밤에 씻고 떡진 머리로 출근했을 거에요.

IP : 203.210.xxx.17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ㄹㄹㄹㄹ
    '19.11.15 11:43 AM (211.196.xxx.207)

    여자가 꾸미건 말건 내 관심 아니라고요.
    버스, 전철에서 젖은 머리 흔들면서 내 면상만 안 치면 돼요.
    여기에 꾸미는 기준 같은 게 왜 나오는 거에요, 대체?

  • 2. ..
    '19.11.15 11:44 AM (59.6.xxx.128)

    이게 무슨 꾸미는 기준인가요.
    진짜 화가 나려고하네.
    나한테 직접 피해가 오니까 분노하는거지!!

  • 3. ㅁㅁ
    '19.11.15 11:47 AM (49.161.xxx.87)

    저는 지하철에서 분노할게 천지빼까리라 그정도는 그닥 신경안쓰이더라고요.
    배낭이 젤 싫고, 숙취냄새, 옷냄새, 태극기할배 등등

  • 4. 남자도
    '19.11.15 11:48 AM (211.36.xxx.3)

    면도안해 수염 거칠거칠하면 불쾌해요. 머리 떡지면피하고.

  • 5. ...
    '19.11.15 11:53 AM (122.40.xxx.84)

    아 오래걸린다는 분들은 요령이 없으니 그러죠...
    허리굽혀서 머리 아래로 하고 머리카락아래로 쏠리면
    뿌리부터 말리면 오래 걸리지도 않아요..
    전문가용 드라이기도 2~3만원이면 되구요...

    건강 미용 대인관계 다 걸린건데
    그정도 투자는 해야죠... 뭐 바빠서 한두번이야 당근이해해도
    당연한듯 매일 젖은머리로 다니는 그 무대뽀는 진짜 이해가 안가네요ㅜ

  • 6. ㅇㅇ
    '19.11.15 12:06 PM (203.210.xxx.17)

    저도 겨울철 지하철에서 괴로운건 온갖 역겨운 냄새나는 패딩입은 사람, 백팩, 향수냄새. 아니 지하철에서 젖은 머리로 얼굴을 맞을 일이 평생에 몇번이나 있나요 ㅎㅎ ..
    여기 너무 예민하고 별것도 아닌일에 분노하는거 보면 깜짝놀라요

  • 7.
    '19.11.15 12:06 PM (172.56.xxx.157)

    남자도 면도 매일 합니다
    그시간이면 가벼운 화장 가능해요.
    도대체 말을 해주면 들어 먹어야지
    그런 기준이면
    옷이며 스타킹도 들고 나와서 전철서 입고신고 그래도 되는거죠?

  • 8. ㅇㅇ
    '19.11.15 12:10 PM (203.210.xxx.17)

    아니 왜 화장이 여자가 외출할따 기본 예의냐고요 ㅋㅋㅋㅋㅋ
    수염 기르는 사람은요? 여자도 눈썹이나 인중 면도 해요.
    가볍든 무겁든 화장을 왜 해야하는거죠?
    유럽,중국에서 몇년씩 살아봤어도 우리나라처럼 여자가 화장 엄청하고 여자외모에 과하게 신경쓰는 나라 없어요. 여성인권 낮은 일본?

  • 9. 00
    '19.11.15 12:10 PM (117.111.xxx.74)

    에티켓은 개나 주나요. 셔츠 안에 란닝셔츠 입지 않고 슬리퍼에 양말 신지 않고 이런 건 왜 필요하겟어요.. 젖은 머리 출근하고 싶어서계속 하겠다면 인 말리지만 내가 어떻게 보이겠구나 하는 건 알아야죠..

  • 10. 화장
    '19.11.15 12:30 PM (45.72.xxx.154)

    화장 꾸미는거랑 연결짓지마세요. 본인 샤워한거 머리감은거 마무리 다하고 나오란겁니다. 젖은머리 휘날리면 무슨 청초한느낌 주는줄 아나본데 그냥 방금 나 목욕했어요 머리감았어요 광고하는 칠푼이같아요.

  • 11. ...
    '19.11.15 12:37 PM (61.79.xxx.132)

    머리를 안말린게 도대체 남에게 어떤 민폐를 끼친다는 건가요?
    피혜자분들의 사례를 기다립니다. ㅎㅎㅎ
    물떨어진다는 분들. 그럼 물안떨어질 정도는 괜찮죠? 머리 안흔들어대면 허락해주실거죠? ㅎㅎㅎㅎ

  • 12. ㅐㅑㅐㅑ
    '19.11.15 12:40 PM (106.248.xxx.218)

    그런데 그렇게 젖은 머리로 나다니는 사람들 보면 다 머리가 길어요. 그렇게 관리하기 힘들면 저같으면 짧게 자르겠어요.
    지하철에서 화장하는 사람들을 볼때에도 비슷한 생각이 들지요. 저렇게 외모에 신경쓰는 사람이 어떻게 공공장소에서 저렇게 개인적인 일을 하고 있지...참 신기해요.

  • 13. 아이고
    '19.11.15 12:42 PM (223.32.xxx.206)

    왜들 이래요. 어쩌다 못말리는거랑 맨날 못말려서 젖은채로 나오는게 같아요?

  • 14. ..
    '19.11.15 12:43 PM (114.203.xxx.163)

    머리 감고 안말리면 어때 보이냐고 해서 82분들이 대답해준걸

    이젠 머리 안말리고 다니는 분들이 각박하네 꼰대네 머리 안말리는걸로 본 피해가 뭐냐고 난리.

    그냥 그렇게 사세요 그럼

  • 15. ...
    '19.11.15 12:59 PM (61.79.xxx.132)

    젖은 머리로 다니면 정작 그 본인이 머리 상하고, 겨울엔 춥고 안좋아요.
    그 사람이 맨날 그러는 사무실 사람이건, 지하철에서 한번 보는 사람이건 사실 남이 상관할바 아니구요.

    단, 그 사람이 맨날 사무실에 나와서 10분, 15분씩 드라이를 한다거나해서, 이게 또 회사업무에 영향 있으면 짜증나겠죠.
    하지만 그정도 아니면 그냥 그려려니하면 될거같아요. 왜들 그리 예민한지.

  • 16. 탄산수
    '19.11.15 1:03 PM (108.225.xxx.148)

    젖은 머리로 면상맞는거 느낌 정말 섬짓합니다. 보통 아침 출근길 복잡한 버스나 지하철에서 당하는데 기분이 정말 뭣같다고 하면 넘 심한말인가요? 머리가 기니 고개만 돌려도 출렁거리며 주위사람 맞기 쉽상입니다. 한국 떠난지 10년인데 아직도 그 느낌이 기억나는거 보면 ㅠㅠ 윗분 말씀대로 이상하게 젖은 머리로 다니는 사람들 대부분이 머리가 길더군요. 제발 아침에 머리 못말리겠음 밤에 하고 주무시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4380 (시사수다방)국회가 니들 맘대로 범죄하라고 존재하는 곳이냐? ... 2019/12/11 189
1564379 톨게이트를 분명히 지났고, 하이패스 후불카드도 인식 되었는데 1 ... 2019/12/11 563
1564378 대검기자실 폐쇄청원 4만 넘음. 6 참여합시다... 2019/12/11 651
1564377 치아 사이사이가 다 벌어진 사람보면 어떠세요? 28 ..... 2019/12/11 5,271
1564376 두 여대가 유독 폭락해서 그래요 47 요점만 간단.. 2019/12/11 7,351
1564375 직장 선배님들 조언 구합니다 1 ㅇㅇ 2019/12/11 282
1564374 고향친구, 어릴적 친구들 불편하신 분들 계신가요? 6 .. 2019/12/11 1,452
1564373 어금니 신경치료 1회차 받고 2회차 남았는데 임시로 막아놓은 곳.. 5 치과다녀왔어.. 2019/12/11 695
1564372 어느당대표는 3 gh 2019/12/11 414
1564371 살림남 김승현씨네 저거 대본대로 하는거죠? 29 . . . 2019/12/11 7,296
1564370 드라이 하고 비닐 벗겨서 보관하시나요? 8 ㅗㅠ 2019/12/11 1,723
1564369 오롯이가 불편한 이유 32 ... .. 2019/12/11 2,977
1564368 집고민 2. 어디가 좋을지ㅠ 4 이사가 2019/12/11 1,481
1564367 합격축하금 해야할까요? 7 ㄱㄱ 2019/12/11 2,040
1564366 병원에서 남편 병간호 하고 있는데 너무 잘자고 먹어서 민망하네요.. 18 . . . 2019/12/11 5,725
1564365 바람을 알았는데 21 남편 2019/12/11 4,860
1564364 야호~우리펭수 광고료 3억~5억 추정이래요 8 ㆍㆍ 2019/12/11 1,715
1564363 9:30 더룸 ㅡ 김남국 변호사 출연 2 본방사수 2019/12/11 406
1564362 12월생 출산선물 좀 도와주세요 5 곰뚱맘 2019/12/11 309
1564361 9살 아들때매 오늘 식겁했어요 55 00 2019/12/11 7,076
1564360 현금6억에 대출@ 해서 강남 가능할까요? 20 ........ 2019/12/11 3,601
1564359 마카오 3박4일, 어디 가고 뭘 먹고 뭘 할까요? 6 크리스마스 2019/12/11 1,000
1564358 의대공부는 얼마나 힘든가요? 26 의대 2019/12/11 4,450
1564357 침구류 바꾸니 너무 좋네요 4 궁금하다 2019/12/11 3,378
1564356 젊은 점원들의 호칭은 뭐가 좋을까요? 21 50대 2019/12/11 2,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