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 어렸을 때 사진보면 눈물이 나요

missing | 조회수 : 3,119
작성일 : 2019-11-13 00:23:29
아이가 유치원 때 에버랜드에서 찍은 사진들
또 여러 곳에 같이
놀러가서 아이 안고 찍은 사진들을 가끔 보는데
그 시절이 너무너무 그립네요
아가였는데 지금 대학생이 되었고 저는 나이 들어가고
그 시절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인건지 사진보면
그냥 그립고 눈물이 나네요ㅜ
갱년기라 그런가...
누구나 인생의 가장 아름다웠던 시절이 그리울 때가 있을까요

IP : 223.62.xxx.76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ㄷㄴㄱㅍㅅ
    '19.11.13 12:26 AM (221.166.xxx.129)

    저는 애가 대학생이 되면

    내가 늙더라도 어쩜좋겠다 싶어요

    지금중1인데요 학교보내면 늘걱정이고
    애가 스스로 공부를 안해서 후딱 중고등이
    어서 지났음 좋겠어요.

  • 2. mmm
    '19.11.13 12:27 AM (70.106.xxx.240)

    뭐든 지나고 나면 좋아보이지만
    그당시는 엄청 힘들었을거에요 기억이 안날뿐이죠

  • 3.
    '19.11.13 12:43 AM (210.99.xxx.244)

    사춘기 만땅 자기뿐이 모르는 아이랑 한약지어주러 엘버를 탔는데 너무이쁜 2살쯤 된 유모차 탄 아기랑 아장아장 거드는 아이둘을 데리고 어떤엄마가 타더라구요. 어찌나 아기가 이쁜지 저도 모르게 이때가 제일 이뻐 했더니 그엄마가 화내듯 말귀도 못알아듣고 얼마나 힘든데요ㅠ 하시더라구요 육아 스트레스가 많은듯 보였어요. 그때 제가 웃으며 옆에 퉁퉁 부어있는애를 가르키면 키워보니 이때가 힘들었지만 지나보면 제일 이쁘고 행복했던거 같다고 ㅋ 그엄마 웃더라구요. 그당시도 힘들었지만 키워보니 그때가 정말 행복했던거같아요ㅠ

  • 4. ㅎㅎ
    '19.11.13 12:45 AM (210.192.xxx.113)

    3살 딸키워요 .너무 예뻐요. 말도 잘듣고요. 빨리 커도 좋겠다라고 생각해요. 친구처럼 델코다니면 재미있을 것 같아요~손도 덜 가고요~

  • 5. ..
    '19.11.13 12:46 AM (180.66.xxx.74)

    저도 아이5살인 지금 제일 행복한거같아요
    가끔 짜증도 내지만....

  • 6. 그죠
    '19.11.13 12:48 AM (112.148.xxx.109)

    저도 아이 대학생돼서 원룸으로 독립시켰어요
    어제 뭘 찾다가 우연히 앨범을 봤는데
    젊은 남편과 저 그리고 작고 사랑스런
    어린아들의 모습을 보니 울컥하더라구요
    지금은 별 걱정없고 평화롭지만
    그때가 그리워질때가 있어요

  • 7. ...
    '19.11.13 2:02 AM (108.41.xxx.160)

    저도요
    이렇게 예쁜 아가들을
    힘들다는 이유로
    더 많이 사랑해주지 못한게 아쉽고 후회가 됩니다.

  • 8. 디-
    '19.11.13 5:36 AM (172.58.xxx.155)

    극장에서 인터스텔라 보다가 바다 행성 갔다가 돌아와서 몇십년치 영상 메시지 확인하는 장면에서 옷소매가 다 젖도록 울었던 기억 나네요. 지금 생각해도 울컥ㅜㅜ 이제 막 엄마 아빠 부르는데 일하러 나간다고 같이 더 못 있어주는 게 안타깝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98136 보고싶다 문자 후기님 어제 저녁 연락 없었나요 ㅇㅇ 12:07:55 9
1198135 과천종합청사 부지에 아파트 ㄷㄷ 1 .... 12:02:43 390
1198134 서울이나 경기도에 분양 받으려면요 2 .. 11:59:41 209
1198133 8년임대를 개인이 전세 준다는데 문제는 없나요? 때인뜨 11:54:27 135
1198132 전세 다 월세로 돌리신다는 분들.. 10 공공임대 11:54:13 464
1198131 슈링크 할때 에어젯도 같이 하면 더 효과가 좋을까요? 미녀 11:51:42 68
1198130 일본어 그만 둘까요? 4 jj 11:50:19 269
1198129 학교안가도 8:30까지 건강상태보고시키는학교 10 ... 11:46:18 494
1198128 태릉골프장 절반은 녹지조성.학교 추진.jpg 11 짝짝짝 11:43:04 661
1198127 소리나는 이모티콘 막~보내면 안되겠죠ㅠ 7 카톡 11:41:24 326
1198126 커피숍인데 본인음악 트는 사람도 있네요. 6 ... 11:38:10 553
1198125 삼물을 12만에 천주 샀는데 삼디로 갈아탈까요 5 주식 11:35:53 575
1198124 눈, 간단하지만 중요한 체크 꼭 해보세요. 2 ... 11:34:43 660
1198123 도시 민박(에어비앤비)을 국내인도 이용할 수 있는 법이 생긴다면.. 3 .. 11:27:02 260
1198122 귀 안 뚫은신분 계신가요?(40~50대) 20 ㅇㅇ 11:25:03 897
1198121 엄마,여동생과 호캉스 어떨까요? 추천부탁드립니다.^^ 10 처음여행 11:23:40 652
1198120 임대 아파트 조건이 월소득 223만원 이하 38 ㅇㅇㅇ 11:20:38 1,897
1198119 공급부족 타령하니 정부가 공급 폭탄을 투여했네요. 43 .... 11:12:52 2,139
1198118 카카오랑 네이버 지금 들어가서 장기로 가지고 있으면 괜찮을까요?.. 6 ... 11:12:36 802
1198117 귀 뚫은지 오래되서 반만 들어가는데 7 ... 11:11:32 594
1198116 이낙연 의원 당대표 경선 후보 연설.. 이런 모습은 첨 11 ㅅㅇㅅ 11:11:28 598
1198115 태극기부대 아줌마들 하는 짓 진짜 가관이네요 18 .;. 11:10:11 764
1198114 가슴아프고 난뒤 얼마후에 생리하시나요? 4 궁금하다 11:10:07 319
1198113 대통령 하나만 바뀌였다에서 180석의 위력이 나타나네요 14 마음먹은대로.. 11:09:19 905
1198112 선생님들도 평가제 도입해야해요 가장쉬운방법은. 8 ㅇㅇ 11:07:52 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