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포커스 데일리 남기창 기자님! (feat 배후세력)

min0304 | 조회수 : 943
작성일 : 2019-09-23 17:40:11

우선 개검에 대단히 감사드립니다^^

바쁜 생업 쪼개어- 원생350명정도 되는 학원원장및 수업도 직접 합니다- 저번엔 김종민 의원실에

전화걸어 고맙다고 인사하고 후원금 보내고, 지금은 다음에 직접쳐야 나오는 포커스데일리에 들어가

남기창 기자님이 쓰신 기사도 읽고 있습니다.  언론들이 기자의 대접을 받지 못하고 기레기라는

호칭을 듣는건 자업자득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댓글로도 모자란것 같아 감사 인사를 메일로 썼습니다.

답장을 기다린건 아니지만 직접 이메일을 보냈는데 기자님께 떡 하니 답 메일이 왔네요^^

"고맙습니다. 보다 나은 언론이 되기 위해 초심 잃지 않으려 합니다.
저희는 자본과 권력으로부터 독립된 기자들이 주인인 언론입니다."

이렇게 서두에 답메일을 직접 쓰셨어요!!!!


이런 언론사가 살아야 된다고 생각됩니다.

기사 많이 가서 클릭해 주시고 - 전 도움되라고 광고도 광 클릭중 !!!-

댓글도 달아주면 기자님 더욱더 힘낼것 같습니다.

또 저쪽당에서 배후세력 운운했다고 하더군요.

예전 노무현 대통령 서거 때 광화문을 가득 메운 사람들을 보며 김동길이 이런말을 했습니다.

 "노란 모자, 노란 풍선, 서울광장은 완전히 황색으로 물들어 있었다. 노사모 회원이 전국적으로 몇 명이나 되는지 알 길이 없지만 장례식 준비만은 완벽했다"며 "나 혼자만의 느낌인지는 모르겠으나 '또 하나의 정부'가 있다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다.

그리고 마땅히 존재한다고 우리가 믿고 있는 그 정부보다 훨씬 유능하고 조직적이고 열성적인 또 하나의 정부가 확실히 존재한다는 사실을 피부로 느낄 수가 있었다. 국 민장이니 만큼 정부의 도움이 있기는 하였을 것이다.

그러나 보이는 정부의 능력만 가지고는 이렇게 완벽한 장례를 치를 수는 없었을 것이라고 믿는다. 역시 보이지 않는 정부의 조직력이 크게 작동한 것이 사실이라 하겠다 "고 주장했다.

 

이 사람들 눈에는 이런 지지자를 가져본 적이 없어서 이해하지 못하겠지만,

그래서 매사 모든것이 보이지 않는 세력 운운이겠지만.

저들이 모르는것이 하나가 있어요.

나 같은 시민들- 이젠 깨시민-은 돈이나 이익이 아닌 내 나라 내 조국을 위해 기꺼이 촛불을 들 준비가

항상 되어 있다는 사실을.


우리(물론 나와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들을 지칭하는 것입니다. 몇몇분들은 개거품 물지 마시길^^) 지지자들이

뭐 편안했나요?^^ 한번이라도 편안한 적이 없었잖아요!!!^^

원래 소중한것은 한방에 얻어지지 않더라구요!!!

지치지 말자구요! 우리!

보이지 않는 세력들이 우리라는 것을 저들은 죽었다가 깨어나도 모를테니까 말이죠!!!

전 항상 Ready 할 준비 되어있습니다!!!!

토요일에 만납시다!!!!

다신. 누.구.도. 저런 치들에게 우리의 소.중.한.것.을. 잃지 않을겁니다!!!


IP : 218.155.xxx.72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min0304
    '19.9.23 5:40 PM (218.155.xxx.72)

    http://www.ifocus.kr/news/articleView.html?idxno=172978
    남기창 기자님 새로운 기사

  • 2. --
    '19.9.23 5:44 PM (14.40.xxx.77)

    감사하고 함께 합니다
    남기창 기자님 기사 구독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언론인을 알게 되었네요
    댓글도 달고 광고도 광클릭해주고 왔습니다
    우리들에게 이제 손석희도 없고 jtbc도 없고
    우리가 조국이고 조국이 우리 자신입니다

  • 3. 기사 펌
    '19.9.23 5:46 PM (14.40.xxx.77)

    검찰발 단독을 유난히 많이 내왔던 한국일보의 기사 내용으로 봐선 검찰의 일방적인 주장들로 보인다. 곧 벌어질 조 장관 자택 압수수색에 대한 밑자락 깔기는 아닌지 의심가는 대목이다.

    결국 해당 기사에선 "정 교수의 변호인은 '검찰로부터 소환 통보를 받은 적이 없다'고 말했다"며 기사 내용의 신빙성 자체가 없다며 스스로 자백하고 결말 짓는다.
    /////////
    한국일보 이 놈들

  • 4. 원글님
    '19.9.23 5:54 PM (220.116.xxx.35)

    글에 공감 동감 백만표!
    우리에게는 문재인도 있고 조국도 있으니 검찰개혁 할 수 있습니다. 국민이 이깁니다.

  • 5. 포커스데일리
    '19.9.23 6:09 PM (59.27.xxx.47)

    가서 기사 정독하고 왔어요
    숨은 진주는 다 거기 있네요

  • 6. 100% 공감
    '19.9.23 6:36 PM (120.136.xxx.136)

    지치지 말자구요! 우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37365 영어 표현 질문해요 궁금 08:21:15 3
1537364 현재사는곳 몇년째세요? 2 일요일 08:15:48 77
1537363 어제 집회이후의 82는.. 3 08:15:21 138
1537362 아기 백일선물로 어떤게 좋을까요? (3만원이하) 2 .. 08:10:12 53
1537361 강아지가 사람말을 알아듣나요ㅜ 3 07:57:26 313
1537360 지금 검찰개혁만 외치지 말고 부동산 잡을 생각부터 하길 10 ... 07:52:20 287
1537359 백화점 스타킹 제일 비싼 거 얼마인지 아시나요?? 1 롱다리 07:51:56 319
1537358 내 생애 공부를 제일 열심히 했던 때가 언제인가요? 7 07:46:54 260
1537357 제21호 태풍 '부알로이' 어제 발생..일본 향할 듯 2 뉴스 07:40:54 626
1537356 아들 사타구니 습진 2 또나 07:37:07 200
1537355 허지웅씨를 위해 매일 기도하셨다던 초여름님 보고계신가요? 2 기도의힘 07:35:48 757
1537354 5초 영상, 서초 반딧불 요정들. 16 멋져멋져 07:32:56 370
1537353 피아노 사야될까요?? ㅡ연습실 빌렷는데 1 kk 07:32:41 184
1537352 내 기준으로 정리해봤어요 33 노랑 07:24:16 1,153
1537351 30대 건강검진하러가는데 내진? 1 궁금 07:23:07 223
1537350 누빔 퀼팅 자켓 어떤 색이 좋을까요? 5 누빔자켓 07:19:12 469
1537349 특정인 비난하며 분열조장 글 조심하세요~~ 29 알바 아웃 07:19:09 264
1537348 17년된 냉장고를 바꾸려는데요. 3 선택 07:08:49 593
1537347 언론총동원 공수처 지지 선동중인 북한 13 누가먼저일까.. 07:05:23 343
1537346 원래 머리카락 나는 것(?)도 노화 되나요? 6 .. 07:05:05 603
1537345 기레기들 쫓아내는 깨시민들~ 최고 07:02:05 340
1537344 제가 다른 커뮤를 많이 해본것은 아니지만... 46 진짜... 06:39:45 1,721
1537343 미 하원 한국전쟁 종전 촉구 결의안 서명 41명 돌파 2 light7.. 06:35:39 252
1537342 여의도집회 최배근교수 헌사 4 촛불 06:33:16 544
1537341 외출 후 집에 왔는데.. .. 06:26:25 4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