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도움요청) 인스타와 블로그 만들어주는 일을 합니다

인생 고민 | 조회수 : 1,283
작성일 : 2019-05-23 12:53:00
본업은 노가다(?)구요. 우연히 제 전공과 맞아서 몇군데 제작해주고 관리하는 비용을 받고 있어요. 큰 금액은 아니지만 투잡으로는 비교적 잘 버는 편이에요. 이번에 꽤 큰 사업체와 계약을 했어요. 그런데 제가 사업자등록을 안해서 정식 사업은 아니고 알바 수준이거든요. 유튜브도 만들어줄 수 있냐고 해서 일단은 거절했어요. ㅜㅜ 친구나 지인들이 이 일을 본업으로 해보라는데요. 이게 전망이 있을까요? 사진 잘 찍고 손글씨, 글 잘 쓰는게 제가 잘할수 있는 재능이긴 해요. 나이도 많고 돈은 필요한데 갈등이 됩니다. 제가 가장이거든요. 조언 많이 부탁드려요.
IP : 175.194.xxx.63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답변
    '19.5.23 12:56 PM (222.111.xxx.176)

    전망 많습니다.
    사업자등록증 얼른 내시고 본격적으로 하세요.

  • 2. ㅇㅇ
    '19.5.23 1:00 PM (223.38.xxx.51)

    유튭은 인스타 사진과는 전혀 다릅니다.
    다른 영역이에요. 장비부터가 달라요.
    어지간한 양질의 콘텐츠나 어그로 아니면 눈길 못받아요.
    시장 거의 다 차갑니다.
    잘 보시고 뛰어드세요.

  • 3. 제 고객은
    '19.5.23 1:03 PM (175.194.xxx.63)

    인스타 운용 능력이 없는 중장년층이구요. 시간도 없고 재주도 없는데 정식직원을 구하자니 인건비가 많이 든다고 저에게 일을 맡기는 거에요. 이것도 쉽진 않더라구요. 그래도 믿고 맏겨주시니 감사하긴 한데 큰돈은 안되니 고민입니다. 투잡으로 하기에는 적당한 수준이에요.

  • 4. ㅇㅇ
    '19.5.23 2:52 PM (223.62.xxx.175)

    시작해 보세요. 저도 좋다고 봅니다. 홧팅!

  • 5.
    '19.5.23 3:41 PM (210.178.xxx.178)

    비슷한 일을 현재 하고 있습니다.
    전 개인이 아니고 1인 기업식으로 외주받아 하고 있는데...
    본업이 따로 있고 이 일이 서브인거죠?
    본업으로 확 뛰어들기에는 나이가 좀 걸리네요.
    저도 중년인데, 요즘 젊은 사람들 감각 속도 따라가는 거 쉽지 않아요.
    그리고 직원 구하고 사무실 얻고 하면......배보다 배꼽이 더 큰 경우도 생기구요.
    한 사람이 지출없이 운영하는 게 더 알찬 거 같아요.
    그런데, 사업자등록증 낸다고 문제가 생기는 게 아니라면
    사업자등록증 내고, 세금 내고 일하세요.
    일이 잘 되면, 대부분 그런 일 없지만 신고 들어가는 경우도 있어요.
    규모가 있는 사업체와 계약하게 되면 세금계산서 발행해야 할 날도 있을거구요.
    큰 건 계약 축하드리고 앞으로도 승승 장구하시길 바랄게요~

  • 6.
    '19.5.23 3:43 PM (210.178.xxx.178)

    저도 아이 학교 보내고 자투리 시간에 일합니다.
    본업으로 밀어붙이기에는 부담이 크고, 투잡이나 알바라고 하기에는
    꽤 짭짤한 일이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4424 부동산 하락시기 겪으신 분들... 진짜 떨어질땐 몇일사이에 1억.. ㅇㅇ 11:15:51 43
1554423 동백이) 강종렬의 변화가 공감이 가요 ㅜㅜ 11:13:25 129
1554422 영드 추천좀 부탁드려요 3 11:12:44 35
1554421 백만년만에 머리하러가는데 머리 감고 가야하나요? 2 파마 11:12:34 80
1554420 (갤럽) 민주 40% ...자한 21% 1 오늘 11:10:21 106
1554419 밑에 글쓴 자동차 사고에 관해 ..... 11:10:19 54
1554418 황교안 단식기간 당직자 밤샘 시키고 있다네요 2 단식 11:09:09 137
1554417 1년된 냉동떡 먹어도 될까요 5 .... 11:04:59 223
1554416 어제부터 오늘까지 내내 동백이 동백이... 2 ... 11:01:23 306
1554415 중 2 아들 방에서 발견된 유서같은 글 5 미니멀리즘 10:59:38 550
1554414 외동이 지방의대 보내신 분 계신가요? 13 대학 10:58:56 416
1554413 올 kbs 연기 대상 ? 동백이 엄마 받으면 좋겠네요 10 우유 10:58:04 296
1554412 82수사대에 요청: 원목 행거설치 ... 10:55:43 89
1554411 친정엄마도 서울검진오면 13 ... 10:55:37 552
1554410 남편이 너무 꼴보기싫을때 마인드컨트롤 어떻게하세요? 8 ㅇㅇ 10:55:23 345
1554409 경북 구미의 자랑스러운 인물 ... 10:54:29 133
1554408 동백이 그냥환상이죠 3 ㅇㅇ 10:53:20 477
1554407 동백이 드라마h 채널 재방 25일부터 동백이 10:49:02 152
1554406 독감주사 1 감기가 10:48:48 145
1554405 전 밤에 케이블보다가 놀래자빠지는줄 ㅠㅠ 13 ,. 10:47:52 1,009
1554404 어제 딸 이야기 쓰신 엄마 보세요. 8 10:41:54 997
1554403 옆집 할아버지에게 고백 들었어요. 완전 황당.. 32 ........ 10:41:04 2,302
1554402 김인수 변호사 양복 위에 '조국 티' 입고 영국 법원으로 8 ... 10:37:38 613
1554401 에르메스는 쇼핑백도 중고거래를 하네요 ㅍㅎㅎ 6 ........ 10:37:30 544
1554400 아파트분양받아도 될까요? 8 집사고 싶어.. 10:34:07 4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