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의정부 가족 살인 사건.. 남겨진 아들 불쌍하네요.

ㅇㅇ | 조회수 : 6,040
작성일 : 2019-05-22 22:37:50
공부도 잘 했고 그날도 새벽 4시까지 숙제하고
있었다는데 식구들 다 죽은거 까맣게 모르고
혼자 남겨진 채 잠들었을거 생각하니 짠하네요.
부디 상처를 딛고 잘 살아나가길 빕니다.
IP : 125.142.xxx.145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ㄷㄴㄱㅂㅅㅈ
    '19.5.22 10:42 PM (221.166.xxx.129)

    저도 새벽 4시까지 과제했다는 소리듣고

    저희집에 중1아들이 있어서 너무 안됐더라구요.


    앞으로 삶이 얼마나 힘이들까요?

    아직 어린데 부모도 없이 이 세상 혼자

    무슨마음으로 살라고 그 아빠는 그렇게했을까요?
    너무 슬퍼요.

  • 2.
    '19.5.22 10:43 PM (211.108.xxx.228)

    자라길 바랍니다.

  • 3. 아들이
    '19.5.22 10:46 PM (211.218.xxx.199)

    그 아버지 정말 ...할말이 없어요.
    마음이 너무 아파요.
    그 어린 아이가 받을 상처가 얼마나 깊겠어요.
    무엇보다 그집에 빚이 있거나 한다면 어른들이 빨리 상속포기 과정 밟아야 할거예요.
    그걸 누가 말해줘야 할건데....

  • 4. 그글이
    '19.5.22 10:51 PM (124.49.xxx.61)

    왜 안올라오나 했어요.ㅠㅠ
    글쎄 왜 딸까지 그렇게 했을까요..참..할말이 없네요.죽더라도 어른들만 죽던지.
    아들이 잘 크길 바라봅니다.

  • 5. ㅌㅌ
    '19.5.22 10:54 PM (42.82.xxx.142)

    궁금한게 가족들이 죽으면 소리가 날텐데
    그걸 못듣고 공부했다는게 이상해요

  • 6. 하늘
    '19.5.22 10:57 PM (59.7.xxx.110)

    에효 ㅜ
    맘이 너무 안좋네요
    그아이 트라우마가 얼마나 심할까요
    집에서 ㅠ
    하루종일 생각나더라구요

  • 7. 아이구
    '19.5.22 10:57 PM (211.218.xxx.199)

    윗님 잤다잖아요. 숙제 하고
    지금 뭘 상상하는지

  • 8.
    '19.5.22 10:58 PM (124.54.xxx.52)

    솔직히 좀 기괴하네요 ㅠ
    당연히 힘든 사정이 있었겠지만ㅠ 경찰이 감추는게 있을것 같아요

  • 9. 이상
    '19.5.22 11:02 PM (211.244.xxx.184)

    정말 너무 이상해요
    죽이려면 다 죽이거나 가장 어린아이를 죽인다던데..
    아이를 데리고 가는 경우 어릴수록 남겨지면 힘드니 데리고 간다네요
    근데 여긴 반대로 더 나이 많은 딸은 죽이고 어린 아들은 살렸어요 그 어린아들은 앞으로 혼자 어찌살까요

  • 10. 이웃집에서도
    '19.5.22 11:09 PM (39.7.xxx.104)

    별다른 소리를 못들었고,
    아이는 초저녁에 잠들었다가 자정쯤 깨어서 숙제를 새벽까지 하다가 잠들었고요. 평소에 부모가 깨워주면 일어났기때문에 , 알람도 안맞추고 잤다고 나오네요. 충격을 많이 받아서 자세히 조사하기도 어려운 것 같아요. 심리상담도 병행한다고 나와요.
    돈 문제가 심각했었나봐요.

  • 11. ...
    '19.5.23 12:20 AM (58.182.xxx.31)

    아빠의 즉흥적으로 감정적으로 했을거 같아요.
    우연히 딸도 집안 사정 들었겠죠. 그러다 셋이 의논하며 울며 잠들다 아빠가 엄마 살해하고 그 때 딸이 깨어나서 살해후 아들방에 가보니 애는 잠안자고 공부중 아들도 잠들었으면 죽었을듯 싶은 생각이 들었네요..

  • 12. 아버지
    '19.5.23 12:49 AM (125.142.xxx.145)

    탓이 크지만 가족이 놓인 상황 자체가 안됐어요.
    아들만이라도 앞으로의 인생 잘 살았으면 합니다.

  • 13. ......
    '19.5.23 6:06 PM (125.136.xxx.121)

    아침 11시에 깨어났다면서요?? 학교는 못간건가요?

  • 14. 하늘
    '19.5.23 7:15 PM (59.7.xxx.110)

    깨워준사람이 없어서 늦잠잤고
    학교갈 상황인가요?
    눈떠보니 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0647 기생충..수석..에 관하여.. ……….. 04:57:15 84
1480646 냥이 키우는 분들 조심하세요. 2 음냥 04:47:14 292
1480645 호텔 델루나 질문인데요 장만월 04:31:07 86
1480644 수입차 시승해보고 싶은데요 2 시승 03:59:20 151
1480643 남편과 안 맞네요 7 진짜 03:12:10 983
1480642 광역시에서 만든 사단법인에 대해서, 질문드려요.... 궁금 02:50:37 101
1480641 결혼에 있어서 책암감이란 뭔가요? 5 책임감 02:30:10 672
1480640 마음을 달리 먹으니 집안이 평화롭네요. 15 ... 02:07:38 2,449
1480639 다섯살 아들이 연양갱을... 6 달콤한갱년기.. 01:54:24 1,517
1480638 이혼을 하고 남편 빚까지 제가 감당해야 할 것 같습니다 6 01:53:54 1,628
1480637 집에 들어가기가 싫어요. 7 01:53:43 1,060
1480636 강제집행면탈죄, 부동산실명제법 조국후보 01:52:28 177
1480635 핑계,,,,잘못된 만남,,, 11 01:48:34 1,395
1480634 같이펀딩 지금 펀딩 되시나요? 2 ... 01:46:15 352
1480633 딩크 이런 마음가짐이면 지속가능할까요? 10 궁금하다 01:44:23 814
1480632 등 만성통증으로 마사지기 사려고 하는데요. 2 .. 01:35:58 306
1480631 삼시세끼 이번 편 이건 맘에 드네요. 19 ... 01:32:33 2,984
1480630 日, 원전 범죄 감추려 올림픽 이용 3 악의축日 01:31:03 635
1480629 부산에 가족 사진 찍을 곳이 어디있을까요? 2 부산 01:27:55 103
1480628 왜 그리 연예인들 이혼에 이리 열내는지? 20 궁금 01:26:09 1,484
1480627 전기와 전자과 어떻게 다른가요? 3 도와주세요 01:15:41 519
1480626 송중기 오죽하면 터트렸냐더니 구혜선은 또 욕 27 가나다 01:09:46 4,298
1480625 아이를 잃은 슬픔이...극복이 되나요?? 7 11층새댁 01:06:41 1,910
1480624 오늘 캠핑클럽 1 ㄱㄱ 01:02:48 1,398
1480623 진짜 구혜선한테 관심 많으시네요. 11 .. 00:57:25 1,6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