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혼자만의 시간 5일이 생겼어요

자유다 | 조회수 : 2,501
작성일 : 2018-02-14 13:59:39

제목 그대로 남편과 애들은 시골 내려가고

전 사정이 있어서 5일을 혼자서 보내게 되었네요,,,

오전에 모두 보내고 집 대청소하고, 커피마시고, 점심먹고

저녁엔 친구랑 합정역에서 만나 저녁먹고 놀기로~~~

명절에 처음 있는 일이라서

이리 혼자서 보내본 시간이 없어서 뭘해야할지 모르겠어요 ㅎㅎ

영화도 재미난거 없어보이고,,,

방콕을 하든, 시내를 활보하든 넘 좋습니다

언니 동생들 화이팅하시고, 명절 즐겁게 보내세요~~~

IP : 112.171.xxx.136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근래들어
    '18.2.14 2:00 PM (211.214.xxx.213)

    본 글 중 제일 부러운 글이네요

  • 2.
    '18.2.14 2:04 PM (118.223.xxx.145)

    넘넘 부럽네요~~

  • 3. 자유다
    '18.2.14 2:05 PM (112.171.xxx.136)

    감사합니다~~
    두분도 이런날 있길 기도드릴게요~~

  • 4. 정말
    '18.2.14 2:05 PM (1.223.xxx.235)

    부러우이~~

  • 5. 저라면
    '18.2.14 2:06 PM (1.238.xxx.39)

    간단히 짐 챙겨서 출국할래요.
    혼자 몸인데 얼마나 좋아요
    5일이면 방에 콕! 아닌 레알 방콕도 가능할듯요.

  • 6. 자유다
    '18.2.14 2:07 PM (112.171.xxx.136)

    출국 생각도 했는데,, 전 혼자서 여행못하는 스타일이라서 포기했어요
    요즘 계속 집에서 방콕인데 ㅎㅎ

  • 7. 어머
    '18.2.14 2:08 PM (182.225.xxx.22)

    진심 부럽부럽 ~~~ㅠㅠ

  • 8. 우와아~~~
    '18.2.14 4:49 PM (182.172.xxx.23)

    제일 부러운 당신...
    즐기세요~~

  • 9. ..
    '18.2.14 5:52 PM (182.212.xxx.41)

    저도 부럽ㅠ

  • 10. 자유다
    '18.2.14 9:51 PM (175.223.xxx.131)

    친구만나 베트남 음식먹고 맛난 커피마시고 수다떨다 집에 가는 길이예요~~
    낼 카페가서 음악들으며 삼십분단위로 계획짜볼랍니다~~
    다들 명절스트레스 없고 복돈 많으 받으실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2883 오늘 수미네 반찬 시금치 된장 무침 보는중에 시금치 질문.. 04:58:24 72
1382882 간통죄 없어지니 상간녀가 미투로 적반하장이네요 1 ... 04:50:38 118
1382881 토요일부터 달걀껍질에 산란일자 의무표기 닭알 04:27:38 65
1382880 저는 빨강 머리 앤의 마릴라를 이해합니다. 11 고길동 03:27:16 881
1382879 한국 방문하는 친구 남편 선물 1 꼬륵 03:03:54 184
1382878 조현아는 벗어나볼 생각은 5 안 했을까요.. 02:34:16 1,040
1382877 다음웹툰 새벽날개 점넷 02:17:15 212
1382876 안희정 와이프는 왜 이혼 안할까요? 33 00 02:06:07 2,739
1382875 넷플릭스에서 마틴스콜세지 감독의 순수의 시대를 봤어요. .... 01:55:27 327
1382874 샴푸 후 염색? 오리 01:48:14 185
1382873 안희정 부인보니..여자의 적은 여자네요 37 01:39:50 2,958
1382872 남자친구가 출장 가서 연락이 안되는데요... 10 Oop 01:33:00 1,345
1382871 냉장고 양문형? 4도어?? 1 냉장고 01:18:31 468
1382870 에어프라이어 속받침대의 코팅이 벗겨졌는데 3 기역 01:07:22 626
1382869 환장하는 남친 카톡 스타일 14 ㅜㅜ 01:03:44 3,005
1382868 예비고1 여학생들에게 인기있는 가방이 있나요? 8 이제고딩맘 01:02:56 538
1382867 안희정씨 아내글을 읽으면서 저도 벗어니고싶은 기억이 있어요. 27 .. 00:48:00 3,623
1382866 왕래없던 할머니 장례식 참석 14 ... 00:45:42 1,586
1382865 아, 사진 찍기 싫어요~ 4 사각형 00:45:42 851
1382864 주말 서울갈때 옷차림... 보름달 00:36:56 284
1382863 (급함)성북,강북,동대문구 입원 가능한 내과병원 알려주세요 8 힘내자 00:36:22 419
1382862 임산부를 위한 미역국 질문 드려요 9 미역국 00:31:07 456
1382861 바이킹스워프랑 라세느 둘 중 어디가 나을까요? 3 민트잎 00:15:56 703
1382860 60대 패션모델로 런웨이에 선 김칠두님 4 ㅁㅁ 00:14:38 1,120
1382859 안희정 아내 민주원씨의 두번째 페이스북 글 74 ㅇㅇ 00:13:38 5,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