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여러분댁의 아들성적결과에 만족하셨나요?

중2아들맘 조회수 : 1,350
작성일 : 2012-07-13 11:25:49
지난달에 있었던 1학기학업성취도평가성적통지서(이름도 길군요..ㅠㅠ..문자보고 따라 썼어요)가 발송된다고
학교에서 문자가 어제 날라왔네요.
가방만 던져놓고 친구집에 놀러간 아들을 불러내렸습니다.
"통지서는 엄마한테 보여줘야지"  "네, 갈께요"
역시 바지호주머니에 꼬깃꼬깃 접혀진 걸 주더군요.
영어, 수학만 잘 봤으면 평균 80점은 되었을텐데 하며 역시나 늦은 후회를 하더군요.
반타작, 50점보다 1~2점 많은 점수였어요.
"아들아, 영수를 반이나 맞았구나. 쉽지 않았을텐데"
"어, 엄마 혼을 안내시네요. 혼내실꺼라 생각했는데...기가랑 역사는 잘 봤잖아요."
"그래.잘본것도 있구나. 대견하다. 그런데 영수과학점수가 이게뭐니?"
"엄마 죄송해요."
"너 혼낸다고 성적이 달라지겠니? 지금까지 안달라지는데."
"네, 저도 그렇게 생각해요."
초등학교 입학하고 수학을 60-70점대 받아와서 당혹스럽긴 했지만
처음이라 그렇겠지..처음 시작이니 앞으로 올라갈 일만 남았네하며 안도했었는데..
우리아들은 역시나 저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중학교 올라가니 50에서 시작하더라구요.
늘 꾸준한 실력이십니다.
아들아, 너의 점수는 올라갈 일만 남았구나. 설마 40점대로 내려가진 않겠지?
놀라운 이 성적을 공개할까 했더니 그럼 컴퓨터를 부셔버리겠다고 하네요.
늘 공부에는 정서적 안정이 중요하다 여기며 마음을 다스려봅니다.
공부못하는 아들 두신 어머님들 여기다가 속상한 맘 풀어놓으시고 위로 받으세요.
제가 먼저 시작해봅니다..화이팅!!!
IP : 61.98.xxx.188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만족하려고 노력합니다.
    '12.7.13 11:59 AM (125.181.xxx.2)

    성적은 항상 아쉬워요. 그런데 아들이 성적 떨어지면 너무 우울해 해서 저는 한 걸음 물러납니다.

  • 2. ....
    '12.7.13 1:37 PM (110.70.xxx.15)

    점수올리려면 얄심히 해야죠.학냔 올라가먄 수학 30.40점대 애들 수두룩 해요.

  • 3. ..
    '12.7.13 2:06 PM (118.223.xxx.65)

    아이고..
    남의일 같지가 않네요..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223 얼마전 백화점 모피매장 근처 갔더니 불쾌한 냄새가 진동을 하던데.. 4 모피 2012/08/12 3,532
138222 귀명창(국악-판소리)이 정확히 뭘 말하는지요? ... 2012/08/12 735
138221 처음으로 차 사셨을 때! 뭐 하셨나요? 8 우왕 2012/08/12 1,855
138220 혹시 중동지역에 사시는 분 계신가요? 7 궁금이 2012/08/12 1,740
138219 신사의 품격 좋아하시는 분만 보는 걸로! 4 .. 2012/08/12 2,202
138218 아이패드 구이하려고 하는데 궂이 신제품 구입안해도 되겠죠? 그리.. 5 아이패드 2012/08/12 1,351
138217 아이 방 치우다 지쳐서... 5 힘들다..... 2012/08/12 1,795
138216 냄비에 삼계탕 끓일때 얼마나 끓이면 되나요..? ^^ 5 ... 2012/08/12 2,246
138215 여행 함께 가자는 제의 5 샤넬 2012/08/12 2,674
138214 백화점 침구 브랜드 중 품질이 가장 좋다고 느끼신 브랜드가 어떤.. 15 꿈꾸는이 2012/08/12 8,461
138213 그만 싸우고 싶어요.... 결혼선배님들 조언 절실해요!!!!!!.. 76 ㅠㅠ 2012/08/12 15,673
138212 지나간 드라마 잡답입니다. 6 .. 2012/08/12 1,699
138211 펠레의 저주가 정확하네요 1 축구 2012/08/12 1,604
138210 상품권을 모르고 찢어서 버렸어요ㅠㅠ 10 우울해요ㅠㅠ.. 2012/08/12 3,807
138209 사장이 월급 조금 더 적게 주려고 세금으로 ㅈㄹ 장난 친걸 발견.. 1 막장 사장 2012/08/12 1,692
138208 막시멘코, 진짜 인형같네요. 4 놀라워~~ 2012/08/12 3,025
138207 어제 여의도 7만원 하는 부페에 가봤는데요~~~ 15 ... 2012/08/12 16,143
138206 아이패드2 커버없이 쓰시는분 있으신가요? 2 아이패드2 2012/08/12 1,209
138205 네살은 원래 하지말라는 짓 눈 똑바로 뜨고 계속하나요? 16 아아아아이 2012/08/12 3,414
138204 공유-어느 멋진 날 보신 분계세요? 2 궁금해요 2012/08/12 1,556
138203 이사를 했어요.. (약간 자랑) 8 아른아른 2012/08/12 3,701
138202 제가 이상한가요 남편의 문자메세지 30 ... 2012/08/12 11,309
138201 아리온 비누 사용해보신분... 1 비누조아 2012/08/12 1,044
138200 민주통합당직자 성추행이 사실이구만 3 성추행당 2012/08/12 1,129
138199 유통기한 지난 선식 어떻게 활용할지...... 3 유통기한 2012/08/12 9,7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