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냉면은 왜이리 비싼가요?

ㅎㅎ 조회수 : 4,116
작성일 : 2012-06-27 12:47:48

오늘 점심을 먹고 싶어서 식당가를 돌아다니는데 냉면이 땡겨서

그 흔한 함흥냉면집에서 비빔냉면을 먹었는데

7000원에 정말 양도 너무 적어서 3000원 사리 추가

육수는 조미료탄것 같고 작은 편육하나랑 삶은 계란 반쪽 넣어주고

왜이리 비싼가요

그가격이면 돈까쓰 먹을 수 있는데..

좀 아쉬워요..

냉면이 원가가 많이 드나요?

정말 너무 남는 장사일듯

IP : 121.162.xxx.36
1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7 12:50 PM (123.109.xxx.64)

    냉면이 특히나 문제가 많다고 기사에도 자주 등장하죠.
    이해할 수 없게 8, 9천원씩 한다고.....
    육수 제대로 우려내고 면발 좋게 뽑아낸다고 할지라도 터무니 없다는 게 정설.....
    먹자마자 다시다의 진한 느끼함이 올라오는 육수 내놓는 집에서 6, 7천원에 파는 것도 어이 없고.....
    냉면은 업주들의 담합이 큰 거 같네요. 니가 올렸으니 나도 올려야겠다라는......

  • 2. ....
    '12.6.27 12:52 PM (125.142.xxx.26)

    냉면은 정말 7~8천원이란 돈주고 먹기 아까운것 같애요

  • 3. 글쓴이
    '12.6.27 1:00 PM (121.162.xxx.36)

    집에서 비스므리하게 만들어먹을 순 없겠죠?? 정말 너무 비싸요..ㅠㅠ

  • 4.
    '12.6.27 1:02 PM (58.238.xxx.123)

    면 사다가 비빔장 만들어서 계란 삶아 올리면 되죠;;
    집에서 안될 이유가 없죠. 물냉면이면 더 어렵지만 비빔냉면은 쉬워요.
    82에 냉면비빔소스 레시피도 많고요.

  • 5. __!__^___-
    '12.6.27 1:04 PM (61.247.xxx.205)

    냉면 원가 2천원도 안 될 것임...
    메밀 20kg에 15만원 정도하나?
    그걸로 150분~200인분 이상 뽑을 수 있으니 면발 값은 1천원 미만일 듯..
    나머지 육수 내고 밑반찬 하는데 드는 비용이 대략 1천원...
    둘 더해서 넉넉 잡아 냉면 한 그릇의 원가는 2천원 미만임.

    가격 - 2천원 = 냉면 집 주인의 수입 (판매 마진)

    (소비자 입장에선) 냉면 보다 짜장면 먹는 게 나을 듯.
    가격은 냉면보다 싼데, 원가는 냉면보다 높을 걸로 추정되므로...

    냉면 적정가는 5천원으로 생각됨 (물론 양도 지금보다 1/3정도는 더 주어야 하고).

    저도 냉면집에 갈 때마다 실망합니다.
    배부르게 먹지도 못하면서 1인당 1만원 (양이 너무 적어 꼭 사리 하나 더 시켜야 하므로) 쓰게 되므로.
    게다가 어떤 냉면집은 맛도 없어요.
    집에서 해 먹는 게 나은 것 같아요.

  • 6. 검정고무신
    '12.6.27 1:07 PM (218.55.xxx.204)

    물냉면도 어려울거 없어요
    저는 냉장고에 항상 냉면사리를 냉동실에 준비해놔요
    먹기 직전 찬물에 담가 손으로 조금만 풀어주면 잘 풀어지구요
    시판 한봉지씩 담아파는 냉면육수로 그냥 간단히 해먹어요
    그걸 언제 육수를 만들어 먹어요
    그리고 요새 재래시장 좀 큰데가면 (도매시장등)
    비빔냉면장 다 팔아요..
    사과즙과 기타 향신료가 몇가지 더 들어가니깐 집에서 만드는거 보다 사서
    해먹는게 여러모로 편하죠
    전 5000원짜리도 비싸서 냉면은 않사먹게 되던데..
    7000원이나 해요 ? 괭장히 비싸네요

  • 7. 국수류
    '12.6.27 1:09 PM (125.135.xxx.131)

    제일 사 먹는 거 돈 아까워요.
    마치 90원 야쿠르트 1200원에 사 먹는 거 같아요.
    국수 조그맣게 말아서 올리고 국물만 진탕 부어 한 그릇 내는 거..

  • 8. 음..
    '12.6.27 1:20 PM (221.141.xxx.179)

    저도 냉면은 비싸다고 생각한 적이 있었는데...
    지금은 그렇게 생각 안해요
    (일부 다시다로 맛 낸 냉면집 빼고)
    육수 제대로 내는 집들은 그 육수내는 시간 감안하고 그러면
    비싼 거 같지 않아요
    대부분 스파게티 만원 넘는 건 약간 당연하게 생각하는 경향이 있잖아요 ㅠ ㅠ
    원가 생각하면 뭐든 지 집에서 만들어 먹는 게 제일 경제적이고 안전하죠

  • 9. ㅠㅠ
    '12.6.27 1:28 PM (110.70.xxx.235)

    면종류 사먹는거 아까워요ㅠㅠ 토마토소스 스파게티는 만들기 정말 쉬워요 ㅠㅠㅠ

  • 10. 저도
    '12.6.27 1:28 PM (211.224.xxx.193)

    제대로 면빼고 육수내서 하는 냉면집 냉면은 한그릇 먹으면 배 부르던데요? 그 조미료 범벅인 칡냉면이랑은 틀리던데. 칡냉면6천원, 평양냉면 7천원...조미료 범벅 가짜 칡냉면에 비하면 평양 물냉면은 싼거라 생각해요.

  • 11. ......
    '12.6.27 1:33 PM (211.210.xxx.126)

    갈비집에서 먹는 일명..뽑아내는 냉면은 비쌀 수 밖에 없어요
    기술자가 냉면 반죽 해야되고 육수랑 동치미도 따로 만들어야 되고요

    그리고 냉면삶을때 계속 가스를 켜놓고 있어야 되서 가스비가 무지 많이 나옵니다,,

    걍 시판되는 고무줄 냉면이나 칡냉면 야콘냉면이 무지 비싼거지요...

  • 12. ..
    '12.6.27 1:34 PM (112.222.xxx.228)

    사실 비싸기로는 스파게티가 훨씬 더하죠
    스파게티는 왠만하면 일이만원은 훌쩍 넘어가니...
    사실 집에서 만들어보면 그리 어렵지 않거든요
    그래도 다들 잘만 사서 드시더군요
    전 정말 이거 보면서 신기해요
    그러면서 정작 그보다 훨씬 싼(?) 냉면은 비싸다고 비난하고 ㅎㅎ

  • 13. mis
    '12.6.27 1:35 PM (211.234.xxx.104)

    점심에 만천원짜리 냉면먹었네요.

  • 14. ..
    '12.6.27 1:36 PM (112.222.xxx.228)

    사실 만드는데 드는 노력은 냉면쪽이 더하거든요
    육수만해도 맛내기도 어려울뿐더러 시간도 오래걸리고 면도 비싼데는 직접 뽑아서 쓰다보니 생각보다 손이 많이가요

  • 15. ..
    '12.6.27 1:38 PM (112.222.xxx.228)

    물론 이런건 제대로 하는 냉면집의 이야기...
    딱봐도 공장표 면에 공장표 육수 쓴 냉면은 오천원도 아깝죠

  • 16. 저번에
    '12.6.27 2:26 PM (59.25.xxx.110)

    냉면집이 20주년 감사행사해서 냉면을 50% DC해줬어요~
    3000원에 물냉 먹었는데~ 정말 맛있고, 기분이 좋았어요~
    이제 다시 6000원에 먹어야하는데..그나마 서울보다는 싼 거에 위로 삼아야 하나...

  • 17. 마니또
    '12.6.27 2:39 PM (122.37.xxx.51)

    옥시장에 물냉 10인분(육수포함) 5900짜리 정말 맛있더라구요 고명 좀 준비하면 맛있는 냉면한그릇 할수있죠 절대 밖에서 안먹어요 돈 버리는것같아서요
    그러게요 공장표 면과 육수로 만든거 먹는니
    사다먹는게 깨끗하고 푸짐하게 먹을수있죠

  • 18. 세미
    '12.6.27 3:04 PM (119.200.xxx.39)

    냉면만 생각하면 비쌀수 있다고 생각해요 저도 장사를 하다보니 이해가 되는면이 있긴합니다
    원가는 낮을지라도 임대료 전기요금 인건비 이것저것 합하면 나가는게 엄청 많으니까
    장사도 힘들어요 요즘같은 불경기에 더더더요

  • 19. ...
    '12.6.27 5:26 PM (101.98.xxx.57)

    외국사는데요.. 그냥 오장동 냉면 육수던가 그거 식당용으로 나온거.. 한국돈으로 1000원정도에 팔아요.. 그거랑 면이랑 사서 먹어요.. 한국식당가면 8000 9000원에 파는데.. 맛은 똑같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349 잠을 잘수가 없어요 4 인생이란 2012/07/18 1,278
129348 프렌치 도어 냉장고스타일 더 편한가요? 6 .. 2012/07/18 3,357
129347 종교갈등 22 종교 2012/07/18 3,012
129346 MBC 노조가 오늘 복귀한 이유를 생각해 보니 1 운지 2012/07/18 1,367
129345 이동식욕조 쓰시는 분들께 여쭈어요 고맙습니다 2012/07/18 3,225
129344 스테이크용 소고기 냉장고에서 몇분 숙성시키면 되나요? .... 2012/07/18 985
129343 자두 효소 원래 이렇게 거품이 마구마구 나요? 2 효소초보 2012/07/18 3,843
129342 베스트글에 이런남편 최악..글이요 우리남편도 비슷한데 어디 찾아.. 2012/07/18 1,142
129341 아동용 스노클링 추천해주세요 .... 2012/07/18 1,378
129340 신생아 안고 스마트폰을… '간 큰' 간호조무사 2 ㄷㄷㄷ 2012/07/18 2,655
129339 얼룩진 집안, 아버지의 외도... 죽고 싶어요. 5 여대생 2012/07/18 4,166
129338 ‘자질 논란’ 김병화·현병철…새누리도 등돌려 2 세우실 2012/07/18 957
129337 단색 셔링나시원피스 검정과 네이비중 어떤색이 더 이쁠까요? 인터넷쇼핑 2012/07/18 773
129336 [153회] 지지자 내쫓는 이상한 민주당 후보들-김태일의 정치야.. 1 사월의눈동자.. 2012/07/18 952
129335 참 희한하기도 하지요. 4 2012/07/18 1,593
129334 오늘밤8시 [김태일의 정치야 놀자] (생)민주당 경선룰 심층분석.. 1 사월의눈동자.. 2012/07/18 808
129333 사태찜 부드럽게 하려면... 4 요리초보 2012/07/18 5,038
129332 7-가...<최고수준>7-가를 사라고하는데 중1-1사.. 2 2012/07/18 927
129331 오리엔탈 샐러드드레싱의 황금비율을 알고 싶어요... 알고싶어요... 2012/07/18 2,511
129330 조조영화를 보고 ... 2012/07/18 977
129329 무릎관절 자세히보려면 MRI찍는것 밖엔 없나요? 2 나무... 2012/07/18 2,765
129328 등산 다이어트 효과 보신 분 계신가요 19 산타기 2012/07/18 26,395
129327 외동맘만 보세요, 언제쯤 둘째고민이 없어지죠? 22 - 2012/07/18 6,945
129326 백화점 물건이 더 좋나요? 5 부자 2012/07/18 1,937
129325 6개월-돌쟁이 아기들 밤에 몇시에 자나요? 2 밤중수유 2012/07/18 1,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