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호두설기

| 조회수 : 8,473 | 추천수 : 134
작성일 : 2010-06-16 13:20:46
호두설기



재료)
쌀가루3C  설탕3T 소금- 조금
호두100g
만들기)
*쌀가루2 1/2를 체로 친다..
*푸드프로세스에 호두100g.쌀가루반컵를넣고 곱게 간다
(칼로 곱게 다져도됨)
*볼에 쌀가루, 호두, 설탕을 넣고 섞는다
*김이오른 찜통에 실리콘시트지(면보)깔고
18cm원형링틀(옆에 물에적신종이바름)에 쌀가루을 넣는다
(1T남겨서 마지막에 체에쳐서  윗면을 곱게마무리한다)
*칼로 8등분 금을 긋는다
*중불에서 20분에서 찌고 불끄고 5분정도 뜸 들인다.
*꺼내서 접시에 담고호두강정으로 장식한다.

보너스!! 호두강정



*호두250g 끓는물에 잠깐 삶아서 물기없이 준비한다
*물1/2C 설탕1/2C 젓지말고 끓여서 호두넣고 졸인다
*기름(중온도)에 튀긴다



호두설기!
생일케잌대신 만들어 보세요.
만들기도 쉽고 맛도 좋~아요.
오랜만에 한가한날  옛날생각이나서 카스테라 한판 구우면서 한번올려봤어요.
갓구운 빵냄새가 집안 한가득이네요~~

2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나팔꽃
    '10.6.16 2:21 PM

    예전의 그 다꼬님 맞으시죠?????
    반갑습니다...정말,정말....
    깔끔하고 맛있는 먹거리와 이야기 그리웠어요...

  • 2. 꿈꾸다
    '10.6.16 2:21 PM

    다꼬님~ 너무 반가워요 ^^
    설기떡 한조각 먹었으면 좋겠어요..ㅎㅎ

  • 3. aristocat
    '10.6.16 2:25 PM

    다꼬님! 반가워서 얼른 들어왔어요!
    잘 지내셨어요? 호두설기의 자태와 깔끔한 사진이 여전하셔요..!
    자주자주 보여주세요~~~ ^-^

  • 4. 그러칭
    '10.6.16 2:42 PM

    딸기찹쌀모찌의 다꼬님이시죠? 우와~~ 넘 반갑습니당.
    제가 결혼초에 모찌 좀 흉내 냈었는데.. 뒤늦게 감사인사 드립니다..
    몇년만인지.. ^.^;;;

  • 5. 별이친구
    '10.6.16 3:21 PM

    반갑습니다^^
    정말....자주 뵈면 좋겠어요~

  • 6. 분다
    '10.6.16 3:23 PM

    저도 다꼬님 이름보고 들어왔어요
    반갑습니다 정말~

  • 7. morning
    '10.6.16 3:25 PM

    재료 다 있습니다, 오늘 당장 따라합니다~ (룰랄라~)
    그런데 호두를 갈때 왜 쌀까루와 함께 갈아야하지요?

  • 8. 아카시아
    '10.6.16 3:27 PM

    다꼬님...너~~무 좋아요...왜 이렇게 오랜만에 오셨어요....^^
    가끔 다꼬님 생각날때마다 예전에 올리신거 찾아보곤했는데....사진이 다 안떠서 너무 아쉬워요...
    자주 좀 오세요...^^

  • 9. 티라미수
    '10.6.16 3:30 PM

    다꼬님의 딸기모찌 ...기억해요..맞으신가요?

    띠깜님도 오시고 원년82 스타들의 귀환이 이어지는 지금 ....와~~~

    괜히 제가 다 좋으네요...정말 오랜만에 타임머신 탄 기분입니당~~

  • 10. 어중간한와이푸
    '10.6.16 4:26 PM

    ...쩌어기... 닉앞에 스페이든가 이니셜 붙였던 그분 아닌가요?
    저도 롤케잌 레시피 덕 본 사람인데요... 맞다면 정.말 반갑습니다.*^^*

  • 11. yozy
    '10.6.16 4:39 PM

    다꼬님! 정말 반갑습니다^^
    딸기모찌 하면
    늘 다꼬님을 생각하게 되네요.

  • 12. 수국
    '10.6.16 4:52 PM

    와~~~ 예전의 그 다꼬님 맞으세요??
    우아~~ 얼마만이세요. 반가워요!!!
    어중간한와이푸님 ㅋㅋㅋ 저도 그 이니셜 생각했는데.
    그게 제목앞에 이니셜이 붙었나.. 아님 닉넴에 붙었나 헷갈리네용^^

  • 13. 여인2
    '10.6.16 5:12 PM

    아.. 이 출출한 시간에 쫀득하게 한조각 먹고싶네요.... 고소하고 맛날거 같아요-
    다른분들 반응을 보니 예전에 자주 활동하셨던 분이신가봐요~ 자주 올려주세요^ㅡ ^

  • 14. 루도비까
    '10.6.16 5:29 PM

    다꼬님???!!!!
    반갑습니다 설기 맛나게 먹겠습니다

  • 15. 벚꽃
    '10.6.16 5:35 PM

    아.. 호두를 쌀가루랑 같이 갈아야 하는군요~
    포슬포슬하니 너무 맛있겠어요~

  • 16. 마리
    '10.6.16 5:47 PM

    82쿡 초창기때 다꼬님 이신거에요??

    전 유령회원인데...ㅋㅋ
    다꼬님 보니 넘 반가워서 그만... 나도 모르게 댓글을...

    정말 반갑습니다~

  • 17. 박가부인 민씨
    '10.6.16 5:56 PM

    너무 반가운 마음에 댓글 답니다
    자주 뵐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 18. 다꼬
    '10.6.16 6:03 PM

    다~들 반갑습니다..
    오랜만이죠?
    너무 오랜만이라 사진올리는법을 잊어먹어서~ 퇴근하는 아들 기다렸다 배워 올리는거예요..
    이니셜하니~ 별나던(?)옛생각이 나네요~ㅎㅎ
    지금은 노안도오고~ 예전같진 않지만
    .그래도~아직도 디저트에 목숨걸고 ..언제나 오븐앞에서 살아요.

    호두기름기 때문에 프로세스에 쌀가루와 같이갈면 곱게 잘~갈아진답니다
    *접시에 담을때 조금 주의하세요.
    완성되면 윗면에접시올려엎어서- 원하는접시에 다시엎어서 호두로 장식하세요.(처음상태)

    모든분들 반가운 인사 감사해요!!

  • 19. 멜로
    '10.6.16 6:48 PM

    다꼬님 반갑습니다.
    호두강정 질문 있어요^^
    먼저 졸인후에 기름에 튀기나요?
    보통 튀긴후에 시럽에 졸이는것 같은데...지가 잘 몰라서요...

  • 20. 모두락
    '10.6.16 8:02 PM

    와우~ 어쩜 이렇게 쏙쏙 들어오게 레시피 정리를 해주셨는지! 감솨요!
    떡은 타이 찹쌀로 LA 떡 구워본게 다인데, 요거이 모양도 이쁘고 시도해 보고 싶어요.
    예쁜 그릇과 다과거리가 놓인 마지막 사진도 곱네요~

  • 21. 보라돌이맘
    '10.6.16 8:50 PM

    다꼬님..^^
    건강하게 잘 지내신 듯...정말 반갑습니다.
    호두설기..,정말 보기만해도 그 맛과 영양이 느껴지는 듯 해요.
    호두 좋아하는 저희집 입맛에 딱일 듯...^^

  • 22. 시네라리아
    '10.6.16 8:54 PM

    이뻐서 떡을 어찌 먹을지 전 걱정되네요~~

  • 23. 민무늬
    '10.6.16 11:22 PM

    다꼬님 너무 반가운 마음에 간만에 로그인했어요.
    저도 늘 눈팅이지만 요즘 키친토크가 좀 썰렁하다는 생각도 있었는 데 요즘은 이래저래 반가운 분들의 글이 늘고있어서 좋다했거든요.
    근데 다꼬님까지 나타나시니 너무 좋네요.
    이참에 눈팅만 하시는 분들 있음 빨랑 신고하세요.

  • 24. 어중간한와이푸
    '10.6.17 8:01 AM

    맞은시구나... 그전에 그분.^^
    티타임 인가요? 브런치 인가요? 상차림이 얘기가 많아 보입니다.
    아드님한테 잘 배우시고 마스터 하셔서 자주 보여주세요. *^^*

  • 25. 배꼽숨막혀
    '10.6.17 8:05 AM

    히야~~~유령회원을 로긴하게 만드시는 다꼬님이당!!!!!!!
    너무나 반갑습니다^^

  • 26. Xena
    '10.6.17 4:59 PM

    헉 저 빨리쿡을 떠나 있다가 다시 와서 다꼬님 글을 우연히 보고 넘 감탄했었어요~
    그 다꼬님이신가봐요. 자주자주 와 주세요^^

  • 27. 단비
    '10.6.18 9:30 AM

    반갑습니다...예전에 마니 도움 받앗어요

  • 28. 딸하나
    '10.6.18 3:34 PM

    해외에 살다보니 떡이 그리워집니다. 그래서 이떡 저떡 해 보는데
    설기는 몇번을 망쳤습니다. 20분을 쪄도 푸슬 푸슬 따로 놀고
    결국 버린적이 얼마나 많은지 다꼬님 작품을 보니 또 한번
    도전해 보고 싶은 욕심이 슬슬 올라오네요.
    왜 안 될까요? 손으로 살짝 뭉쳐지는 정도로 반죽하라던데
    그래도 안 되고 떡 만드는 싸이트 여러번 들어가서 시키는데로
    했는데...
    떡 따로 배우셨나요? 한 번에 되시던가요?
    답변부탁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2091 언니들 명받들어 저도 생존신고합니다... 새로운글 이미지삽입13 고독은 나의 힘 2015.01.31 3,236 5
42090 주말엔 고기죠~(시골스타일 바베큐) 새로운글12 백만순이 2015.01.31 2,699 5
42089 지난해 이것 저것(1부) 이미지삽입72 순덕이엄마 2015.01.31 7,327 30
42088 풋마늘, 오징어 다리 등 18 마리여사 2015.01.30 4,068 4
42087 어머니샷? 블로거 샷? 빨간펜 선생님.. 나와주세요~ 이미지삽입28 이겔맘 2015.01.29 7,146 5
42086 석류는 이렇게... 이미지삽입28 소금빛 2015.01.29 8,462 6
42085 안주, 흡입, 배터짐, 성공적. 38 육절금 2015.01.29 10,186 12
42084 흑설탕팩 만들기의 부작용 이미지삽입60 순덕이엄마 2015.01.28 20,207 20
42083 지난 2개월 동안 해 먹은 것들 이미지삽입46 페스토 2015.01.28 8,358 8
42082 키톡과 함께한 10년 회고전 49 백만순이 2015.01.28 8,065 10
42081 고기소년과 어머니샷 31 어림짐작 2015.01.28 5,718 6
42080 그대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어머니샷: 남편과 아이와 내 도시락 47 소년공원 2015.01.28 7,965 14
42079 드디어 입성 !!!! 이미지삽입49 phua 2015.01.27 8,183 10
42078 애들 도시락...그간의 이야기 이미지삽입66 꼬꼬와황금돼지 2015.01.27 12,555 14
42077 주부 0.9단 집밥 첫 투척해요 이미지삽입60 양사장님 2015.01.26 14,616 8
42076 고기백신 몇가지 소개글 이미지삽입39 준&민 2015.01.25 10,252 12
42075 [요리아님]오마쥬 키토커_100% 픽션 패러디 매거진 93 비바 2015.01.25 8,806 31
42074 유혈이 낭자했던 어느날 60 백만순이 2015.01.24 12,265 11
42073 애기 토스트의 비밀 22 프레디맘 2015.01.24 12,710 12
42072 마지막 한장만 넣으면 끝났는데 다시 쓰는-_- 스압 음식 48 튀긴레몬 2015.01.24 9,495 12
42071 [키톡데뷔]백만순이님 블로거샷에 응답하며 이미지삽입29 망곰 2015.01.23 8,024 8
42070 나 찾았수? 79 단추 2015.01.23 12,702 20
42069 왔다! 짠지일보 Vol.4 이미지삽입82 미미맘 2015.01.23 11,112 28
42068 어머니샷과 블로거샷(초보를 위한 간단한 음식사진찍는 팁) 35 백만순이 2015.01.23 10,763 10
42067 음식 사진 폴더 82로 옮기세~ 이미지삽입50 열무김치 2015.01.23 9,465 11
42066 실미도 훈련일지 이미지삽입71 발상의 전환 2015.01.23 8,827 40
42065 ....... 38 무명씨는밴여사 2015.01.22 8,570 13
42064 은갈치가 어데.... 이미지삽입38 열무김치 2015.01.22 7,951 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