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나도 꽃이라 불러 다오~~!!

| 조회수 : 2,751 | 추천수 : 134
작성일 : 2004-05-17 00:16:57

#어수룩하게 뵈지만..이래뵈도 나도 꽃이라우...호박꽃


여느 꽃들처럼 화려하지는 않지만..


무엇이든지 다 포용 할 수 있을 듯한 소박함이 느껴지나요?


.


자세히 함 보실려우???


.


# 멀리서 바라 보았을때 출렁이는 하얀 무리들을 보고


메밀이다~~!!라고 외쳤던 꽃


자세히 들여 다보니..무우꽃~~!!


무우꽃


.
.


 



 

Fixing A Broken Heart .......Indecent Obsession
수하 (labiche)

말 한마디 안 한다고 우울해지는 건 아니지만 말 건네준 네가 고맙다 넌 오늘 내 친구였다.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꼬마천사맘
    '04.5.17 12:39 AM

    호박꽃이 넘넘 이쁘요~

  • 2. 아라레
    '04.5.17 12:40 AM

    무우꽃이 이렇게 예쁠 줄이야!

  • 3. 미스테리
    '04.5.17 12:52 AM

    전 호박꽃은 이쁘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무우꽃은 첨봐요...
    정말 이쁜데요~~~^^

  • 4. orange
    '04.5.17 12:55 AM

    저도 무우꽃은 처음 보네요... 저런 색이었구나...
    너무 예쁘네요....

  • 5. ellenlee
    '04.5.17 1:26 AM

    @.@ 무우꽃..정말 이쁘네요.색과 무늬 너무나 정교하고 예뻐요. 수하님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 6. 봄봄
    '04.5.17 2:20 AM

    무우꽃 처음봤는데, 꼭 나비같아요 ^^

  • 7. 호박공주
    '04.5.17 11:06 AM

    ^^ 제가요, 닉네임이 호박공주걸랑요~ 그쵸? 호박꽃이 참 이뻐요~ 명쾌하고,.. ^^V

  • 8. 재은맘
    '04.5.17 11:14 AM

    무우꽃..너무 이쁘네요

  • 9. 칼라(구경아)
    '04.5.17 2:22 PM

    오랫만에 보는 호박꽃~예날생각나네요.
    무우꽃은 정말 이쁘기도 하네.......
    김장철 그리못난무우가 저리이쁜꽃을 필줄이야.......

  • 10. peacemaker
    '04.5.17 6:27 PM

    수하님.. 꽃도 좋지만..
    노래가....
    제가 너무 좋아하는 노래랍니다..^^
    수하님..언제나 예뻐요~~~

  • 11. 푸르르름
    '04.5.17 8:23 PM

    호박꽃도 꽃이냐고 하지만 정말 꽃중에 꽃이 호박꽃이 아닐까요
    순박한 듯, 수수한 듯, 화려한 듯...
    무엇보다도 우리 모두의 추억속에 자리잡고 있는 꽃
    옛 추억을 되살려주는 아름다운 꽃이 아닐런지...

  • 12.
    '04.5.19 12:35 AM

    수하님 호박꽃이 어쩜 정말 자세히보니 호박꽃두 저리 예쁘군요
    호박꽃의 마음속이^^
    무우꽃두요^^ 아름다운 음악과 아름다운 자연의 모습을 보여주시니
    또 감사 정말 자연을 보면은 이것이 참 휴식처라고 생각을 하지요
    예쁜 수하님 정말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237 잠시 앉아보면 좋은 쉼터 이미지삽입 어부현종 2015.06.29 241 0
22236 나도 한번 이미지삽입2 수니모 2015.06.29 506 1
22235 코트를 버리고 신나는 여름을 취한다. (강아지 사진입니다.) 이미지삽입6 아리 2015.06.28 699 1
22234 다이어트, 등산에 관한 글 몇개 이미지삽입 핏짜 2015.06.28 367 0
22233 강아지 이름짓기 7 쉐어그린 2015.06.28 476 1
22232 착한 후회 -정용철- 이미지삽입 들꽃 2015.06.27 309 0
22231 그리하여 나는 너를 총리로 내정하게 되었느니...? 이미지삽입 내맘처럼 2015.06.27 320 1
22230 82에서 지원해드린 내용입니다 이미지삽입4 유지니맘 2015.06.27 595 3
22229 팽목항: ... 기다리는 사람들 (사진추가) 1 함석집꼬맹이 2015.06.26 335 4
22228 비 내리는 한강 줄리엣 2015.06.26 313 0
22227 야매미용하고 집사몰래 캣닢 파티하신 초코가족 이미지삽입9 밤호박 2015.06.25 1,383 1
22226 비단결 금강의 4대강 공사 전후의 모습.. 이럴수가 1 파랑새 2015.06.24 789 2
22225 성폭행목사 기사 올립니다 사진 때문에 잠시... (유) 이미지삽입2 내맘처럼 2015.06.24 5,388 2
22224 한강 야경 3 줄리엣 2015.06.24 456 0
22223 434일 동안,당신들을 기다리고 있어요-미수습인 아홉명의 이야기.. 이미지삽입6 bluebell 2015.06.24 362 3
22222 개습격 이미지삽입 켐블 2015.06.24 667 0
22221 깡패 고양이 이미지삽입13 nana 2015.06.23 1,435 1
22220 꽃을 피운 난 이미지삽입1 도도/道導 2015.06.23 471 0
22219 아버지의 꼬리 -안상학- 이미지삽입1 들꽃 2015.01.18 393 0
22218 중국인도 모르는 한자성어 2 산수유 2015.01.18 667 0
22217 온유 이미지삽입 도도/道導 2015.01.17 680 0
22216 플룻천사 미솔이의 재능기부 - 128 (서울 고속터미널) 이미지삽입 미솔아빠 2015.01.16 453 0
22215 빵조각을 주웠다...그러나 이미지삽입5 콩이 2015.01.16 1,662 3
22214 놀라운 자연의 정화작용 이미지삽입2 콩이 2015.01.15 1,535 3
22213 어머니가 린나이 가스레인지에 손을 다치셨어요(사진) 이미지삽입4 탭횽 2015.01.15 1,57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