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나도 꽃이라 불러 다오~~!!

| 조회수 : 2,614 | 추천수 : 134
작성일 : 2004-05-17 00:16:57

#어수룩하게 뵈지만..이래뵈도 나도 꽃이라우...호박꽃


여느 꽃들처럼 화려하지는 않지만..


무엇이든지 다 포용 할 수 있을 듯한 소박함이 느껴지나요?


.


자세히 함 보실려우???


.


# 멀리서 바라 보았을때 출렁이는 하얀 무리들을 보고


메밀이다~~!!라고 외쳤던 꽃


자세히 들여 다보니..무우꽃~~!!


무우꽃


.
.


 



 

Fixing A Broken Heart .......Indecent Obsession
수하 (labiche)

말 한마디 안 한다고 우울해지는 건 아니지만 말 건네준 네가 고맙다 넌 오늘 내 친구였다.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1. 꼬마천사맘
    '04.5.17 12:39 AM

    호박꽃이 넘넘 이쁘요~

  • 2. 아라레
    '04.5.17 12:40 AM

    무우꽃이 이렇게 예쁠 줄이야!

  • 3. 미스테리
    '04.5.17 12:52 AM

    전 호박꽃은 이쁘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무우꽃은 첨봐요...
    정말 이쁜데요~~~^^

  • 4. orange
    '04.5.17 12:55 AM

    저도 무우꽃은 처음 보네요... 저런 색이었구나...
    너무 예쁘네요....

  • 5. ellenlee
    '04.5.17 1:26 AM

    @.@ 무우꽃..정말 이쁘네요.색과 무늬 너무나 정교하고 예뻐요. 수하님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 6. 봄봄
    '04.5.17 2:20 AM

    무우꽃 처음봤는데, 꼭 나비같아요 ^^

  • 7. 호박공주
    '04.5.17 11:06 AM

    ^^ 제가요, 닉네임이 호박공주걸랑요~ 그쵸? 호박꽃이 참 이뻐요~ 명쾌하고,.. ^^V

  • 8. 재은맘
    '04.5.17 11:14 AM

    무우꽃..너무 이쁘네요

  • 9. 칼라(구경아)
    '04.5.17 2:22 PM

    오랫만에 보는 호박꽃~예날생각나네요.
    무우꽃은 정말 이쁘기도 하네.......
    김장철 그리못난무우가 저리이쁜꽃을 필줄이야.......

  • 10. peacemaker
    '04.5.17 6:27 PM

    수하님.. 꽃도 좋지만..
    노래가....
    제가 너무 좋아하는 노래랍니다..^^
    수하님..언제나 예뻐요~~~

  • 11. 푸르르름
    '04.5.17 8:23 PM

    호박꽃도 꽃이냐고 하지만 정말 꽃중에 꽃이 호박꽃이 아닐까요
    순박한 듯, 수수한 듯, 화려한 듯...
    무엇보다도 우리 모두의 추억속에 자리잡고 있는 꽃
    옛 추억을 되살려주는 아름다운 꽃이 아닐런지...

  • 12.
    '04.5.19 12:35 AM

    수하님 호박꽃이 어쩜 정말 자세히보니 호박꽃두 저리 예쁘군요
    호박꽃의 마음속이^^
    무우꽃두요^^ 아름다운 음악과 아름다운 자연의 모습을 보여주시니
    또 감사 정말 자연을 보면은 이것이 참 휴식처라고 생각을 하지요
    예쁜 수하님 정말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0934 안심하라고 할때가 가장 위험한 때이다 새로운글 이미지삽입1 twotwo 2014.04.19 540 1
20933 펌)국가위기관리센터를 폐지했던 MB가 원망스럽네요 이미지삽입4 요하임 2014.04.18 1,005 2
20932 다시 꿈꿀 수 있다면 이미지삽입2 소꿉칭구.무주심 2014.04.17 898 0
20931 한떨기 꽃이되어, 한마리 새가되어 4 긴머리무수리 2014.04.17 1,313 3
20930 현재 우리나라는 그리고 우리는... 이미지삽입3 twotwo 2014.04.17 1,363 6
20929 (호소문)어게인 4·19 민주회복 국민촛불 평화대행진에 집결해 .. 이미지삽입2 요하임 2014.04.16 518 5
20928 또 한 점의 마리 카삿트 이미지삽입 intotheself 2014.04.16 843 0
20927 새벽에 산에 가서 받아온 선물입니다. 이미지삽입 연풍사과 2014.04.16 1,358 0
20926 엄마 뭐하슈? 15 털뭉치 2014.04.16 2,700 3
20925 왕의 거처에서 하룻밤을- 프라하 숙소 이미지삽입5 꼰누나 2014.04.16 1,466 5
20924 비엔나 이미지삽입2 꼰누나 2014.04.16 915 7
20923 니치야, 휴지 좀... 이미지삽입41 연못댁 2014.04.15 2,490 8
20922 치워라, 꽃! -이안- 이미지삽입1 들꽃 2014.04.15 638 0
20921 저희집 막내 쿠키의 고민입니다; 이미지삽입21 빵수니 2014.04.15 1,872 2
20920 메어리 카사트의 그림 한 점 이미지삽입7 intotheself 2014.04.15 632 1
20919 내가 이런 나라에 산다니...ㅎㅎ 이미지삽입4 로니62 2014.04.15 1,260 1
20918 가족은 안식과 사랑의 근원 로니62 2014.04.15 374 0
20917 문재인 의원의 트윗--김경수(약속펀드)에 힘을 보태주세요 이미지삽입3 요하임 2014.04.15 420 2
20916 그 물통에 대하여 이미지삽입50 연못댁 2014.04.14 2,488 6
20915 시드니여행기 1. 여행준비하기, 도착 이미지삽입13 조아요 2014.04.14 1,541 2
20914 저희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붙인 주민 비방 공고문.. 소장이 허락.. 이미지삽입 soss 2014.04.14 2,538 0
20913 탐욕의 제국 이미지삽입2 요하임 2014.04.14 841 1
20912 여행은 새로운 인연의 시작 - 태호 사용설명서 7 꼰누나 2014.04.14 1,568 4
20911 오빠와 같은 곳을 보고의 진실 이미지삽입51 연못댁 2014.04.13 2,867 7
20910 미소입니다. 20 내일은~ 2014.04.13 1,521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