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한강수변구역 막개발실태. 제발 두물머리만은 지켜주세요.

쪼이 조회수 : 1,779
작성일 : 2011-10-04 20:58:18
한겨레기사원문: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499106.html

환경부가 국토부에 넘긴 땅, 준설토 적치장·인공공원 탈바꿈
18곳 255만㎡ ‘모래산’…공사 편의위해 허가
이포보 당남리섬엔 캠핑장·스포츠파크 조성

수도권 2000만 인구의 상수원인 팔당댐을 보호하기 위해 설정된 한강 수변구역이 ‘무장해제’되고 있다. 관광레저도시 건설이 추진되는 등 그동안 우려했던 ‘4대강 난개발’이 현실화되고 있다.

환경부가 국토해양부에 매각 절차를 밟고 있는 경기 여주군 수변구역(<한겨레> 9월19일치 1면)에 대해 지난달 20일과 30일 <한겨레>가 현장 조사한 결과, 땅 대부분은 인공공원으로 바뀌었고 일부는 준설토 적치장으로 쓰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는 상수원 보호를 위해 수도권 주민이 낸 물이용부담금(1t당 170원)으로 이 일대 수변구역을 사들였다. 하지만 국토해양부 요청으로 이 땅을 4대강 사업용지로 넘기는 등 다른 땅과 맞바꾸는 절차를 밟고 있다.

매각 절차를 밟고 있는 여주군 대신면의 강변 땅은 이미 준설토 적치장으로 이용되고 있었다. “한강 수계 수질 개선을 위해 국가가 매수한 국유지로서 폐기물 투기가 금지돼 있다”는 경고문 위로 준설토를 실은 덤프트럭이 오갔다.

3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홍희덕 의원(민주노동당)이 한강유역환경청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한강 수변구역에 강바닥에서 퍼낸 준설토 적치장 18곳이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약 255만㎡(77만평)에 이르는 ‘모래산’이 수변구역에 설치된 것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덤프트럭 이동거리를 줄이기 위해 준설토 적치장을 수변구역에 설치한 것”이라며 “법적 절차를 마쳤다”고 말했다. 그러나 홍희덕 의원은 “흙탕물 유출이 우려되는 준설토 적치장을 공사 편의를 봐주기 위해 허가한 것은 환경부의 직무유기”라고 지적했다.


이포보 상류의 당남리 섬과 당남지구도 잔디광장, 오토캠핑장, 스포츠파크 등 대규모 인공공원으로 탈바꿈됐다.

이 주변은 앞으로 ‘4대강 수변 새도시’의 배후단지로 기능할 가능성이 크다.

실제로 여주군은 이곳에 관광레저도시 건설계획을 세운 것으로 나타났다.

여주군이 지난 1월 ㈜건화에 의뢰해 펴낸 ‘이포보 주변 관광단지 타당성 조사’ 보고서를 보면, 총 사업비 5000억원을 들여 이포보 양쪽 천서리와 이포리 일대 85만5200㎡에 관광레저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수변구역에 지을 수 없는 휴양형 빌리지, 콘도 등 숙박시설을 비롯해 멋의 거리, 맛의 거리 등 대규모 쇼핑몰과 음식점, 장거리 케이블카도 건설 계획에 포함됐다.

이철재 환경운동연합 정책국장은 “수변구역에 이런 대규모 위락단지나 신도시가 건설된 적이 없었다”며 “수질관리제도가 근거를 잃을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정섭 환경부 물환경국장은 “수변구역은 가급적 친수구역에 포함시키지 않는 게 좋겠다는 입장을 국토해양부에 전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국토부 장관이 친수구역을 지정하면 수변구역이 자동해제되기 때문에 환경부의 의견이 관철될지는 미지수다. 여주/남종영 기자 fandg@hani.co.kr



/수도권 2,500만의 상수원이 위협받고 있습니다. 
그것도 수도권 주민의 상수원보호를 위해 지난 10년간 수도권에서 징수한 세금, 3조 214억원으로요...
두물머리만큼은 저 무도한 삽날로부터 지켜내야만 합니다...
IP : 183.101.xxx.89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니콜
    '11.10.4 9:06 PM (222.106.xxx.220)

    두물머리를 꼭 지키고 싶습니다!
    자연을 지키지 못하면 사람도 동물도 살수없으니까요.
    날씨가 추워지는데, 고생하시는 많은분께 응원을 전합니다!!!

    그리고 지금 후원하러 달려가요~

  • 쪼이
    '11.10.4 9:09 PM (183.101.xxx.89)

    고맙습니다. 고맙습니다..힘낼게요. 따스한 응원..정말 고맙습니다.

  • 니콜
    '11.10.4 9:18 PM (222.106.xxx.220)

    적은금액 후원했습니다. 뭔가 더 도움드릴수있는 일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그럼 계속 응원할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0597 교복치마 찾으셨을까요.. ㄱㅈ 07:45:15 18
1300596 이런 남자는 어떤심리로 이런 행동을 하는걸까요? 2 연블링 07:43:35 43
1300595 미카엘 엄청 사랑꾼 동상이몽 07:43:11 81
1300594 송혜교.. 구혜선... 둘다 남자가 좋다고 난리치다가 초단기 이.. 2 Dd 07:41:10 289
1300593 보청기를 왜 안 할까요 2 전화 07:26:07 440
1300592 민주당, 4차 재난지원금 세금 안내는 노점상도 지원 확정 11 ㅇㅇ 07:18:38 447
1300591 마우스가 자꾸 밀리는데요 (마우스 패드 추천) 감사 07:17:34 76
1300590 편의점 3 .... 07:04:27 255
1300589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3월2일(화) 1 ... 07:01:46 189
1300588 장어탕 추어탕 파우치로 된 맛있는 제품 알려주세요 11 ..... 05:53:07 762
1300587 각자의 자녀들있는 재혼시 혼인신고 28 재혼 05:31:45 2,192
1300586 윤석열은 민주주의 삼권분립의 기본도 모르는거 같아요 28 05:27:50 845
1300585 오늘 홈플러스 24주년 단하루 초빅딜데이였어요 15 .... 05:06:56 4,058
1300584 또 이재명 당했네요 15 .. 04:03:12 3,193
1300583 46세인데 제 또래 분들은 건강관리 어떻게 하시나요 4 ㅇㅇ 03:56:44 1,704
1300582 고양이도 엄마한테 빼앗겼네요 7 .. 03:53:14 2,067
1300581 2017년에 영국에 보냈던 책 EMS의 행방 2 EMS 03:45:45 1,499
1300580 나이든커플 경제력 차이로 남친의 맘이 헷갈려요 28 03:31:22 3,633
1300579 파김치 2 ..... 03:16:04 1,057
1300578 한국여자들이 백인남자에 환상이 많은거 같은데 31 qus 02:59:43 3,224
1300577 역대 지도자 가장 나쁜놈 순서 42 지도자 02:48:09 2,531
1300576 감히 우리 아빠가 누군지 알고... 모지리 여자 뉴스까지 나왔네.. 10 ... 02:42:28 3,544
1300575 미국 방2개 집이 20억... 35 ..... 02:39:54 4,101
1300574 빅마켓 푸드코트 스테이크 레시피 궁금해서요. 1 jac 02:38:16 580
1300573 의외로 재혼 8 흠.. 02:20:17 3,4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