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국수먹으면 배가아팠는데ᆢᆢ이유알았어요

아~하! | 조회수 : 22,264
작성일 : 2019-08-14 16:36:24
제가 국수를 먹으면 자주 배가아팠는데ᆢ
그 이유를 오늘 알았어요

엄만 국수먹으면 항상 배가 아프더라~했더니
대학생 아들이 ᆢ
~늘 너무 많이 드시드라구요~

아~하 ᆢ글쿠나! 하고 말았는데
이눔시끼 ㅠ 괜히 괘심네요

그나저나 멸치 듬뿍 넣어 푹 끓인 멸치국수
넘 맛있어요
IP : 112.187.xxx.213
3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관음자비
    '19.8.14 4:37 PM (112.163.xxx.10)

    뭔가 심오한 글이네요. ㅋㅋㅋ

  • 2. ..
    '19.8.14 4:38 PM (222.237.xxx.88)

    아드을~! 너 나빴어. =3=3

  • 3. ...
    '19.8.14 4:41 PM (121.165.xxx.16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4. ...
    '19.8.14 4:42 PM (116.123.xxx.17)

    이유가 대박 반전이에요ㅠㅋ 아들 센스 만점ㅎ

  • 5. ...
    '19.8.14 4:42 PM (175.192.xxx.228)

    ㅋㅋㅋㅋㅋ
    너무 솔직하다 아들 ㅋㅋㅋㅋ

  • 6. ...
    '19.8.14 4:42 PM (121.165.xxx.164)

    우리 엄마도 국수나 냉면 해주시면 인당 3인분씩은 담아주심
    엄마 국수 엄마 냉면 먹고싶네요 ㅋㅋ
    원글님도 그러실듯요 ㅋ

  • 7. 행복한 이야기
    '19.8.14 4:42 PM (211.221.xxx.227)

    웃음 주셔서 감사합니다^^

  • 8. ㅋㅋㅋㅋㅋㅋㅋ
    '19.8.14 4:44 PM (211.186.xxx.15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귀여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9. 푸핫
    '19.8.14 4:46 PM (180.228.xxx.213)

    ㅋ ㅋ ㅋ ㅋ ㅋ ㅋ
    그와중에 예의바른언어

  • 10. ..
    '19.8.14 4:47 PM (61.72.xxx.248)

    아들 앞에서
    행동조심 ㅋㅋㅋ

    그동안 쭈욱 지켜보고 있었단 거네요
    울엄니 왜 이리 국수 욕심을 내시나 ㅎㅎㅎ

    그나저나 울엄니는
    그렇게
    상추 욕심을 내세요ㅎ
    저렇게 드시고도 배탈 안나나 싶을 정도로요

    아마 제가 울엄니 보듯
    아드님도 원글 보며
    비슷한 생각해왔을 듯해요 ㅎ

  • 11. 보고있냐아들
    '19.8.14 4:49 PM (112.187.xxx.213)

    그러게요
    늘 지켜 보고 있었나봐요 ㅎㅎ


    잘못된것 고칩니다
    드시드라구요ㅡ드시더라구요

  • 12. ............
    '19.8.14 4:52 PM (211.192.xxx.148)

    아들!!!!!!!!!!!!!!!!!!!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13. 너무
    '19.8.14 4:52 PM (103.229.xxx.4)

    귀여워요 아들과 엄마..
    군대한 아들보고 싶어요!

  • 14. ..
    '19.8.14 4:54 PM (119.69.xxx.115)

    아이쿠야. 웃겨서 배가 아파요 ㅎㅎ

  • 15. ...
    '19.8.14 4:54 PM (119.196.xxx.52)

    모자랄까봐 꼭 마지막에 쬐끔 더 넣는게
    과식을 부르거나 버리거나 ㅋㅋㅋ
    떡국도 마찬가지.

  • 16. ㅣㅣ
    '19.8.14 4:58 PM (49.166.xxx.20)

    내 이야긴 줄.
    국수는 너무 좋 아요.

  • 17. ㅎㅎㅎㅎ
    '19.8.14 4:59 PM (121.155.xxx.165)

    그래도 엄마한테 관심이 많은 아들이라고 긍정적인 평가를 내려봅니다.

  • 18. ㅁㅁㅁㅁ
    '19.8.14 5:01 PM (119.70.xxx.213)

    늘 지켜본 아들 ㅋㅋㅋㅋㅋ

  • 19. ㅋㅋㅋㅋ
    '19.8.14 5:04 PM (211.177.xxx.144)

    진짜 넘재밌네요 ㅋㅋ
    역시 과식은 금물

  • 20. .....
    '19.8.14 5:05 PM (1.231.xxx.157)

    ㅋㅋㅋㅋㅋㅋㅋㅋ

    모자다 큰 웃음 주시네요 ㅎㅎㅎ

  • 21. .....
    '19.8.14 5:06 PM (220.76.xxx.76)

    ㅋㅋㅋㅋㅋㅋㅋ
    저도 중딩 아들에게
    "엄마는 고기를 먹고 나면 악관절이 아프더라" 했더니
    아들이 "혼자 3인분을 먹으니 당연히 아프지" .....

    아들 아니였으면 치과 갈뻔 했어요

  • 22. 치과갈뻔 ㅎㅎ
    '19.8.14 5:10 PM (211.227.xxx.165)

    고기도 너무 맛있죠 ㅎㅎ

  • 23. 아 ㅋㅋㅋ
    '19.8.14 5:34 PM (61.254.xxx.48)

    전 만두요 ㅋ
    만두 욕심이 너무 커서 배 찢어지게 먹어요 ㅜㅜ
    물론 다른 것도 마찬가지지만 유독 친정어무니 김치만두는 몇접시라도 먹게 되네요.

  • 24. ..
    '19.8.14 5:47 PM (175.192.xxx.228)

    저도 지금 수박 배터져라 먹고 앉아 부대끼고 있네요.
    내가 웃는 게 웃는 게 아니야...ㅋㅋㅋㅋ

  • 25. 촌철살인
    '19.8.14 6:14 PM (211.246.xxx.165)

    팩폭 넘해요 아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6. ...
    '19.8.14 6:22 PM (175.196.xxx.18)

    너무 웃겨요~`

  • 27. 오늘 아점으로
    '19.8.14 6:32 PM (112.157.xxx.2)

    멸치쿸수 곱배키 먹었네요.
    칠천원..엄청 비싸지유?
    이천.

  • 28. 멍멍이2
    '19.8.14 7:00 PM (110.70.xxx.121)

    원글님 사랑해요!!

  • 29. ㅋㅋㅋ
    '19.8.14 7:42 PM (68.172.xxx.216)

    ㅋㅋㅋㅋㅋㅋㅋ

  • 30. ㅋㅋㅋㅋ
    '19.8.15 1:07 AM (175.223.xxx.200)

    긍정적인 평가를 내려본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31. 왠지
    '19.8.15 1:33 AM (114.203.xxx.61)

    아들은 굉장히 객관적일것 같으네요.ㅜ.ㅜ

  • 32. ...
    '19.8.15 1:47 AM (131.243.xxx.88)

    상추에 잠오는 성분이 있다는 방송을 봤는데

    전문가가 나와서 성분이 들어있기는 하지만 미미해서 그 성분때문에 잠이 온다기 보다는 상추 쌈싸먹으면 맛있어서 과식해서 잠이 오는 거라고 친절하게 설명요. 아하.

  • 33. ㅎㅎㅎㅎㅎ
    '19.8.15 6:55 AM (67.180.xxx.159)

    너무 웃겨요!
    무심한 듯 예의바른 팩폭

  • 34. rainforest
    '19.8.15 10:40 AM (183.98.xxx.81)

    ㅋㅋㅋㅋㅋㅋ 저 지금 밥 먹다가 뿜을 뻔 했어요.
    눈물나고 막..ㅋ
    치과갈 뻔님 아들도 넘 웃깁니다.ㅋㅋㅋ

  • 35. ㅋㅋㅋㅋ
    '19.8.15 10:48 AM (122.34.xxx.62)

    국수의 비밀을 알려주시는 줄 알고 클릭했다 마구마구 뿜었어요. 귀여운 아들내미. 저두 정말 국수가 너무너무 좋아요. 멸치육수 국수는 하염없이 들어가죠. 잘 익은 김장김치랑 먹음~~~

  • 36.
    '19.8.15 12:16 PM (211.215.xxx.168)

    아들 나쁘다 ㅜㅜ

  • 37. 글루텐프리
    '19.8.15 12:59 PM (121.88.xxx.110)

    ...그런거 얘기할라구 그러구나!! 싶더니 ㅋㅋ
    뿔른단 사실도 잊은채 안에서 당기고
    호로록 막 넘어가기 마련이죠. 국수탓!!
    큰 웃음 주신다했더니 악관절에서 다시
    뿜었어요. ㅋㅋㅋ

  • 38.
    '19.8.15 1:55 PM (125.132.xxx.156)

    예의바른 팩폭ㅋㅋㅋ

  • 39. 제자식이지만
    '19.8.15 5:36 PM (112.187.xxx.213)

    제 자식이지만 예의는 바릅니다 ㅎㅎ
    눈치없는게 흠 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6472 과외 궁금합니다. .. 14:58:51 24
1586471 운전을 못할 정도로 허리가 아픈건 얼마나 심각한건가요? 질문 14:58:39 31
1586470 시누이가 온다는데.. 2 .... 14:53:38 362
1586469 퇴근하라는 소리가 없네요 ㅠㅠ ........ 14:52:11 265
1586468 일론머스크는 어쩜 영어를 저리 잘하는지 4 프레즌테이션.. 14:51:36 243
1586467 보험들라는 지인한테 사양할말 3 123 14:51:07 180
1586466 여행날짜에 계속 비가온다는데 롱패딩입으면 어떤지요? .. 14:49:49 50
1586465 온라인퀴즈 도와준건 기소했나요? ㄱㄴㄷ 14:49:26 54
1586464 미스터트롯 임영웅은 다른 장르 노래도 잘 부르네요 3 트롯전쟁 14:47:19 156
1586463 부가세, 25일까지인데 연휴지나고 내도 돼죠? 2 부가세 14:46:01 158
1586462 보온병 세척법 문의해요 5 매일 14:44:35 206
1586461 팔자 필러 성형외과? 아님 피부과? 1 고민스러워요.. 14:37:08 150
1586460 대장암에 대해 꼭 좀 알려주세요 6 어제 기도 .. 14:36:16 376
1586459 '주먹 쥔'윤석열,'수심에 잠긴'윤석열','외로운'윤석열.jpg.. 7 분단위샷ㅋㅋ.. 14:35:23 571
1586458 "묵묵히 일하면 우대한다"…형사·공판검사들 대.. 2 신상필벌 14:35:18 324
1586457 대한변협 "검찰인사에 '변협 선정 우수검사' 우대 환영.. 3 ,,, 14:34:25 220
1586456 한글철자 어려워요 5 한글 14:33:30 191
1586455 세배도 하고 돈도 드리세요? 11 ........ 14:30:36 648
1586454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세관 '수입 일본차에서 방사선 초과 검출'.. 1 ㅇㅇㅇ 14:29:58 136
1586453 과외샘께 무리한부탁인지 판단좀^^ 6 고민녀 14:28:18 629
1586452 패딩입고 나갔다 왔는데 더웠어요. 4 .... 14:26:10 521
1586451 남편과의 싸움 6 푸르름 14:24:24 712
1586450 티비 구매 고민 7 티비 14:22:49 277
1586449 주식은 조용히 혼자 하는 게 맞습니다 10 금기사항 14:21:40 1,059
1586448 그저께 윤석열 밥먹으러 가는 얼굴 표정 ㅋㅋㅋ 11 꿀잼 14:17:02 1,4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