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인생에서 가장 강렬한 감정은..

. | 조회수 : 20,079
작성일 : 2019-06-25 18:24:24
뭐라 생각하시나요..?

질투? 사랑? 의리?

이밖에 많은것들도 있을거 같아요
IP : 223.62.xxx.63
4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6.25 6:26 PM (58.226.xxx.253)

    배신이요.

  • 2. ..
    '19.6.25 6:28 PM (219.248.xxx.230)

    분노? 가 파괴력 면에선 가장 강렬할 거 같은데, 감정의 색깔에 따라 다 다르지 않나요? 개인차 당연시 있을 거고 근데 그건 왜요?

  • 3.
    '19.6.25 6:28 PM (106.102.xxx.194)

    첫사랑이요
    두번 다시 없을 그런 강렬함이라

  • 4. 첫키스
    '19.6.25 6:29 PM (223.62.xxx.59)

    황홀함...

  • 5. 사람
    '19.6.25 6:30 PM (108.74.xxx.90)

    사람마다 다를 것 같아요
    누군가는 질투
    누군가는 이성에 대한 사랑
    누군가는 식욕 등등

  • 6. ㅇㅇㅇㅇ
    '19.6.25 6:31 PM (39.7.xxx.79)

    저도 분노와 배신이요.

  • 7. 성욕
    '19.6.25 6:32 PM (222.237.xxx.108)

    이젠 졸업.
    세상 평온.

  • 8. 나야나
    '19.6.25 6:32 PM (182.226.xxx.227)

    저도 배신..그것도 배우자의 배신...

  • 9. 콩깍지 낀
    '19.6.25 6:32 PM (223.38.xxx.85)

    사랑이죠..

  • 10.
    '19.6.25 6:38 PM (223.38.xxx.133)

    전 사랑이요. 식욕과 게으름을 이기더군요.

  • 11. 죽음에 대한
    '19.6.25 6:45 PM (27.163.xxx.129)

    공포

  • 12. ㅇㅇ
    '19.6.25 6:46 PM (175.223.xxx.6)

    저도 죽음에대한 공포

  • 13. 저는
    '19.6.25 6:49 PM (1.231.xxx.157)

    가족의 죽음이요
    뭐 나이들어 자연스럽게 돌아가시는 거 말고 갑작스럽게 가는거요

    참 힘들더군요

  • 14. 000
    '19.6.25 7:03 PM (124.50.xxx.185)

    첫사랑 !!!

  • 15.
    '19.6.25 7:05 PM (59.11.xxx.250)

    용서 후 찾아오는 평화요.

  • 16. 저는
    '19.6.25 7:06 PM (14.41.xxx.56)

    실망이요
    나에게 실망하고 자식에게 실망하고 ㅜㅜ
    모든걸 놓고 싶은 그런 감정이더라고요

  • 17. 저렇게
    '19.6.25 7:06 PM (219.254.xxx.109)

    처음 애 낳고나서 간호사가 애 보여줄때..와.그떄의 강렬함과 생생함이란...그리고 왜 너는 아빠판박이로 태어난것이냐에 대한 강렬함이 이차로 밀려와 멘붕.

  • 18. 본능
    '19.6.25 7:07 PM (175.223.xxx.154)

    아닐까요
    먹고 자고 싸고
    가장 기본적인 본능

  • 19. ...
    '19.6.25 7:08 PM (175.208.xxx.68)

    The only emotion more powerful than love is revenge.

  • 20. ㅡㅡㅡ
    '19.6.25 7:10 PM (222.109.xxx.38)

    '인생에서 성공해야 할 첫사랑은 나 자신과의 사랑이다'란 말이 와 닿더라구요
    사랑도 질투도 배신도... 다 나로부터 오는 것 아닐까요.
    가장 진한 감정은 '나'에 대한 것 같아요.
    사랑으로 인한 기쁨, 배신으로 인한 분노, 실패로 인한 좌절...
    다 나에 대한 기대.. 나에 대한 감정인 것 같아요.

  • 21. ..
    '19.6.25 7:14 PM (175.116.xxx.93)

    20대 동생의 죽음에 따르는 평생 따라오는 슬픔...

  • 22. ㅇㅇ
    '19.6.25 7:18 PM (116.37.xxx.240)

    자식이 속 섞이는거 이니

    내용에서 보면 배신이겠네요

  • 23. 그러고보니
    '19.6.25 7:30 PM (39.7.xxx.79)

    불안과 절망. 공포. 욕구불만 등의 부정적인 감정도 있네요.

  • 24. 저는
    '19.6.25 7:31 PM (39.118.xxx.193)

    지금까지의 경험으로는 사랑했던 사람과의 헤어짐이요.
    가슴이 찢어지는 것같았어요.잠을 자고 싶어도 못자고...인생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수면제를 사다 먹었어요.약의 힘으로라도 자보려구요. 근데.....결국 시간이 약이더라구요.

  • 25. ㅇㅇ
    '19.6.25 7:53 PM (211.36.xxx.59)

    사랑아닌가요 혹은 인저

  • 26. 이혼했을때의
    '19.6.25 7:55 PM (110.12.xxx.4)

    구름을 걷는 기분

  • 27. 가난
    '19.6.25 7:58 PM (14.41.xxx.158)

    굶기가 일상이였고 그나마 쌩라면 뜯는 날은 행복했는 한겨울 지붕이 없는듯한 냉골에서의 생활 이보다 더한 충격 있을라나요 그와중에 이 두눈만 또렷히 이글거렸네요

    밥벌이로 맨땅에 헤딩하며 거지취급 당하면서도 씨발로 목넘기던 나날 곱게 자란 님들은 그공허 결핍 모를거에요

    아무것도 가진거 없었어도 남자를 만나 사랑이란 것도 하고 찢어지고 했지만 남자로 인해 눈물 흘린적 없다는 왜냐면 채워지지 않는 배고픔이 더 무서웠기에

  • 28.
    '19.6.25 8:06 PM (125.132.xxx.156)

    일단 의리 는 아닙니다 ㅎㅎ

  • 29. ...
    '19.6.25 9:50 PM (180.71.xxx.169)

    첫사랑의 설레임이요.

  • 30. ㅇㅇ
    '19.6.25 10:13 PM (110.12.xxx.21)

    첫출산이요..
    첫아이를 낳고 아이를 마주했던 순간의 감정은 아무리 시간이 흘러도 생생해요

  • 31. 리슨
    '19.6.26 12:37 AM (122.46.xxx.203)

    사랑도 출산도 뭣도 아닌 바로 질투...!
    세계 명작 태반이 바로 저 질투의 감정 때문에 인간군상 속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테마로 삼고 있죠.
    사랑은 누구를 불태우지도 누구를 죽이지도 못하지만
    질투는 절망, 공포, 배신, 치정, 살인, 애욕, 불안 등 인간 감정의 극한을 모두 내포하고있는
    원초적, 절대적 감정입니다.

  • 32. 억울함
    '19.6.26 7:17 AM (1.237.xxx.175)

    분노. 증오. 복수심의 소용돌이.

  • 33. ㅇㅇ
    '19.6.26 8:27 AM (218.155.xxx.76)

    만만히보며 무시당함 ,집단 왕따

  • 34. 사랑
    '19.6.26 8:46 AM (175.123.xxx.211)

    사랑과 질투의 감정이요

  • 35. 식욕
    '19.6.26 8:55 AM (58.127.xxx.156)

    전 요새 보면

    식욕같아요

    먹방보는 사람들이 그렇게 많은걸 보면..

    무서워요.......

  • 36. 저한테는
    '19.6.26 9:09 AM (71.191.xxx.249)

    그리움 이요.
    사람이나 과거를 향한 ....

  • 37. 초연
    '19.6.26 9:28 AM (175.223.xxx.206)

    설레임이요

  • 38. ticha
    '19.6.26 10:04 AM (115.94.xxx.251)

    호기심이요

  • 39. 사랑이요
    '19.6.26 10:58 AM (221.141.xxx.186)

    그사람 앞에선
    티 안내려고 노력해도
    가슴이 자꾸만 콩당콩당 뛰어서
    심장뛰는 소리가 들릴까봐
    안절부절 못하던 그때 그 사랑
    평생을 그만 바라보고 살게한 힘!! 입니다

  • 40. 근데
    '19.6.26 11:05 AM (175.223.xxx.221)

    이 사람은 맨날
    짧은 질문글만 올리던데
    정체가 뭘까?

  • 41.
    '19.6.26 11:34 AM (223.38.xxx.109)

    배우자의 배신인듯 해요.

  • 42. ㅇㅇ
    '19.6.26 12:15 PM (116.39.xxx.178)

    배신이 감정은 아니고.. 배신에 따른 분노겠죠..

  • 43. ...
    '19.6.26 5:40 PM (211.184.xxx.39)

    사랑이 잘못 변질되어 상사병으로 인생 망치는 경우 많은데요
    지독한 집착 그리움인데
    이게 실은 인간에 대한 집착이죠
    그것이 한사람 인생을 망치게도 하고요.
    도저히 집착이 끊어내어지지 않아서요.

    이런 지긋지긋한 잘못된 인연법에 대한 개운이 있는데요
    인간에 대한 집착을 일에 대한 집착으로 전환시키는게 개운법이라고 하네요
    일로 에너지를 풀어내는 거죠.
    가장 확실한 개운법

  • 44. 그리움
    '19.6.26 5:47 PM (223.38.xxx.238)

    가족의 죽음에서 오는 슬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0953 롯데는 다 불매죠? ........ 09:59:20 7
1460952 두통 머리가 흔들리는데 2 09:51:39 71
1460951 동생때문에 가슴이 너무 아파요 7 찌르르 09:50:45 617
1460950 안면윤곽하고싶어요 5 09:50:28 164
1460949 밑에 글 일본불매 25년간 클릭하지맙시다! 14 밑에 09:49:11 195
1460948 프랑스회화 하실 분 1 프랑스회화 09:46:53 149
1460947 일본 불매운동은 25년간 한 번도 성공한 적이 없습니다 16 ... 09:46:37 417
1460946 가정을 이루고 싶네요 1 ㅎㅌ 09:45:52 197
1460945 일본제품 안쓰기 별로 어렵지도 않네요. 5 ..... 09:44:40 238
1460944 불편한 진실을 마주할 용기를 내야 한일 갈등이 풀립니다. 4 길벗1 09:42:39 209
1460943 유엔난민기구 후원방송이요 1 후원 09:41:19 85
1460942 베스트에 비행기 청년 글 3 .... 09:39:37 495
1460941 면생리대 뭐 쓰세요 3 82 09:39:17 80
1460940 중학 담임에게 문자 보낼 수 있는 시간, 내용 6 09:38:59 210
1460939 BTS 굿즈 다들 어디서 사시나요? 1 sweeti.. 09:38:56 137
1460938 인천은 정말 믿으면 안될 것 같네요 .... 09:38:38 356
1460937 롯데가 어떻게 해야 해요?? 4 .... 09:32:32 571
1460936 부정춣혈후 생리~~ 부정출혈 09:31:47 100
1460935 츠바키 대신할 샴푸 추천 4 다라이 09:28:49 335
1460934 뭐든 긍정의 말로 바꿔 드립니다. 5 긍정요정 09:25:17 354
1460933 남편 립서비스.. 우유 09:24:06 297
1460932 김은숙 작가에게 새삼 너무 고맙네요. 6 .. 09:23:12 1,659
1460931 2인사업장 월급이150? 이하면 나라에서 사업체에 얼마 지원해주.. 5 얼마지원되나.. 09:20:28 518
1460930 대화할 때 가슴에 시선을 두는 남자 8 왜.. 09:14:18 831
1460929 美, 한국 전략물자관리 수준 세계 17위-일본 36위 6 ㅇㅇㅇ 09:13:15 5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