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처음 수영 배우려고 할때 , 실내 수영복 입기 민망하지 않나요?

39살 살찐 아줌마 조회수 : 3,529
작성일 : 2011-08-25 21:32:47

배가 많이 나와있고 ㅠㅠ

엉덩이가 쳐져있는데도, 살이 많아서...정말...실내수영복 입을수 없을거 같은데요

 

수영은 배우고 싶긴하고...

 

저 밑에 개구리 수영 쓴이인데요...

평형을 배우면..가능하다고 하니....정말 수영을 배워야 할꺼 같은데

 

몸매때문에....ㅠㅠ

 

나이 들어서...오랜만에 또는 처음으로 수영을 배우려고 하실때..

 

늘씬한 몸매 아닌분들....처음에 쑥쓰럽지 않으셨는지..

 

같이 배울 사람이 없어..아는 사람 없이 혼자 다녀야 하는데..은근히 고민입니다.

 

실내 수영복 입은 제 몸매에 대한 부끄러움을 어찌 극뽁~ 하면 좋을지요..

 

IP : 61.98.xxx.4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8.25 9:37 PM (118.47.xxx.154)

    가면 그런분들도 많아서 괜찮아요..없던 용기도 생겨요..ㅋ

  • 2. ...
    '11.8.25 9:39 PM (121.187.xxx.98)

    날씬한 사람들은 수영배우러 잘 안옵니다...ㅎㅎㅎㅎ
    대부분 넉넉하신 분들이 운동삼아 건강을 위해 오십니다..
    근데 수영이 생각보다 운동량이 꽤 되요.
    힘들다는 말이죠.
    지구력도 있어야 하고 노력도 많이 하셔야 해요~
    몸매에 신경쓸 겨를 없어요...^^;;
    힘내세요~~

  • 3. 원글
    '11.8.25 9:48 PM (61.98.xxx.43)

    그러게요..운동량이 꽤 되어서, 수영 끝나고, 삼삼오오 모여서 그렇게 많이들 드신다고....^^

    그래서 살이 오히려 안빠진다는 동네 아줌마 이야기도 들었어요~ ^^

  • ㅎㅎㅎ
    '11.8.25 10:15 PM (36.39.xxx.240)

    수영강습끝나면 씻고 바로 집으로가면되지요
    먹고노는사람들이나 먹으러가지 다 그런건 아니예요 본인하기나름이랍니다

  • 4. ....
    '11.8.25 11:33 PM (58.143.xxx.42)

    막상 수영장 가면 다른 사람 몸매 신경안써요,
    각자 운동량 채우거나 강습,연습 하기 바쁘거든요.
    뭐 배우러 다닐때 혼자 시작해야 잘 배우는것 같아요. 친구랑 같이 시작하다보면
    친구가 사정있어서 못가게 되면 같이 빠지게 되고 뭐 그렇게 되기 쉽더라구요.

  • 5. 수영복 몸매
    '11.8.26 11:32 AM (180.67.xxx.14)

    민망하다고 살 좀 뺀 후에 다닌다던 제 후배... 결국 시작도 못하더이다^^;

  • 6. 제발
    '11.8.26 11:36 AM (115.143.xxx.210)

    제가 몇 번 올렸는데요, 학교에서는 공부 잘하는 녀석이 주목 받듯이 수영장에서도 수영을 잘하는 사람이 주목 받습니다. 수영을 잘 하지 못하는데 멀리서 봐도 한눈에 들어오는 글래머나 구등신 등도 주목을 받지요.
    배 나오고 다리 굶고 피부 엉망이고 결정적으로 그냥 아줌마는 아무도 관심을 두지 않아요!!!!!
    그러니 바로 시작하세요~~그리고 모임 같은 거 안해도 됩니다. 저는 4년 정도 다녔는데 전혀 모임하지 않아요. 명절 때 돈 정도 내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6852 괴물 정주행 중. 괴물 11:59:28 24
1316851 맞벌이에서 전업..불안한 마음 들풀처럼 11:57:52 90
1316850 후쿠시마 오염수 영향없다는 의견 by조선일보 1 깜짝 11:57:14 44
1316849 남편과 저의 의견차이 4 ㅜㅜ 11:52:35 151
1316848 나이든 아니 무능력자는 제발 회사에 민폐끼치지 말고 5 .. 11:51:54 182
1316847 최준 봄이 좋냐? 2 aa 11:50:48 203
1316846 가슴큰 여자들 붙는티 입는거 볼썽사납네요 15 ... 11:49:37 545
1316845 윗집 개 짖는 소리, 정녕 제가 이사하는 수밖에 없나요? 아랫집 11:49:08 87
1316844 한 신발 패션 하시는 님들 3 .. 11:46:59 165
1316843 연애 못하면 못 견디는 사람 있나요 회냉면 11:46:44 84
1316842 방사성물질 삼중수소를 캐릭터로 만든 섬나라.jpg 3 원조답다 11:44:11 111
1316841 정경심이 밤중 새벽에 사무실 가서 컴퓨터 가져 온 이유 13 상식 11:41:01 581
1316840 사는게 너무 지옥이에요 8 .... 11:39:49 898
1316839 유산과 둘째 5 11:38:51 427
1316838 돈 안쓰는 법좀 알려주세요 10 eeee 11:34:47 732
1316837 30대 남자에게 선물하려는데 숙취해소음료 어떤게 좋은가요? 2 브리트니 11:31:08 100
1316836 일본술 남은거 조리용으로 써도되나요 3 미림대신 11:27:59 145
1316835 오래된 dslr 어찌 하세요? 7 ㅇㅇ 11:25:53 536
1316834 웹캠 잘 아시는 분들께 질문이요... 질문 11:24:32 45
1316833 공모주 중복청약 질문 좀 드려요 1 왕초보 11:24:25 139
1316832 日총리관저 소식통, 한중 오염수 반발에 "이렇게 강할 .. 14 .... 11:22:06 657
1316831 아니 코로나에 '탓' 좀 그만해요 31 ㅇㅇ 11:17:23 1,008
1316830 노무현대통령때와 똑같은 전략인데 또 당하는 국민... 14 ... 11:16:46 578
1316829 Sk바이오사이언스는 왜 하락하나요? 2 때인뜨 11:16:30 525
1316828 돋보기를 선글라스테로 2 .. 11:15:59 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