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조선의 정치 1번지... 육조거리

새로알게된 사실 | 조회수 : 1,235
작성일 : 2012-12-08 20:00:10

조선시대 후기 한양의 초가집 비율에 관한 댓글을 우연히 읽고나서 흥미가 생겨 여기 저기 자료를 찾아 읽다보니

그 동안 무심코 지나갔던 일이나 몰랐던걸 새로 알게 되었어요.

아시는분은 잘 아시겠지만 제가 이번에 알게된 조선시대 한양(한성)에 대한 몇가지를 소개 할께요.

 

1. 광화문은 경복궁의 정문이라는것....: 전 이것도 몰랐어요.;;ㅠㅠ

 

2. 사대문 도성내에는 임금님이 손수 시범적으로 농사짓는 땅을 제외하고 일반 백성들이 농사짓는 땅은 없었다는것... 

   : 사대문 도성내의 한양은 완벽한 소비도시였다는 사실이 우리나라는 옛날에 도시가 없었을거라는 저의 편견을

     깨버렸네요. 그래서 분뇨를 도성밖으로 반출해야 했는데 그게 원활하게 이루어지 못해서 도성안의 집들은 더럽고

     지저분했고, 도성내의 한양 거리는 온통 똥천지 였다고 해요.ㅎㅎ

     

 3. 한양은 성저십리라고 해서 도성밖 10리까지를 수도 한양으로 생각했다고 합니다.

     중인계급이나 장사하는 백성들은 도성안에서 살고 농사짓는 백성들은 대부분 도성밖에서 살았을테구요.

     대궐은 도성안에 있는 작은 도성으로서 도성중에 도성이었던 셈이지요. 

 

 4. 광화문 앞으로 큰 주작대로가 있었고 그길 양옆으로 병조, 예조등의 육조와 의정부, 사헌부, 지금 서울 시청격인

     한성부등의 관공서가 늘어서 있었으며 이거리를 육조거리라고 한답니다.

   : 제가 왜 그렇게 생각하고 있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전 막연하게 육조와 사헌부,의정부등의 관공서도 임금님이 사는

     대궐인 경복궁안에 있을거라고 생각했어요. 근데 전부 궐밖에 있었네요. 대궐은 오로지 왕을 위한 거처였구요..

     광화문 앞의 큰길을 중심으로 관공서들이 늘어선 이 육조거리는 지금의 세종로라고 합니다.

     경복궁 광화문 앞의 큰길을 중심으로 좌우로 배치되어 있는 관공서들을 보면 조정에서 임금님을 중심으로

     신하들이 앉아서 정사를 논하는 광경하고 흡사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5. 서울사시는 분들은 잘 아시겠지만 오늘날의 청와대도 경복궁 뒷쪽에 바로 붙어 있네요.

     : 경복궁 부근이 우리나라 정치의 핵심이라는건 옛날이나 지금이나 마찬가지 라는거..

 

이런거 저만 몰랐나요? 

역사에 흥미가 있으신분들은 도움이 될거 같아 제가 읽어본 내용들을 올려봅니다.

그런데 지금은 세종로에 관공서들이 거의 없죠?

 

서울 사시는분들 부러워요.ㅎㅎ

한양이나 경복궁의 자료를 읽다보니 직접 구경한번 해보고싶은데 여긴 지방이라 직접 보는것도 쉽지 않네요.

그리고 제가 알고 있는거 말고 조선시대 수도 한양에 대한 뭐 흥미로운 이야기 없나요?

조선시대 역사에 대한 흥미가 급상승입니다.

 

 

 

 

IP : 211.40.xxx.111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2419 문재인 탈출은 지능순입니다. 05:50:37 3
1432418 ‘은둔형 외톨이’ 가족의 고립을 막기 위해 ss 05:26:55 158
1432417 부조를 잘못했을 때....도움 좀 주세요 ㅠ 4 어떡하죠.... 05:20:19 377
1432416 일진이 뭔가요?? 1 ... 05:18:33 111
1432415 실력있는 가수들은 고음에서 절대 삑사리 안내나요? 05:14:47 91
1432414 집 잘못사고 마음이 지옥이예요 ㅜㅜ 5 ..... 04:53:59 1,037
1432413 정관장 화애락 효과있나요? ... 04:42:27 89
1432412 김추자 커피한잔 옛노래 04:27:28 154
1432411 웹툰 좀비딸 보시는분~~ 5 ㅎㅎ 03:23:08 350
1432410 팝송 중에서 제일 슬픈 노래는 어떤걸까요? 18 .. 03:06:34 723
1432409 경찰이 성추행범을 조작했다고 난리네요! 2 .... 02:51:11 697
1432408 새삼스럽지도 않은 연예인 날라리들 4 02:42:55 1,542
1432407 시댁 설거지에 관한 허접한 글이예요 7 .. 02:20:16 989
1432406 짜파구리...무슨 맛인가요. 5 음음 02:19:05 516
1432405 대학생들이 구찌 발렌시아가 같은 명품 메이커를 아나요? 27 ㅇㅇ 01:38:30 2,794
1432404 잠 안오시는 분들 이거 보세요 ㅋ 7 ㅋㅋ 01:36:40 1,571
1432403 외모로 뭐라하면 안되는데, ,, 4 01:36:26 1,270
1432402 82가 사람보는 눈이 있어요. 31 .. 01:29:12 4,154
1432401 콜센터 11년차 퇴사할때가 되었나봅니다. 7 고민 01:26:22 2,092
1432400 잔잔한..힐링 영화 추천해주세요 6 ㅇㅇ 01:16:14 605
1432399 옷 환불 관련 문의 드려요.. 9 에유 01:06:00 738
1432398 소개팅하기도 전에 단톡에 먼저 올린 친구 5 wee 01:02:38 1,339
1432397 칼얘기가 나왔길래 2 고냥맘마 00:59:58 612
1432396 참 요상한 느낌 4 11333 00:55:09 1,211
1432395 이제 미세먼지는 포기한 건가요? 10 최악 00:51:49 1,4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