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청년들에게 문재인 지지를 호소하는 이유 - 우석훈

우석훈 | 조회수 : 915
작성일 : 2012-12-02 13:49:48

http://retired.tistory.com/1682

 


청년들에게 문재인 지지를 호소하는 이유

 

2012년 12월 19일, 우리는 중요한 선택을 눈 앞에 놓고 있습니다. 누구에게 투표할 것인와 투표장에 갈 것이냐 말 것이냐, 그 두 개의 선택이 있습니다. 작게는 한국 경제, 크게는 한국 사회 전체의 운명이 그 하루에 갈립니다. 그리고 개인들의 운명도 갈립니다.

 

지금 제가 이렇게 펜을 들어 한국의 청년들에게 호소하는 것은, 박근혜가 만들어낼 한국에서 가장 큰 피해자가 될 사람들이 바로 청년들이라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입니다. 기득권자와 노년층은 자신의 경제적 이익이든 혹은 자신의 신념이든, 어쨌든 그 무엇인가를 지키기 위해서 무조건 투표합니다. 그리고 자신들의 지도자가 한국의 지도자가 되도록 목숨을 걸고, 그렇게 대한민국을 지배하고 싶어합니다. 지난 5년 전, 그렇게 이명박이라는 사람을 선택했습니다.

 

그리고 그 5년 동안, 한국의 청년들의 삶은 그 어느 때보다도 황폐해졌습니다. 그렇게 5년이 더 지나가면, 마치 히틀러 시절의 유겐트, 청년 나찌당의 사람들처럼 될 것이라는 게, 제 우울한 전망입니다.

 

히틀러는 남녀를 불문한 모든 독일의 청년들에게 나찌당에 가입하도록 했고, 그들을 유겐트라고 불렀습니다. 원치 않는 일이었지만, 그들은 그렇게 동원되었습니다.

 

그러나 그 독일 청년들의 진짜 불행은 전쟁이 끝나고 시작되었습니다. 선택한 것이 아닌데도 전범이라는 사회적 딱지가 붙었고, 그들 중 상당수는 정신질환이나 사회적 차별을 호소했습니다. 그래도 그들은 묵묵히 참고, 조용히 경제 활동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그들이 사회의 주도적 역할을 하게 될 순간이 왔을 때, 이번에는 68혁명이 일어났습니다. 새롭게 등장한 젊은 청년들은 이미 독일의 기득권으로 다시 그들을 몰아붙였습니다. 그들은 경제적 성과를 누리지도 못하고, 사회의 헤게모니는 68혁명을 주도한 청년들에게 넘어갔습니다.

 

유겐트에 강제적으로 참여할 수밖에 없던 이들의 불행은, 그렇게 그들이 은퇴할 때까지 이어졌습니다. 그들을 ‘회색 세대’라고 부릅니다.

 

지금 청년들의 불행은 지금 정지시켜야 한다는 게, 제가 ‘88만원 세대’를 준비할 때 가졌던 절박함이었습니다. 그리고 5년이 흘렀습니다. 한국에서 그 비극은 여전히 진행 중입니다.

 

지금 청년의 불행이 영원히 지속되지 않도록, 지금부터 한국의 경제구조를 바꾸어야 합니다. 지금의 토건구조, 모피아 구조를 그대로 지켜가려고 하는 것이 박근혜를 선택하는 사람들의 의지입니다. 그리고 그들의 욕망입니다.

 

그리고 그 구조를 깨고, 새로운 흐름을 만들자는 것이, 문재인을 지지하는 사람들의 정당성이며, 긍지입니다. 우리는 바꿀 수 있습니다.

 

제가 눈을 뜨고 지켜보는 한, 청년들의 삶을 힘들게 만드는 문제들을 점차적으로 타파해나가도록 할 것입니다. 그래서 궁극적으로 비정규직 문제를 해결하고, 차별의 문제를 개선하고, 한국에서 청년이라는 사실이 눈물 나도록 고맙다는 생각이 들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보고자 합니다.

 

정말로 청년과 소년, 소녀들에게 물려주고 싶은 그런 한국 경제를 우리는 만들 수 있습니다.

 

한국의 청년들이 들 수 있는 최고의 짱돌은, 바로 투표장에 가는 것입니다. 투표하고, 당당하게 요구하십시오.

 

나에게 일자리를 내놓고,

그 일자리가 나의 자긍심을 지킬 수 있는 수준의 월급이 되도록 하고,

한 주에 영화 한 편 보는 것이 나머지 식사를 컵라면으로 떼우게 만들지 않는 상황,

그렇게 만들어라,

문재인에게 당당하게 요구하십시오.

그래서 독일의 유겐트가 히틀러에게 당했던 것처럼,

이명박에 이어 박근혜에게 당하지 않도록…

 

나의 경제적 삶을 자랑스럽게 만들어라,

그렇게 문재인에게 요구하십시오.

 

청년이 투표장에 가면, 청년의 삶이 바뀌고,

우리 모두의 삶이 좋아집니다.

 

그들은 대한민국 청년들의 꿈과 미래를, 4대강과 함께,

강바닥에 묻어버렸습니다.

 

‘88만원 세대’의 공저자로서,

한국의 청년들에게 문재인 지지를 호소합니다.

 

- 우석훈-

IP : 222.251.xxx.225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ㅍㅎㅎㅎ
    '12.12.2 2:31 PM (184.148.xxx.152)

    박근혜 보다는 문재인이 더 리더 자질이 있지요
    누구처럼 누가 적어주는 걸 읽어야하는게 아니라
    머리속에 있는 지식으로 대화를 하니까요

    당대표 여러번 하면 뭐하나
    국회 출석율도 0% 인데...

    이름만 대표요 하는짓은 허수아비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256 아이 치아 교정 안하면 어떻게 되나요? 교정이요 15:01:16 11
1399255 요즘 학교에서는 아이큐 검사 안 하죠? .. 14:59:30 14
1399254 교학사, 노무현 재단에 도둑사과 하려다 쫒겨나 2 기레기아웃 14:57:12 136
1399253 [단독]'이미숙의 카드였다?' 장자연, 비극의 시작(2편) 4 .. 14:56:10 381
1399252 베어풋 어때요..? (족저근막염 관련) 2 dfdggg.. 14:55:57 49
1399251 오이무침 할 때 같이 넣으면 좋은 채소 좀 가르쳐주세요 6 요리 14:55:20 80
1399250 걷기가 두뇌운동인거 아시나요 2 운동하자 14:53:47 347
1399249 나경원이는 악에 똘똘 뭉친여자 같아요 6 ..... 14:52:12 142
1399248 독서실 운영하시는 분들 계신가요?조언이 절실히 필요해요ㅠㅠ 48세 14:51:46 134
1399247 아빠를 이해 못하겠어요. 1 ........ 14:46:09 203
1399246 일리윤 마스크팩 아시는분 관리 14:42:57 90
1399245 무릎치료를 받았는데요 잘 아시는 분 봐주세요 1 무릎 14:42:02 126
1399244 [단독]지열발전 지진 유발 박근혜 정부 알았다 5 못된것들! 14:36:54 292
1399243 인도네시아 가루다항공, 'B737 맥스 8' 49대 주문 취소하.. 1 뉴스 14:35:17 382
1399242 마음의 잡념을 떨쳐버리고 싶은데 뭘하면 좋을까요 10 질문 14:30:27 420
1399241 독수리 기독학교 아세요? 3 .. 14:29:12 276
1399240 요즘 송곳을 다시보는데 2 ........ 14:23:55 271
1399239 아이 핸드폰 번호이동에 새폰 구입하면서 예전번호를 해지 못한경우.. 1 아까운 14:23:24 108
1399238 아휴 열받네요...후쿠시마 수산물 6 .... 14:21:55 691
1399237 생애 처음 집보러 가는데 꼭 확인해야 하는게 뭘까요? 6 집보러 14:19:51 367
1399236 여고생 미꾸라지탕 먹여보신분 계셔요? 4 .. 14:17:27 362
1399235 개인카페 창업 5일째, 용기주세요 52 커피조아 14:14:31 2,300
1399234 문재인 대통령 대구 방문 시민들 환영 음성 20 ... 14:04:11 1,000
1399233 아래글에 나베상 주유비 5800만원 3 유조차냐 14:01:52 320
1399232 아이가 2시 30분쯤 오는 분들 그동안 뭐 하세요? 10 ㅇㅇ 14:01:43 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