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명예훼손.... 잘한것인지......(글이 지워져서ㅜㅜ 다시 썼네요;;)

슬픔.... 조회수 : 1,254
작성일 : 2012-10-31 13:01:41

에고ㅜㅜ

글이 다 날아가버렸네요ㅠㅠ

다시 정리하자면ㅜㅜ

퇴사한지.. 일주일되었어요..

아가씨때부터 어린이집에 근무해서 결혼하고 아이키울때 육아휴직 받은거빼고는....

15년쯤 된거같습니다.. 경력이 쌓인만큼 인정도받고...

작년에... 아는 원장님이 새로 원을 인수하였다고... 너무 힘들다고.. 도와주기를 원하셨고.. 여러가지로 생각해볼때  기존에 10년정도 다녔던 원에 계속다니는게... 저에게는 유리한 조건이었지만... 정으로 올 3월에 옮기게 되었습니다.

신설 원을 오픈한거처럼 일이 많았고 저도 아이키우는 엄마지만 거의 두달은 매일 늦게까지 일하고 토요일도 늦게까지 일하며  교실꾸미고 서류등등 원운영에 많은 도움을 주며 하루하루 힘든날을 보냈네요...

자고 일어나면 항상 심한 운동한 다음날처럼 온몸이 아팠지만 원이 안정되어가고 아이들도 많아지고 보람느끼며 보냈습니다.

발단은 제가 맡은 반의 엄마가 제가 아이들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면서...힘들게 하고.. 소문내고 다니고...

하지만 원장님을 비롯 주변 선생님들도.. 소문들었던 몇명엄마들도 위로해주셔서.. 힘들었지만.. 그냥 넘어갔습니다.

각교실에 cctv도 있었고..  무엇보다 전 떳떳했으니까요....

근데 다시 그 문제를 관할 홈페이지에 글을 올려 다시 일이 시작되었네요..

담당공무원이 나와서 조사하고.. 조사결과 아무죄가 없는것으로 밝혀졌지만...

문제의 엄마의 글이 내려져야만 일이 마무리된다고 해서... 원장님도 그 집에 찾아가고...방법이 없자..... 같이 집에 가서 문제의 엄마마음을 달래주자고 하시고... 전 그럴순 없다고.. 사직서를 제출했습니다...

현재는 제가 그엄마를 상대로 허위사실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한 상태고..

아직 조사는 시작되지 않았습니다...

문제의 엄마 아이도 행동도 이쁘고 말도 잘듣고... 많이 이뻐했고.. 물론다은 아이들포함  때리거나 다른 폭력적인 행동을 한적도 없었는데.. 이런일을 당해서 마음의 상처도 많이받고...

더욱 더 힘들게 하는건.....

 잘 알고 지내던 원장님이 정말 힘들어하시고 도와달라고 하셔서 ...도와주고 싶은 마음이 커서....

정말 힘들게 고생하며..지금까지 왔는데... 원에서는 피해볼까 아무 조치를 취할 생각없고......

그래서 왠지 모를 서운함과 실망..그리고 화도 난 상태입니다...

 어떻게 하면.. 좋을지.. 조언듣고자 글 씁니다. 

IP : 182.209.xxx.89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나
    '12.10.31 1:07 PM (221.146.xxx.243)

    님 보다는 원장이 고소해야 하는게 맞느네~
    사실이 아닌것은 판명이 되었으면 오히려 그 문제에 대하여 확실하게 원에서 나서야 하는데 쉬쉬 하는게 더 주변에서 안좋게 볼수 있다는걸 모르는군요.
    그런데 명예훼손 님보다는 원이 인정받기가 좋아요. 손해배상도 청구할 수 있고...
    조사받으러 다니면 님 골치 아플텐데...

  • 2. .....
    '12.10.31 2:11 PM (203.248.xxx.70)

    잘 하셨어요
    그런 문제 생기면 사실 고용주쪽에서 사용자를 감싸주는 경우는 별로 없어요
    님이 떳떳하고 그 쪽에서 인터넷등에 허위사실을 유포하면서 정신적으로 괴롭혀왔다면
    당연히 명예훼손이나 모욕으로 고소할 수 있습니다.
    요즘 블랙컨슈머들 너무 많고
    이번 일로 그 엄마도 세상 무서운 것좀 알아야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6276 오늘 미세먼지 너무 아 씨 09:28:13 75
1386275 강아지 발톱미용만 병원에서도 해 주나요? 1 감자맘 09:26:51 40
1386274 식기세척기 얼룩 안남게하는 요령 2 식세기 09:24:49 90
1386273 강원도쪽이 서울 미세먼지 수치 반밖에 안되네요 1 중국것들 09:23:09 79
1386272 중학생 수학 화상과외 어떤가요? 5 ㅡㅡ 09:22:55 88
1386271 화천대유-하나은행 컨소시엄 무산 직전 곽상도 중재 의혹 4 ..... 09:21:58 118
1386270 삐루빼로 유튜브 보시는분? 1 혹시 09:21:31 93
1386269 영끌해서 집 산 분들 불안하세요? 11 ㅇㅇ 09:20:43 371
1386268 스타우브 시스테라 28 1 통뼈 09:18:41 105
1386267 바람은 못생겨 안피웠어도 ... 09:15:25 270
1386266 청바지 허리 허걱 09:13:50 94
1386265 윤석렬,이재명 계속 헛소리할수록 11 ........ 09:12:24 241
1386264 6살 딸아이를 보면 개짜증이.. 23 ... 09:11:47 1,019
1386263 스토커의 심리는 뭘까요 6 심리 09:10:11 178
1386262 어제 화이자2차 맞았는데 온몸을 두들겨맞은것처럼 몸살이 심하네요.. 6 .... 09:06:43 292
1386261 피곤한 날도 운동하는게 나은가요? 5 ㄴㅇ 09:00:58 479
1386260 대학졸업반 아이 백수되는 게 너무 두려운나머지 15 Q q 08:56:19 1,611
1386259 윤석열이 되면 민주당 찍는다고 하네요. 24 국힘당 08:55:05 594
1386258 오늘 겉옷 어떻게 입을까요? 1 날씨 08:48:36 577
1386257 이재명 국감해명에도 국민59.9% 대장동의혹 더 짙어졌다 8 특검해 08:48:08 304
1386256 80대 부모님 즐겨드시는 간식 뭐가 있나요? 6 간식 08:45:14 676
1386255 검찰, 이재명 이메일 기록 찾았다..결재 문서도 확보 12 샬랄라 08:38:38 615
1386254 미세먼지 나쁨이네요 9 ㅠㅠ 08:36:35 601
1386253 민주당은 결선투표 했어야 11 자업자득 08:36:21 441
1386252 윤석열은 진짜 해도해도 너무 멍청하네요.. 29 aaa 08:32:47 1,8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