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명예훼손.... 잘한것인지......(글이 지워져서ㅜㅜ 다시 썼네요;;)

슬픔.... | 조회수 : 1,226
작성일 : 2012-10-31 13:01:41

에고ㅜㅜ

글이 다 날아가버렸네요ㅠㅠ

다시 정리하자면ㅜㅜ

퇴사한지.. 일주일되었어요..

아가씨때부터 어린이집에 근무해서 결혼하고 아이키울때 육아휴직 받은거빼고는....

15년쯤 된거같습니다.. 경력이 쌓인만큼 인정도받고...

작년에... 아는 원장님이 새로 원을 인수하였다고... 너무 힘들다고.. 도와주기를 원하셨고.. 여러가지로 생각해볼때  기존에 10년정도 다녔던 원에 계속다니는게... 저에게는 유리한 조건이었지만... 정으로 올 3월에 옮기게 되었습니다.

신설 원을 오픈한거처럼 일이 많았고 저도 아이키우는 엄마지만 거의 두달은 매일 늦게까지 일하고 토요일도 늦게까지 일하며  교실꾸미고 서류등등 원운영에 많은 도움을 주며 하루하루 힘든날을 보냈네요...

자고 일어나면 항상 심한 운동한 다음날처럼 온몸이 아팠지만 원이 안정되어가고 아이들도 많아지고 보람느끼며 보냈습니다.

발단은 제가 맡은 반의 엄마가 제가 아이들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면서...힘들게 하고.. 소문내고 다니고...

하지만 원장님을 비롯 주변 선생님들도.. 소문들었던 몇명엄마들도 위로해주셔서.. 힘들었지만.. 그냥 넘어갔습니다.

각교실에 cctv도 있었고..  무엇보다 전 떳떳했으니까요....

근데 다시 그 문제를 관할 홈페이지에 글을 올려 다시 일이 시작되었네요..

담당공무원이 나와서 조사하고.. 조사결과 아무죄가 없는것으로 밝혀졌지만...

문제의 엄마의 글이 내려져야만 일이 마무리된다고 해서... 원장님도 그 집에 찾아가고...방법이 없자..... 같이 집에 가서 문제의 엄마마음을 달래주자고 하시고... 전 그럴순 없다고.. 사직서를 제출했습니다...

현재는 제가 그엄마를 상대로 허위사실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한 상태고..

아직 조사는 시작되지 않았습니다...

문제의 엄마 아이도 행동도 이쁘고 말도 잘듣고... 많이 이뻐했고.. 물론다은 아이들포함  때리거나 다른 폭력적인 행동을 한적도 없었는데.. 이런일을 당해서 마음의 상처도 많이받고...

더욱 더 힘들게 하는건.....

 잘 알고 지내던 원장님이 정말 힘들어하시고 도와달라고 하셔서 ...도와주고 싶은 마음이 커서....

정말 힘들게 고생하며..지금까지 왔는데... 원에서는 피해볼까 아무 조치를 취할 생각없고......

그래서 왠지 모를 서운함과 실망..그리고 화도 난 상태입니다...

 어떻게 하면.. 좋을지.. 조언듣고자 글 씁니다. 

IP : 182.209.xxx.89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나
    '12.10.31 1:07 PM (221.146.xxx.243)

    님 보다는 원장이 고소해야 하는게 맞느네~
    사실이 아닌것은 판명이 되었으면 오히려 그 문제에 대하여 확실하게 원에서 나서야 하는데 쉬쉬 하는게 더 주변에서 안좋게 볼수 있다는걸 모르는군요.
    그런데 명예훼손 님보다는 원이 인정받기가 좋아요. 손해배상도 청구할 수 있고...
    조사받으러 다니면 님 골치 아플텐데...

  • 2. .....
    '12.10.31 2:11 PM (203.248.xxx.70)

    잘 하셨어요
    그런 문제 생기면 사실 고용주쪽에서 사용자를 감싸주는 경우는 별로 없어요
    님이 떳떳하고 그 쪽에서 인터넷등에 허위사실을 유포하면서 정신적으로 괴롭혀왔다면
    당연히 명예훼손이나 모욕으로 고소할 수 있습니다.
    요즘 블랙컨슈머들 너무 많고
    이번 일로 그 엄마도 세상 무서운 것좀 알아야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075 동네엄마 그냥 여기에 속풀이좀 해요. 초보인생 14:23:01 0
1398074 방탄팬들만... 만화 가지고 이젠 여혐논란이라 그러네요;;; 방타니? 안.. 14:22:48 3
1398073 아이들 암보험 몇살부터 드시나요~ …… 14:21:04 13
1398072 이런 성격 어떻게 해야하나요 아무것도없어.. 14:20:46 25
1398071 이서진씨는 이래서 배우르 ㄹ한다고 했거든요 tree1 14:18:48 195
1398070 (총회) 제일 ㅂㅅ짓하는 게 내새끼라더니 5 그렇궁요 14:17:51 353
1398069 머리카락이 날씨를 알려주네요;;; 1 ... 14:17:00 137
1398068 혼자 아이 키우는 문제.. 어찌 14:16:45 59
1398067 자녀를 의대에 보내신분? 어떤 전략으로 보내셨나요? 2 14:14:44 176
1398066 클럽사건 정점에는 결국 마약 아닙니까 1 ㅇㅇㅇ 14:14:23 92
1398065 엄마가 관심 끊으래요 1 ㅇㅇ 14:14:02 268
1398064 국민의례는 왜 하는걸까요?? 3 ..... 14:13:39 80
1398063 [질문]눈이 부시게에서 전무송.. 4 /// 14:12:41 307
1398062 자둥차 보험료 비교 사이트 어디 쓰세요? ... 14:10:19 24
1398061 40대 이상 파데 비비 쿠션 중에 어떤거 쓰세요? 5 ... 14:08:10 223
1398060 양배추 채칼로 썰어놨는데 5 ㅅㅅ 14:04:03 388
1398059 선생님이란 호칭 괜찮네요. 예전엔 저기요.... 했는데 12 .... 14:02:00 524
1398058 눈밑주름은 성형안되나요? 5 미챠 14:00:50 235
1398057 와~ 고급스럽다는 말을 다 듣네요ㅎㅎ 1 MandY 13:59:32 548
1398056 승리가 경찰청장등등 모든걸 부인하네요? 3 13:59:12 491
1398055 청와대참모들이 운동권출신이라그런가 일을 못해요. 15 ㅇㅇ 13:58:10 551
1398054 냉장고 밖으로 물이 흘러나오내요 8 .. 13:57:42 293
1398053 인대손상..염좌? 치료가 도움이 될까요? 1 호호 13:56:16 76
1398052 손혜원 부친 유공자 선정 의혹' 국가보훈처 압수수색 6 유공자 13:55:11 348
1398051 한반도에 지뢰제거에 469년 1 ... 13:48:48 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