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그만 만나고 싶어...

| 조회수 : 1,962 | 추천수 : 28
작성일 : 2011-02-13 05:15:03

진짜 먹고 살기 힘들당...
마우스!?
그만 만나자!!

I Want To Break Free-Queen

I want to break free
그만 만나고 싶어
I want to break free
그만 만나고 싶어
I want to break free
그만 만나고 싶어
I want to break free from your lies
네 거짓말로 부터 자유롭고 싶어
You've so self satisfied I don't need you
넌 너무 자뻑이고 그런 널 필요치 않아
I've got to break free
그만 만날거야
God knows.. God knows I want to break free
정말로 정말로 그만 만나고 싶어

I've fallen in love
사랑에 빠졌었지  
I've fallen in love for the first time
난생 처음으로 사랑에 빠졌었던거야
And this time I know it's for real
그땐 정말 심각했었어
I've fallen in love, yeah
하하... 난 사랑에 빠졌었던 거야
God knows
정말로
God knows I've fallen in love
정말로 난 사랑에 빠졌었던 거야
It's strange but it's true
이상하게 들리겠지만 이건 사실이야
I can get over the way you love me Like you do
네가 그렇게 했듯이 난 네 방식대로의 사랑을 극복할 자신이 있어

But I have to be sure When I walk out that door
하지만 내 사랑을 끝낼때 분명히 해야 할 것이 있어
Oh, how I want to break free, baby
오 얼마나 떠나고 싶은지
Oh, how I want to break free
얼마나 떠나고 싶은지
Oh, I want to break free
정말 그만 만나고 싶어

But life still goes on
그래도 인생은 계속되는 거야
I can't get used to living without Living
without, living without you By my side
내 곁에 네가 없다는 것이 익숙하지 않아
I don't want to be alone, hey
난 외롭기 싫어
God knows
정말로
Got to make it on my own
하지만 이 아픔은 내 몫이야
So baby can't you see I've got to break free
내가 떠나고 싶은 마음을 넌 이해 못하겠지
I've got to break free
그만 만나야 해
I want to break free, yeah
그만 만나고 싶어
I want, I want, I want I want to break free
정말로 정말로 정말로 그만 만나고 싶어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들꽃
    '11.2.13 11:18 PM

    힘 있는 목소리로 부르는 노래
    역시 퀸 이네요.

    카루소님~
    잘 듣고 있습니다.
    음악 듣고 글도 읽고 사진도 보면서
    마음의 휴식 취하고 있어요^^

  • 2. 카루소
    '11.2.14 2:09 PM

    들꽃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739 바다양 안부^^ 1 고고 2019.03.22 203 0
24738 작년보다 보름이상 빨라진 봄 해남사는 농부 2019.03.18 616 0
24737 안개 속 풍경 -정끝별- 들꽃 2019.03.17 433 1
24736 2019. 3. 16일 석양 해남사는 농부 2019.03.16 335 0
24735 깊이 생각하는 시간... 도도/道導 2019.03.15 506 0
24734 벚꽃인지 매화인지 2 하하 2019.03.14 737 0
24733 너에게 묻는다 4 쑥과마눌 2019.03.14 699 2
24732 오늘 아침 - 고기를 뜯는 강아지 1 해남사는 농부 2019.03.13 1,063 0
24731 백구 아가들 후속 소식입니다. (펌) 15 robles 2019.03.13 1,542 0
24730 바다 그리고 3 고고 2019.03.10 938 3
24729 시골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풍경 1 해남사는 농부 2019.03.09 841 0
24728 백구 아가들 사진이예요. 4 robles 2019.03.08 1,658 0
24727 농촌의 새벽 해남사는 농부 2019.03.07 404 0
24726 비 오는 날 농촌 아침 해남사는 농부 2019.03.06 519 0
24725 어제자 미세먼지 풀빵 2019.03.05 579 0
24724 밤새 동백 꽃 피어나는 꽃 소리 도도/道導 2019.03.05 512 0
24723 칠곡 가시나들 7 쑥과마눌 2019.03.04 1,300 2
24722 맥스 13 원원 2019.03.02 1,447 1
24721 삼일절 그날을 생각해 봅니다. 도도/道導 2019.03.01 396 0
24720 그들 만의 잔치 도도/道導 2019.02.28 756 0
24719 고속터미널 옆 현수막. 황교안..? 요미 2019.02.27 701 0
24718 환경오염, 미세먼지 유발자라 시비걸지 마세요 4 도도/道導 2019.02.24 980 2
24717 눈오는 날의 새 아파트 도도/道導 2019.02.23 1,184 0
24716 농촌의 해돋이 해남사는 농부 2019.02.23 481 0
24715 선운사 동백숲 6 쑥과마눌 2019.02.20 3,598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