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조선족 아줌마 대신예요

그냥 내 생각 | 조회수 : 2,184
작성일 : 2012-06-24 22:13:26

저 밑에도 어디 의지할 곳 없는 아주머님이 건물 청소하시며 괄시받으며 산다고 하셨는데

그런 분들은 주변에서 귀뜸해줘 ywca 나 뭐 그런데 소개해줘서 입주도우미 아주머니로 들어가시면 좋을 거 같애요.

안타깝고 뭐 그런데 자존심이랄지 뭘까...

차라리 식당에서 일을 하지 남의 집으론 안 들어간다 하시던데... 안타까워요.

 

 

IP : 1.236.xxx.143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4 10:21 PM (122.42.xxx.109)

    남이 입주도우미 하시라 권하기도 뭣한게 솔직히 들이는 사람이나 들어가는 사람이나 그 보다 더한 시집살이가 어디있겠어요. 24시간 매여있는건데 내 몸 좀 편하자니 눈치 보이고 그렇다고 몸 바쳐 일하자니 내 몸 피곤하고. 애들 크면 어차피 나가야할텐데 차라리 식당일 하는 게 더 맘 편하다 하실지도 모르죠.

  • 2. 청소를 하더라도
    '12.6.24 11:56 PM (183.106.xxx.240)

    출퇴근 시간 있는게 좋지요
    입주가 그리 만만한게 아닙니다
    청소끝나고 집에 가시면 누워있든 밥을먹든
    내맘대로지만
    입주는 사실 웬만해선
    힘들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085 문 대통령 "방역에 앞장 선 불교계에 감사" 4 인왕산 05:42:06 95
1227084 서울에 고2들 이제 매일가나요 학교 05:33:36 77
1227083 송요훈기자 7 ㄱㅂㄴ 05:32:56 97
1227082 이 시간에 자전거 타러갑니다 3 .... 05:29:52 197
1227081 에어프라이어에 팔을 데었는데요 ㅇㅇ 05:20:09 92
1227080 황교익, 음식에서 그릇 이야기로 넘어갔네요 1 .. 05:04:20 339
1227079 문채원...답도 없네요. 저런 사람도 배우라고. 9 하아.. 04:46:18 1,363
1227078 교회오빠랑 바람도 피우는군요 ㅉㅉ 2 ㅡㅡ 04:41:27 800
1227077 인생을 어떻게 살아가야 맞는걸까요?A다 B다 확실히 결단이 나세.. 1 ㅇㅇ 04:06:01 405
1227076 신원식 한기호 찔리나? 퇴장하게! 2 ... 03:42:45 449
1227075 잠도 오지 않고 갑자기 7 걱정 02:44:33 929
1227074 흠...친구가 의산데요...제가 예민한 건가요? 23 ... 02:12:23 3,319
1227073 쌍꺼풀 수술 후 실명..병원 “이유 모르겠다” 5 ... 02:11:46 1,286
1227072 저 사람이 들고있는거 명품 샤*백 맞죠? 봐주세요 01:50:21 1,171
1227071 만두패딩 다시 유행 안하나요? 8 ㅌㅌ 01:42:41 1,379
1227070 지금 sbs...수지김 간첩 조작 사건 ㅠㅠ 7 ㅠㅠ 01:39:44 976
1227069 아이아빠가 아이보험금을 받게될것같아요.. 38 ... 01:31:21 3,554
1227068 특이한 취향분들 계신가요 17 .. 01:21:45 1,576
1227067 아이유 스케치북 보고 드는 생각.. 13 01:19:58 3,388
1227066 콘서트 다 제쳐두고 금보라 직설 보네요 10 ... 01:08:02 2,220
1227065 33살부터 임신 가능성이 꽤 떨어진다는게 사실인가요? 6 .. 01:06:05 1,336
1227064 해바라기센터 국정원같은 곳 이거 아셨어요!! 7 뿌리깊은.... 01:00:50 1,290
1227063 집에 꼭 책이 있어야 할까요 16 ..... 00:57:15 1,684
1227062 귀신 무서워서 혼자 못자는 남편 7 내팔자야 00:57:01 1,810
1227061 부모님이 반대하는대도 합격하는 분 있나요? 3 xx 00:53:41 1,0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