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수원살인--경찰, 6분넘께 피살여성 비명소리 생중게 듣고도 늦장 대처

세상에 | 조회수 : 2,379
작성일 : 2012-04-07 09:38:09

http://news.donga.com/Society/3/03/20120407/45352877/1

 5일 경기경찰청이 숨진 A 씨(28·여)와 통화했다고 밝힌 1분 20초 이후에도 휴대전화는 6분 16초간 연결이 유지됐던 것으로 밝혀졌다. 범인 우모 씨(42·중국동포)가 잠긴 문을 열고 들어온 뒤 A 씨가 들고 있던 휴대전화가 떨어진 뒤에도 꺼지지 않아 당시 상황이 고스란히 전해졌다. 6분 16초 동안 “살려주세요, 살려주세요” 하는 소리와 “악, 악” 하는 비명소리가 그대로 전해진 것이다. 또 중간에는 테이프를 뜯거나 찢을 때 나는 소리도 들려왔다. 전화가 끊길 즈음에는 여성의 비명소리가 잦아들고 있었다. 이런 와중에 응대를 하던 경찰은 여러 차례 “어디입니까, 주소가 어디입니까?”라고 묻기만을 반복했다.

아니, 어떻게 이럴수가 있나요. 여성이 살해당하고 있는 소리를 7분동안

들으면서 주소가 어디었나고만 물었다니.

이거 경찰입니까? 이거 신고 접수 받은 사람은 이 죄값을 어찌 치르려고..ㅠㅠ

너무 무서워요. 이렇게 해도 도움을 받지 못한다면 어찌해야 합니까....

IP : 58.230.xxx.98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6분이라던데..ㅠㅠ
    '12.4.7 9:40 AM (220.72.xxx.65)

    6분동안 전화기 켜져 있어서 고스란히 다 녹음됐는데..
    그 위치추적을 못해요..그걸 빨리 못찾아요..정말..서민들 목숨은 개파리만도 못한가봅니다

  • 2. ㄴㅁ
    '12.4.7 9:45 AM (115.126.xxx.40)

    전화받는 사람이 거의 남자죠...
    즐기고 있었나..
    지 처자식들이라도 저리있을 건지..
    예전에도 보면 다급한 신고에도
    느릿느릿...

  • 3. 굼벵이경찰
    '12.4.7 9:49 AM (211.181.xxx.233)

    그런소리들음 반사적으로 뛰쳐나갈것같은데요. 전화기에대고 묻고 또묻고 전화기테스트하는건지.. . .
    아 바시바시바 아침부터 정말 욕나오네요.
    이 한세상 같이 살아가는데, 이제 스물여덟 그 영민한 아가씨에게 너무 미안하고미안해요. 그분을 위해 뭔가를해얄것같애요. 그냥보내기엔 너무 너무 억울하네요,.. 엉엉

  • 4. ...
    '12.4.7 9:52 AM (112.168.xxx.151)

    처음 보도에는 범인이 문열고 들어온 다음에 전화가 끊겼다고 했는데...
    사람 저렇게 죽게 해놓고 은폐까지 하려 했군요.

    전 전화받았던 사람도 안됐다 싶었거든요.
    잠깐의 근무태만이 돌이킬수없는 사태가 돼버린거라고 생각했는데, 범행과정을 생중계로 들으면서도 저렇게 말했다면 그 직원도 제정신이 아니었던거 아닌가요..
    혹시 술취한 상태로 전화받았던거 아닐까요...
    저녁먹으면서 한잔하고 근무하고 있던게 아닌지...
    어떻게 저 상황에서 비명소리를 고스란히 들으면서 저말만 하고 있는지...

  • 5. ,,,,
    '12.4.7 9:53 AM (122.38.xxx.4)

    못골 골목이고 집안이라고까지 알려줬으면
    당장 경찰들 달려가서 주변 집들 수사했겠다
    저게 뭐여
    7분동안 어디세여 주소알려줘여만 반복질

  • 6. 변명좀 고만하지
    '12.4.7 9:59 AM (116.36.xxx.29)

    저걸 왜 자꾸 변명하는지.
    거기 관련된 경찰들 다 짤라야 하는거 아닌가요??
    쫌 똘똘하고 빠릿한 경찰을 전화받게 해야지.

  • 7. ...
    '12.4.7 10:17 AM (211.109.xxx.184)

    싹다 잘라버려야해요
    정말 지들 하는일인데..그거 하나 제대로 못하면 짤라야죠
    국민세금으로 먹고 사는것들이...쯧쯧

  • 8. ...
    '12.4.7 10:41 AM (211.211.xxx.4)

    정말 가지가지 골고루 하고 있네요.
    이래서 대통력을 잘 뽑아야 돼요.
    위가 썩어빠졌는데 아래가 잘할리가 있나요.

  • 9. 견찰
    '12.4.7 11:44 AM (114.202.xxx.244)

    차라리 119에 신고했으면 어땠을까 생각이 드네요....이 견찰은 해고되어야 합니다...아님 저기 몇명 사는 섬으로 보내버리길....다시 한번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10. 잘될꺼야
    '12.4.7 7:14 PM (175.195.xxx.90)

    속에서 천불이 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8044 신점 많이들 안 믿나봐요 3 ... 22:55:49 207
1228043 이재명 지사, 전두환 신군부와 차이점은 무엇인가? 3 천박한 포퓰.. 22:48:59 108
1228042 명리학으로 사주 잘 보는 곳이 있으면 좋겠어요(싫은 분 패스하셔.. 4 ... 22:47:57 261
1228041 평소에 조용했어야 명절때 소음도 이해하지 ***** 22:47:23 134
1228040 김치냉장고 비스포크 486 어떨까요? 1 .. 22:46:59 156
1228039 아는 오빠 계산 방식이 좀 황당 23 ㅅ ㅈ 22:41:46 1,083
1228038 자식이 부모님 통원치료 간병 당연한건가요? 11 ... 22:41:05 607
1228037 남편의 이상한 부분 어디까지 참으세요? 6 ... 22:38:30 733
1228036 골프 고수님 1 초보 22:34:31 177
1228035 폐경기 접어든 분들 우유 얼마나 드시나요? 1 우유 22:34:12 576
1228034 모 53% 비스코스 36% 엘라스틴 1%면 가을 겨울 옷인가요?.. 3 섬유 22:33:38 197
1228033 다음 대통령 제1기준 12 22:30:21 475
1228032 이 정부 진짜 너무 하는거 아니에요? 34 ... 22:27:42 1,945
1228031 내일 부천시의회앞 집회를 법원이 또 허가! 10 사법적폐 22:27:27 442
1228030 요즘도 창업을 하긴 하네요 dd 22:21:30 409
1228029 친정 험담 4 .. 22:20:41 736
1228028 다이어터분들 이번 추석 연휴 몇키로까지 허용하실 거에요? 3 .. 22:16:48 310
1228027 여러분~~걸으세요. 감량비법?입니다ㅎㅎ 31 다다다다 22:15:59 3,573
1228026 강아지 미끄럼방지 매트 얇은 것 쓰면서 로봇 청소기 쓰는 분~ 2 .. 22:13:44 238
1228025 어디서 대접 못받은거 시누짓 해서 대접 받을라 하네요 9 ㅎㅎ 22:04:16 935
1228024 나의 성공적인 다이어트 3 나는 22:04:00 1,186
1228023 이별 후 감정정리 15 ss_123.. 22:02:38 1,007
1228022 법대로 해"…날 세우는 집주인·세입자 3 날치기법 21:59:16 569
1228021 엉덩이 아래 살은 어찌해야 빠지나요 9 운동 21:55:39 1,092
1228020 사마귀도 성병 아닌가요? 근데 2 궁금 21:51:58 1,4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