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외수 "정동영 비웃는 자,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

prowel | 조회수 : 1,417
작성일 : 2012-03-02 09:33:39

이외수 "정동영 비웃는 자,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

한 누리꾼이 '정동영 후원회장' 비꼬자, 거침없는 멘트로 '정동영 옹호' 눈길

 

최근 정동영 의원의 후원회장을 맡으면서 화제가 된 소설가 이외수(@oisoo,트위터 팔로워 125만명) 씨가 거침없는 멘트로 정 의원을 옹호해 눈길을 끌었다.

28일 한 누리꾼은 트위터에서 이외수, 정동영 의원 등에게 "이외수가 뭘 안다고 정동영 후원회장 하는데 우낀다"라고 멘션을 날렸다.

이 멘션에 이외수 씨는 29일 "지금은 얼마든지 웃어라, 언젠가는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라고 답글을 올렸다.

이를 지켜본 누리꾼들은 "이외수 쌤 짱!!", "남을 씹는 것보다 훨씬 더 무서운 말씀이시네요"라며 촌평을 했다.

정 의원의 비서관 황유정 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기쁜 소식! 이외수 선생님께서 강남乙에 출마하는 정동영 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아주시기로 결정하셨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며 관련 소식을 전했다. 

이외수 씨는 평소 정 의원과 친분이 있는 데다, 정 의원이 날치기 한미FTA 무효화 운동, 한진중공업 정리해고 사태와 김진숙 문제 해결, 재벌개혁·부자증세·경제민주화·보편적 복지 등을 선도적으로 주창하며 맹활약하는 모습에 응원 차원에서 후원회장 제안을 흔쾌히 승낙한 것으로 알려졌다.

4.11 총선을 앞두고 자신의 텃밭인 전주를 떠나 '서울의 대구'라 불릴 정도로 새누리당 초강세 지역인 서울 강남을에 도전장을 낸 정동영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그의 기적과도 같은 '강남 승리'를 위해 내로라하는 당대 스타 논객들이 일제히 팔을 겉어붙이며 나서고 있다.   
소설가 이외수, 조국 서울대 교수, 선대인 세금혁명당 대표, <88만원 세대> 저자인 우석훈 박사, 심리치료 전문가로 유명한 정혜신 박사 등등이 그들이다. 이들은 하나같이 정동영 의원을 적극 돕기로 해 사실상 당선운동에 돌입한 상태다.

더군다나 새누리당 후보에 압도적으로 밀릴 것이라는 일반의 예상을 깨고, 정동영 의원이 초반 여론조사에서 30% 중반 대의 지지율로 새누리당 후보들과 접전 중이라는 결과들이 나오면서 '이번에는 해볼 만하다'는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다. 특히 민주당은 선거전이 본격화하지 않은 상황에서 정 상임고문의 지지도가 예상보다 높은 수준이라는 평가를 내리고, 당 차원에서 강남·서초·송파 3구를 '강남벨트'로 묶어 좋은 인물을 배치하는 등 집중 공략에 나설 움직임까지 보이고 있다.

이상 어디에도 나오지 않는, 오로지  '한미FTA 종결자들'( http://cafe.daum.net/outfta ) 에서만 볼 수 있는 오늘의 '총선 이야기'였습니다.^^.

IP : 114.200.xxx.87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2 9:51 AM (221.147.xxx.4)

    저도 지지합니다.
    보궐선거에서 전주에서 출마했을 당시 뭐 저런 사람이 있나 했었는데
    그 이후 행적을 보면
    그렇게라도 국회의원 되기를 잘 했구나라는 생각이 듭니다.

    화이팅!!

  • 2.
    '12.3.2 11:05 AM (222.105.xxx.77)

    저도 지지합니다22222
    요즘 맘에 드는 정치인이네요^^

  • 3. 그런데
    '12.3.2 12:33 PM (58.145.xxx.93)

    정혜신은 왜 끼남?
    표 떨어지는 소리들리내....

  • 4. 삶의열정
    '12.3.2 12:59 PM (221.146.xxx.1)

    요즘 정동영씨는 진정성이 보여요.
    화이팅! 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474 중학교때 괴롭히던 아이가 고등학교에서 또 괴롭힌다면 선생님께 말.. 2 강해져야 08:22:25 49
1398473 한끼줍쇼 강민경 1 제목없음 08:19:17 240
1398472 먼저 만나자고 약속 잡고 당일 컨디션 핑계로 취소하는 사람.. 8 .... 08:02:18 805
1398471 보일러에서 대포소리나요 4 ... 08:00:47 283
1398470 밑에 우산 이야기보다보니 우리딸.. 13 고3 07:55:59 849
1398469 갈비탕 10인분 갈비 양? 3 초보 07:54:20 112
1398468 여드름 피부에 발라도 괜찮은 비비크림 비비 07:45:17 84
1398467 반민특위 - 제대로 알아봅시다 정관용시사자.. 07:43:18 94
1398466 눈 다래끼 제거 시술후 눈꺼풀이 푹 내려 앉았어요 ㅠㅠ ㅇㅇ 07:36:14 171
1398465 사람들과 어울리기가 너무힘드네요 우지 07:34:07 575
1398464 자유당 지지하는 사람들 이해 안돼요. 9 조선폐간 07:30:07 445
1398463 이부진씨건 이상하네요, 전에 이재용씨 식당 올때.. 28 ... 07:22:20 4,555
1398462 쌍꺼풀 수술 병원 추천해주세요 궁금 07:16:10 141
1398461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2 ... 07:07:37 406
1398460 강아지가 방바닥에 실수를 하는데요..냄새제거 스프레이를 뭘 써야.. 3 댕댕이 07:07:11 416
1398459 현대홈쇼핑 두 바보 호스트들 ㅋㅋㅋ 3 현대 07:02:22 4,137
1398458 말린 해삼 어디서 사나요?(미국에 계신분들계시면 부탁드립니다) 5 마른해삼 07:01:11 346
1398457 힘들게 얻은 아이는 더 애지중지 키우게 되나요? 5 06:47:14 855
1398456 연희동 주변 단독주택 잘 아시는분. 4 단독주택 06:37:41 1,261
1398455 다이아반지꿈 1 highki.. 06:32:55 250
1398454 9급공무원 평균 합격연령 보니깐요 ㅁㅁ 06:30:44 1,337
1398453 이빨빠지는 꿈 8 ..... 06:20:24 829
1398452 '타다' 질문있어요 06:17:00 247
1398451 수색도 체포도 거부.. 檢 '김학의 수사' 틈만 나면 뭉갰다 2 뉴스 06:13:38 471
1398450 캐나다에서 의외로순박하고 일자리많은 지역 4 ... 06:06:00 1,7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