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외수 "정동영 비웃는 자,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

prowel 조회수 : 1,439
작성일 : 2012-03-02 09:33:39

이외수 "정동영 비웃는 자,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

한 누리꾼이 '정동영 후원회장' 비꼬자, 거침없는 멘트로 '정동영 옹호' 눈길

 

최근 정동영 의원의 후원회장을 맡으면서 화제가 된 소설가 이외수(@oisoo,트위터 팔로워 125만명) 씨가 거침없는 멘트로 정 의원을 옹호해 눈길을 끌었다.

28일 한 누리꾼은 트위터에서 이외수, 정동영 의원 등에게 "이외수가 뭘 안다고 정동영 후원회장 하는데 우낀다"라고 멘션을 날렸다.

이 멘션에 이외수 씨는 29일 "지금은 얼마든지 웃어라, 언젠가는 복장 터지도록 울게 해줄 게"라고 답글을 올렸다.

이를 지켜본 누리꾼들은 "이외수 쌤 짱!!", "남을 씹는 것보다 훨씬 더 무서운 말씀이시네요"라며 촌평을 했다.

정 의원의 비서관 황유정 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기쁜 소식! 이외수 선생님께서 강남乙에 출마하는 정동영 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아주시기로 결정하셨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며 관련 소식을 전했다. 

이외수 씨는 평소 정 의원과 친분이 있는 데다, 정 의원이 날치기 한미FTA 무효화 운동, 한진중공업 정리해고 사태와 김진숙 문제 해결, 재벌개혁·부자증세·경제민주화·보편적 복지 등을 선도적으로 주창하며 맹활약하는 모습에 응원 차원에서 후원회장 제안을 흔쾌히 승낙한 것으로 알려졌다.

4.11 총선을 앞두고 자신의 텃밭인 전주를 떠나 '서울의 대구'라 불릴 정도로 새누리당 초강세 지역인 서울 강남을에 도전장을 낸 정동영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그의 기적과도 같은 '강남 승리'를 위해 내로라하는 당대 스타 논객들이 일제히 팔을 겉어붙이며 나서고 있다.   
소설가 이외수, 조국 서울대 교수, 선대인 세금혁명당 대표, <88만원 세대> 저자인 우석훈 박사, 심리치료 전문가로 유명한 정혜신 박사 등등이 그들이다. 이들은 하나같이 정동영 의원을 적극 돕기로 해 사실상 당선운동에 돌입한 상태다.

더군다나 새누리당 후보에 압도적으로 밀릴 것이라는 일반의 예상을 깨고, 정동영 의원이 초반 여론조사에서 30% 중반 대의 지지율로 새누리당 후보들과 접전 중이라는 결과들이 나오면서 '이번에는 해볼 만하다'는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다. 특히 민주당은 선거전이 본격화하지 않은 상황에서 정 상임고문의 지지도가 예상보다 높은 수준이라는 평가를 내리고, 당 차원에서 강남·서초·송파 3구를 '강남벨트'로 묶어 좋은 인물을 배치하는 등 집중 공략에 나설 움직임까지 보이고 있다.

이상 어디에도 나오지 않는, 오로지 '한미FTA 종결자들'(http://cafe.daum.net/outfta)에서만 볼 수 있는 오늘의 '총선 이야기'였습니다.^^.

IP : 114.200.xxx.87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2 9:51 AM (221.147.xxx.4)

    저도 지지합니다.
    보궐선거에서 전주에서 출마했을 당시 뭐 저런 사람이 있나 했었는데
    그 이후 행적을 보면
    그렇게라도 국회의원 되기를 잘 했구나라는 생각이 듭니다.

    화이팅!!

  • 2.
    '12.3.2 11:05 AM (222.105.xxx.77)

    저도 지지합니다22222
    요즘 맘에 드는 정치인이네요^^

  • 3. 그런데
    '12.3.2 12:33 PM (58.145.xxx.93)

    정혜신은 왜 끼남?
    표 떨어지는 소리들리내....

  • 4. 삶의열정
    '12.3.2 12:59 PM (221.146.xxx.1)

    요즘 정동영씨는 진정성이 보여요.
    화이팅! 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9448 연보라색 상의 입으면 다들 얼굴 확 사시죠? .. 16:42:47 24
1319447 무게중량과 부피중량을 좀 알려주세요,. 나는야 16:40:25 32
1319446 뉴스타파 훌륭해요 ㄱㅂ 16:40:10 53
1319445 아스트라제네카 맞고 왔는데요. 3 ... 16:39:58 224
1319444 개그프로가 없어져서 개그맨 지망생들 어떡하나요 ..... 16:39:35 80
1319443 교사 명퇴후 기간제할때 호봉이요 호봉제한? 16:37:45 66
1319442 저 병명이 뭘까요? 2 아주미 16:37:27 125
1319441 봄이 되다 보니 바람 얘기가 종종 보이네요. 1 ddd 16:27:23 212
1319440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맞았어요 8 백신 16:24:33 728
1319439 시장안에 닭강정 천원인상 1 ㅇㅇ 16:20:09 164
1319438 셀프빨래방 카드되나요? 5 ㅇㅇ 16:17:03 221
1319437 낮병실료/실비_질병 입원 의료비로 수급 가능한가요? 2 ... 16:13:10 109
1319436 여동생이라 생각하고 소개팅 상대 봐주세요 19 이중에 16:08:54 991
1319435 이재명 또 일각의 ‘이재명 탈당설’을 일축했다. 26 방귀가 잦으.. 16:08:43 251
1319434 ytn 방송사고 보셨나요? 18 .... 16:05:36 2,636
1319433 나빌레라 느지막히 하고 싶은거 있으신가요? 6 16:00:55 306
1319432 최저보증이율5프로 연금 좋나요? 연금 아시는.. 15:59:43 89
1319431 세무사이면 보통 어느정도 벌어요.??? 6 ... 15:57:32 1,060
1319430 배우 정우씨는 잘 안 나오네요 6 응답하라 15:54:07 1,482
1319429 베스트글보니 바람피는 여자 꽤 있네요 음... 3 ㅇㅇㅇ 15:50:01 859
1319428 대장내시경 3일전부터 주의할 음식이요 6 건강 15:41:09 387
1319427 이케아 가구로 방을 세팅했는데..ㅜㅜ 18 가구냄새 15:38:33 2,534
1319426 강서구 많이 낙후된 이미지인가요? 동네 분위기 어떤가요? 19 ㅇㅇ 15:36:53 1,016
1319425 영어 내 수준보다 어려운 교재로 배우는게 도움이 될까요? 7 초6 15:35:08 467
1319424 진짜 머리 좋은 사람보신적 있으신 16 ㅇㅇ 15:25:42 1,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