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닥치고 정치-문재인의 운명까지

사람 사는 세상 | 조회수 : 1,123
작성일 : 2012-01-24 23:46:49

하필이면 '문재인의 운명' 책이 저희 회사 커피숍에 있길래

사장님께 빌려와 놓고서는 

책상에 그냥 올려두고 해가 넘어 갔드랬죠..



그런데

부끄럽게도..

울 회사 말단 직원이 '닥치고 정치'를 읽더라구요

베스트 셀러에 올라있는 것을 보고도 살까 말까 했었는데

그 책을 산것도 아니고..  그 직원이 다 읽고 빌려줘서 읽었습니다.(저는 팀장인데 부끄럽더라구요)


그리고 자연히 내 책상에서 몇주째 대기하고 있던 문재인의 운명을 펼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지난주에서 부터 설 연휴 동안 두권의 책을 연달아 읽게 되었어요


역시나.

문재인님의 매력에 흠뻑 빠지게 되었고

돈주고 사보지 않고 두권을 낼름 읽게된 것이 넘넘 두분께 죄송해서


부모님과 후배들께 선물하려 합니다..

물론 두권을 셋트로요

닥치고 정치를 읽고 나면 자연히 문재인의 운명까지 읽고 싶어 지게 될거니까요



아직 안 읽어보신분들..

먼저 '닥치고 정치' 부터 시작해 보셔요..


이명박은 나쁜데 정확하게 왜 나쁜지 설명이 안되던 부분..

왠지 박근혜는 대통령이 되면 안될것 같은데.. 도데체 왜? 인지는 명확히 설명이 안되던 부분들을 총수께서 아주 불친절하게 설명해주고 있으니까요..!!!


닥치고 정치!!!



IP : 124.53.xxx.24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뜻깊은 명절 보내셨네요
    '12.1.24 11:55 PM (221.140.xxx.151)

    정말 잘 하셨어요!

    저는 닥치고 정치를 사서, 아예 선물로 주고 있습니다. 그게, 워낙 재미있어서, 평소 정치 관심없는 사람들도 그건 다 읽더라구요... 저는 맨처음 나오자 마자 사서 읽었는데, 광고하고 싶어서 일부러 지하철서 펴 놓고 읽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01073 수능 첫 세대 언어영역 만점 썰 수능 첫 세.. 23:45:32 5
1401072 홍삼제품, 쿠팡vs면세점 어디가 더 싼가요? 또,종x당 말고 다.. 궁금 23:42:25 15
1401071 선대의 '나치 협력' 부끄럽다며..독일 부호, 1천만유로 기부 뉴스 23:42:10 46
1401070 재혼한 막내시동생이 또 똑같은 문제를 일으키나봐요ㅜ 7 .. 23:31:58 975
1401069 아이가 국물을 안먹는데요, 괜찮지 않을까요? 15 ㅇㅇ 23:31:29 459
1401068 기도할때 들으면 좋은 성가에요 1 묵주기도 23:26:16 150
1401067 헤지스 서류가방 50대가 들어도 될까요? 2 .. 23:25:28 147
1401066 이상은 꿈이었을뿐..현실이 1 23:22:09 243
1401065 월세 1 .... 23:21:53 283
1401064 20대 후반 고용률 13개월 연속 상승 요약 23:17:14 87
1401063 초등. 학교에서 물건 잃어버리면. 선생님께 말씀드리나요? 4 ㅡㅡ 23:10:45 336
1401062 딸 아이가 자위기구를 가지고 있는걸 봤어요. 36 심난 23:05:44 3,898
1401061 안경테(돋보기)로 인한 두통 안경테 23:05:02 153
1401060 엔씨백화점에있던 쌀빵집 아세요 1 라이스 23:00:34 275
1401059 저 별일 없겠죠..? 이하선 혹 3 ㅡㅡ 23:00:24 555
1401058 조들호 틀어놨는데 고현정.. 15 ?? 22:58:13 2,212
1401057 42살 엄마와 10세 딸 주말 식단이 이런데 살찔만 한가요?;;.. 17 ㅇㅇㅇ 22:57:54 1,624
1401056 정말 하고픈 일을 하는데 돈이 적으면 제목없음 22:56:33 221
1401055 주방쪽 베란다에 가스렌지 놓는게 좋을까요? 11 ... 22:51:27 684
1401054 앞으로 불친절한 가게는 절대 안 살 생각이에요 7 나은 22:50:49 912
1401053 혹시 쿠싱증후군에 대해 잘 아시는 분 계실까요? 7 쿠싱 22:47:24 1,398
1401052 해야할일을 일년동안 미뤄두고 못했던것이 너무 괴로워요 4 ..... 22:38:26 562
1401051 초4 딸 고백 받았는데...걱정. 10 띠용 22:37:43 1,589
1401050 '살처분 노동자' 심리치료비, 국가가 전액 지급한다 6 국가는 22:37:15 307
1401049 전에 이혼했던 전부인 만나서... 26 재혼할때.... 22:34:55 5,0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