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장터-지원아빠 귤 모두 받으셨어요?

Turning Point 조회수 : 1,859
작성일 : 2011-11-01 15:14:01

제가 24시간 내에 장터에 올린 글이 있어 아직 장터 글쓰기가 안 되더라구요.

 

며칠전에 장터에서 지원아빠 귤.. 싼가격에 반신반의하면서 주문해설랑은..

도착하기 전까지 조마조마했어요..

귤이 시원찮으면.. 헉..20kg이나.. 생각만해도 아찔...

 

그런데.. 조금 전에 귤이 왔는데..

오~~ 이거 생각보다 괜찮네요.

크기가 조금 신경쓰여서 전 따로 문의도 했었는데..

그게 항상 판매하시는 분과 구입하는 사람의 입장이 다른지라..

뭐.. 그런데 열어보니 눈에 걸리는건 없어요.

 

올해들어 벌써 귤만 다섯박스째인데요.. 5kg 두번.. 10키로 두번..

과일만 먹는 것도 아닌데 과일도 엄청 들이고 있네요..

개인적으론 하우스 밀감 이후에 제일 입맛에 맞아요..

 

벌써 아이들 다섯개씩 주워먹고 나갔어요.

피아노 레슨 선생님 좀 가져다 드리라고 싸 드렸더니..

벌써 한박스는 헐렁하네요.

 

과일값도 비싸던데.. 한겨울 계속 이렇게 괜찮은 귤 대놓고 먹을 수 있었음 좋겠어요..ㅠㅠ

IP : 183.97.xxx.204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1 3:24 PM (116.39.xxx.218)

    2차배송신청하고 기다리는중인데.. 은근기대되네요.

  • 2. ....
    '11.11.1 4:20 PM (180.230.xxx.22)

    많이 시고 그러진 않나요..?
    저도 싼가격에 한번 주문해 보려구요..

  • 3. ...
    '11.11.1 4:24 PM (222.109.xxx.241)

    저도 싼맛에 ㅋ~~님 귤 시켜봤더니 아니던데요....ㅠ 장터귤 믿을수없어서 망설이고 있습니다.지원아빠님 귤 정말 괜찮나요?

  • 4. 모험
    '11.11.1 4:51 PM (112.148.xxx.164)

    저도 2차신청하고 기다리는 중인데 걱정반 기대반이예요..제 눈으로 보지 않고는 안사는 주의라 장터는 이용을 안했는데 주문하시는 분들이 워낙 많아서 첨으로 믿고 그냥 신청했네요.. 그분 글 읽어보니 작년에도 판매하신 분 같고 해서요..

  • 5. Turning Point
    '11.11.1 6:37 PM (183.97.xxx.204)

    요전에 먹은 귤이 너무 셔서.. 지원아빠님 귤은 달던데요...^^;;
    잘 먹고 있어요..

  • 6. 호호언니
    '11.11.1 6:57 PM (118.220.xxx.66)

    그저께 동네 과일가게에서 산 35000원 짜리와 비교해서 맛이 큰 차이가 없어요. 감사드려요.

  • 7. 귤....
    '11.11.1 9:13 PM (211.108.xxx.155)

    전 아직 안왔는데... 혹시 어느 택배로 받으셨나요??

  • Turning Point
    '11.11.2 9:01 PM (183.97.xxx.204)

    저는 대한 통운으로 잘 왔어요.
    이 가격으로 계속 판매하신다면 전 겨울 내내 이분 귤 사 먹을 계획이예요.
    가격 대비 좋네요.

  • 8.
    '11.11.1 9:35 PM (118.220.xxx.36)

    저도 아직 못받아서 택배사 알려달래서 조회했더니 제주에 그대로 있네요.
    대한통운택배요......

  • 9. 참나루
    '11.11.15 6:48 PM (119.195.xxx.171)

    판매글에 너무 저렴해서 살까말까 고민했는데 Turning Point님 글 보고 주문 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8783 상대한테 베풀고나서 제발 뭘 바라지마세요 아좀 19:41:58 67
1318782 제가 아는 칠순이 다 된 할아버지 있어요. 관찰안될때 19:41:04 76
1318781 초등학교1학년 엄마에요 1 ... 19:34:24 203
1318780 김부선, 법정서 통곡 "이재명 만난 것 변치 않는 사실.. 6 .. 19:32:55 612
1318779 중1 시험보고 틀린문제 안풀어보네요. 5 중1 19:29:39 145
1318778 마흔살이라면 어떤 자격증을 따실것 같으세요.???? ... 19:29:26 90
1318777 친구를 때리는 6살 아이 6 놀이터에서 .. 19:29:17 147
1318776 증여세 잘 아시는 분 계실까요? 5 급질 19:26:32 204
1318775 맥도날드 신메뉴 팔레오피쉬버거 드시지 마세요 6 .. 19:21:48 1,013
1318774 치아건강 .... 19:20:12 162
1318773 판매자로서 듣기만 했던 일을 당했네요 2 너무해 19:19:41 665
1318772 엑셀 고수님 1 초보 19:17:25 161
1318771 이사시 입주청소 관리사무실 19:15:10 94
1318770 보석 리세팅 얘기가 나와서 2 세팅 19:14:39 210
1318769 함소원 녹취록 공개.. 기사 삭제 실체와 무용과 차석 의혹 6 파오차이기사.. 19:09:17 1,513
1318768 광역시 외고생들은 거의 인서울 하나요? 3 지역 외고 19:09:02 292
1318767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과 재건축의 관계 3 궁금 18:59:01 295
1318766 고3 영어과외 효과 있을까요? 5 고3 18:59:00 293
1318765 열무 얼갈이 물김치 담글건데 1 ㅇㅇ 18:58:48 239
1318764 살쪄 작아진 옷을 주고 후회해요 14 18:56:43 1,700
1318763 내아이의 잘못을 전달해주는 친구 16 .. 18:56:01 1,021
1318762 친구가 코인하고 완전 변했어요 5 ... 18:53:13 1,919
1318761 반포/잠원/고속터미널 미용실 추천 바랍니다 미용 18:52:02 87
1318760 민들레 어찌해먹어야하나요 8 우앙 18:46:41 346
1318759 제가 본 충격적인 패션은 11 ㅇㅇ 18:46:31 1,6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