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누구나 알지만.. * 쨈만들기 *

| 조회수 : 5,380 | 추천수 : 5
작성일 : 2005-05-17 23:59:02



오밤중 만든 딸기쨈입니다.
너무도 바쁜 아빠인지라, 3일째 아빠는 잠든 딸에게 인사합니다.  ㅠ_ㅠ
너무도 바쁜 신랑인지라, 새벽마다 마누라에게 꼬집힘을 당합니다. ㅡㅡ*
너무 바뻐 미운신랑이지만, 그래도 걱정되는 맘에 퇴근전엔 잠들지 못합니다.
신랑퇴근시간꺼정 기달리니, 딸기쨈 5병이 나왔네요.


우리집은 홈메이드요구르트에 쨈을 곁들여먹는답니다.




딸기쨈





귤쨈



소련의 어느 여성혁명가는 고뇌할때면 스튜를 끓였다죠.
정성들여 재료를 다듬은뒤 뭉큰한 장작불에서 오래 오래 고아내는 소련식 스튜를.
그런 그녀를 보며, 다른사람들은 이 중요한 와중에 왜 그러고 있을까? 하는 의아함을 보였다 합니다.

결혼뒤, 나에게도 그런 버릇이 생겼습니다..
머리가 어지럽고, 속상한일(100% 신랑때문임)이 있으면 쨈을 만듭니다.
정성들여 과일을 손질하고.
뭉큰한 불에 붙어서서 오랫동안 젓고..저어 졸이기...
조금만 불이 세면 쨈은 탑니다.
잠시만 불조절을 못하거나, 젖는것을 게을리하면 쨈은 튀어올라 손과 얼굴에 화상을 입습니다.
아기가 잠들고, 세상모두 잠든 시간이되면.. 나는 가끔 쨈을 만듭니다.
힘든 몸과 머릿속을 추스리기 위해.  


일삼아 과일많이사서 만들려면 넘 힘들죠.. --;
그래서, 과일남으면 조금식 쨈을 만듭니다.
젤 쉬운 방법으로 소개드립니다.


- 쨈만들기 -

1) 과일을 간다.
2) 약한불에 과일양의 30-50%쯤의 설탕을 넣고 졸인다.


정말 쉽죠?
그런데, tip 이 있습니다.
특히 tip 3) 은 정말 중요한 뽀인트입니다.

tip
1) 사과/복숭아/귤처럼 수분이 있다면 모를까..딸기처럼 수분이 없다면 물을 조금넣고 갈거나 졸여도됨.

2) 설탕양은 입맛에 따라 가감할수있음.

3) 농도는 조금 묽다..싶을만큼 졸인뒤, 불끄고 저어 식히면서 원하는 농도를 맞추어야함.
불위에서 되직한 농도를 맞춘뒤 식히면 "돌덩이 쨈" 이됨 !!!!

4) 레몬이 있으면, 즙..혹은 과육을 넣어 함꼐 쨈을 만들자. 빛이고와진다. ^^



작년에 매실쨈 6병만들어서, 잘먹었네요.
변비인걸? 싶을때, 매실쨈+홈메이드요구르트.. 직빵이더군요. ㅎㅎ
올해도 만들어야겠는데..슬슬 매실바람이 불때 됬죠?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하루나
    '05.5.18 12:13 AM

    재작년 친정에서 허리빠지도록 매실 닦던 기억이 나네요...우우...저도 딸기가 끝물이라서 만들어 볼까...생각중인데...삘...받았습니다..내일 해야겠네요...^^

    그리구 땡~하면 들어오는 남편을 둔 저는..가끔 우리 남편도 야근을해서 야근수당이나 특근수당이란걸 받아보고 싶다고 소망한답니다...-__-;; 많은시간을 붙어 있을려니, 이것저것 해먹느냐 돈 많이 들고, 말 많이 하다보니 말다툼도 자주하고...뭐...그렇습니다..요...ㅋㅋ

  • 2. 토토짱
    '05.5.18 12:20 AM

    멀리 떨어져있는 남편 기다리는것두 힘드네요..
    심란한데..
    저두 낼 딸기 쨈이나 해볼까요..

  • 3. 미야
    '05.5.18 12:54 AM

    누구나 아는거 아닌거 같아요..^^
    쨈 별로 좋아 하지는 않지만 만들고 싶은 욕구가 불끈~^^

  • 4. 깜찌기 펭
    '05.5.18 1:49 AM

    쨈.. 끝물필받아 화끈하게 만들고 몸살나지 마세요. ㅋㅋ
    방금 들어온 울신랑.
    자는 딸내미가 아쉬운지 계속 톡톡- 건드네요. --*
    지금이 몇신겨? 바가지긁으니, 일하는 사무실사람들에게 미안해서 슬쩍 퇴근한거래요. ㅠ_ㅠ

  • 5. 지금부터행복시작
    '05.5.18 7:38 AM

    한번 도전해보고 싶은데요....갈아서 하는구나...아하

  • 6. 퐁퐁솟는샘
    '05.5.18 8:24 AM

    요구르트에 올린 빠알간 딸기쨈!!
    빛깔이 참 곱네요

    저도 쨈 만들기를 좋아하는데
    통삼중냄비에 하니까 젓지 않아도 타지않아 좋더군요

  • 7. 오이마사지
    '05.5.18 8:57 AM

    신랑이 도와(??)준 딸기쨈,,
    이제부턴 안도와주길 바라오~~

  • 8. 새벽동산
    '05.5.18 9:04 AM

    저도 얼마전에 딸기쨈 만들고...엊그제 요구르트 만들어 아침에 먹고 나왔죠...ㅎ
    마음을 추스릴때 쨈을 만든다.....좋은 방법이네요....

  • 9. 다이아
    '05.5.18 10:23 AM

    '머리가 어지럽고, 속상한일(100% 신랑때문임)이 있으면 쨈을 만듭니다' <== 동감^^
    전 그럴때 오븐에 불사질르고 빵이나 쿠키 구워요. 어제도 울 남편 일찍 들어오더군요. 새벽에..^^;;
    골아떨어진 남편과 달리 잠이 안와서 새벽 5시까지 청소하고 빨래하고 오븐에 불댕겨서 초코머핀
    만들었네요. 쿠키까지 굽고 싶었지만 아침에 출근해야 하기에 참았답니다
    펭님댁 홈메이드 요구르트랑 잼 먹고 싶어보고 싶네요.^^

  • 10. 수산나
    '05.5.18 10:31 AM

    딸기쨈 색이 참 곱네요

  • 11. 깜찌기 펭
    '05.5.18 10:41 AM

    다이아님.. 제가 그러다 살 옴팡지게 쪘쟎아요. --;
    몸무게보고 충격받은뒤로, 제빵용기 몽땅 싱크대아래 강금! 시켰습니다.
    요즘은 떡만들어봐봐봐..하고있어욤.

  • 12. 무늬만 VET
    '05.5.18 10:55 AM

    요구르트 위의 딸기잼, 넘 예쁘네요
    먹다 남은 딸기가 있는데 잼 만들어야 겠어요.
    울 아이들 남은 딸기는 항상 냉동실로 가는 줄 아는 데 가스불 위로도 간다는 걸 보여줘야겠네요.

  • 13. 왕비-꽈
    '05.5.18 11:43 AM

    중요한 팁 3) 놓쳐서 돌뎅이된 잼 저희집 냉장고에 있답니다.
    진즉에 알았더라면...
    젤리로 생각하고 먹으렵니다.ㅜㅜ

  • 14. dreamer
    '05.5.18 12:09 PM

    아줌마들의 특징인가 봅니다..ㅋㅋ
    머리가 복잡하면 내몸을 복잡하게 만든다..
    저도 속상하거나 잊고 싶은 일이 있음 쌓아둔 빨래 손빨래 하거나,
    요리(요리랄것도 업지만..) 합니다여~~~

  • 15. 무수리
    '05.5.18 1:34 PM

    레몬즙 없으면 식초를 약간 넣으셔도 됩니다.
    저는 항상 그렇게 하는데 쨈이 잘 됩니다.

  • 16. comble
    '13.1.20 5:02 PM

    오늘 슈퍼갔다가 딸기가 제법 싸길래
    쨈 레시피 뒤져보는중에 발견했네요
    이쁜 레시피와 tip등 감사합니다
    만들어서 올려 볼께요 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1 누구나 손쉽게 해먹는 나만의 간편 해물 스파게티 3 김혜린 2006.02.22 4,162 2
20 누구나 좋아하고 쉽게 만들 수 있는 <해물야채 스터후라이&.. 7 에스더 2006.02.15 5,965 22
19 누구나 좋아하는 쉽고 간단한 <매콤한 어묵고추볶음> 6 에스더 2006.01.19 5,455 9
18 누구나 쉽게 만들수있는 스크렘블에그~ 5 분식집 2006.01.01 4,871 1
17 누구나 할줄아는 초코케익성공기 3 빅젬 2005.12.10 3,041 9
16 누구나 좋아하는 맛있는 소세지빵 ^^ 18 아키라 2005.11.23 5,755 5
15 누구나 손쉽게 하는 간식,감자구이 7 치치 2005.08.01 5,101 4
14 누구나 알지만.. * 쨈만들기 * 16 깜찌기 펭 2005.05.17 5,380 5
13 (사진수정)누구나 다 아실 "기본 육수내기" 24 loveletter 2005.02.18 4,397 19
12 누구나 아시는 것이라도... 11 소머즈 2005.01.02 4,772 5
11 누구나 할 수 있다 - 고추장찌게 12 훈이민이 2004.11.10 3,698 3
10 누구나 좋아하는 돈까스 8 김혜진 2004.10.28 3,698 2
9 누구나 다 아는 돈까스-오븐으로 만들기 18 오렌지피코 2004.10.13 10,242 4
8 누구나 간편한 저울 없이 계량하기^^ 5 나나 2004.07.25 11,484 42
7 누구나 할 수 있다 (3) - 크림소스 스파게티 22 jasmine 2004.07.19 11,587 39
6 누구나 할 순 없는디......토종 컨트리김밥.....^^ 28 jasmine 2004.07.06 10,987 22
5 누구나 할 수 있다 (2) - 컬러풀 수제비 17 jasmine 2004.06.27 5,210 21
4 누구나 할 수 있다(1) - 비오는 날의 아게도후 51 jasmine 2004.06.22 8,448 29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