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happy new year

| 조회수 : 6,104 | 추천수 : 3
작성일 : 2019-01-03 13:03:02


지난 해는 정말 바쁘게 열심히 살았어요.  집안 일은 살짝 뒤로 하고, 바깥 일에 집중...  그래도 클스마스 가족 모임은 준비 했고요. 


남편이랑 아이는 손재주가 정말 없는 편이에요.  ㅠㅠ  그래도 맛은 훌륭...


크리스마스 추리 모양 크림 빵...  별로 였어요.


크램차우더 ....  다들...먹어본 것 중 제일 이라고...  호호호...


스테이크랑 같이 먹을 것들을.. 따로 요리 해서, 요렇게 담아서 오븐에 데워 따뜻하게 내놓으니 괜찮았어요.


보통 레몬을 많이 띄우는데, 레몬 없어서 오랜지 넣엇는데, 아이들이 들 시큼하다고 좋아 했어요.

샐러드가 인기 폭발...  샐러드에 오랜지를 잘라 넣으면 다들 진자 쫗아 하는 듯요.
젤로...실패...모임이 정말 안나왔고요...  중간에는...위에는 초록 밑에는 빨강..그런데...색깔이 완전 너무 침침해서...ㅠㅠ


런던 브로일...항상 성공...  어떠한 싼 퍽퍽한 고기도 여들 여들...

각종 빵 따뜻하게 데워서...
요렇게 차려서...
요런 각도로도 찍어 보고...  ㅎㅎ




오랜 만에 왔으니, 좀더 쓸께요...

여름에 남편 직장 동료가 열심히 농사 지은 호박....  오이 만한 호박이어야 하는데...  이렇게 키웟더라고요..
쬐끔 잘라서...

밀가루 3컵
소금 1tsp
Baking powder 1tsp
Baking soda 1tsp
Cinnamon powder 1 tbs
Honey sugar 1cup
3eggs
1/2cup oil
1/2 cup milk
Vanilla extract 2tbs
Zucchini 2cups
Walnut 1cup

325도 45 분.

2개나옴

호박빵 맛있었고요.



식빵도 만들고요

          ・ 2018. 8. 1. 11:05
URL 복사 통계

밀가루 3컵
소금 1.25 tsp

따뜻한 물 반컵
우유 반 컵
이스트 한 봉지
설탕 2Tsb

버터 반 스틱 녹여

다 섞어 주물 주물 10 분 정도

1-2 시간 후 (여름에는 한시간)
주재로 커졌을때

개그 빼고 주물러 빵틀에 넣어

한시간 숙성

350 도 30 분 구우면....




시나몬 롤도 만들고요...

밀가루 2 3/4 cup
소금 1tsp

우유 반 컵
물 반 컵
설탕 3 큰 술 살짝 데워

이스트 한 봉지 (2 1/2tsp)
널고 휘리릭...
버터 두 큰술 추가

달걀 하나 추가 해서 반죽

손에 안 묻을 때 즘 옆에 놔둔다
그리고 속 재료 준비
시나몬 가루 두 큰술
브라운 설탕 1/4 컵(담에는 더 넣어야지)
버터 1/2 스틱(1/4컵)

밀가루 좀 깔고 반죽 펴서 속재료 넣고 말아서 잘라

오븐 200 도 올렸다 꺼.. 그리고 저걸 포일로 덮어 넣고 부풀리기 20 분
그리고 포일 벋겨
375도 20 분
헐...

냄새가 너무 좋아 온동네 사람한테 미안할 정도...  맛있음. 그런데 담에는 넛좀 넣고 슈거를 더 팍팍 넣을까 봄


촉촉빵 모닝빵도 만들고요.

이거 응용

hangbok (hangbok)

Thanks 82cook, but life is short. Will be back sometime though. Ciao.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시간여행
    '19.1.3 1:45 PM

    행복님 오랜만이시네요~반가워요^^
    근데 사진이 안보여요~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2. hangbok
    '19.1.3 1:46 PM

    한 10번 시도 해서 겨우 글 등록 했는데, 사진이 하나도 안 보이네요. 제 컴이 문젠지.... 어쩐지... 어떻게 해야 할까요? 삭제...수정?

  • 시간여행
    '19.1.3 1:48 PM

    어머 그래도 내용이 있는데 삭제라뇨 ~아니되옵니다^^

  • 3. hangbok
    '19.1.3 1:58 PM

    저는 이제 사진이 보이기는 한데요, 글이 반만 봉라 간 듯 해서요. 아무래도 끊어서 올려 볼까봐요. 죄송합니다.

  • 4. 디자이노이드
    '19.1.3 6:55 PM

    사진은 안 보이지만
    추천추천~~

  • 5. hangbok
    '19.1.3 9:36 PM

    사진도 안 보이는데, 추천 해 주시고.... 몸둘바를...

    그런데, 위에 주소에서 앤터 한번 쳐 주시면 사진이 보이네요. 저는... 그래서 잘린 글 한 번 또 올려 봤습니다. 다른 분께는 안 통하면, 그냥 글 내릴께요. 그래도 안 보이시면 말씀 해 주세요. 죄송해요~

  • 디자이노이드
    '19.1.3 10:50 PM

    엑스박스 클릭했더니 사진 다 보여요 잘 봤습니다
    음식에 무얼 넣으신걸까요~ 마음을 어루만지는 느낌인데요?~

  • 6. 산수유
    '19.1.3 10:28 PM

    사진주소가 네이버로 되어있네요.
    네이버에서 과부하 현상을 막기 위해서
    다른 사이트에서는 안보이게 막아 놓았어요.
    daum도 마찬가지..

    여기 게시판에서 직접 올리셔야 합니다..

  • 7. hangbok
    '19.1.5 8:07 AM

    감사합니다. 쉽게 글 올리려다 망했메요. ㅎㅎ. 담에는 참고해서 잘 해보겠습니다.

    답글 주신 분들도 계시고 그냥 글 남겨둘께요

  • 8. 쑥S러움
    '19.1.7 10:20 AM

    에고.. 두 글다 엑박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410 사진 몇장과 함께 건네는 쑥쓰러운 첫인사 50 꽃소 2019.02.08 12,399 9
43409 오늘도 평화로운 명왕성 35 소년공원 2019.02.08 10,408 9
43408 108차 봉사후기) 2019년 1월 떡국먹고 한 살 더 먹고~★.. 19 행복나눔미소 2019.02.08 4,633 8
43407 10년 전에 김밥 쌌던 이야기 24 오디헵뽕 2019.02.07 11,849 5
43406 설연휴, 잘 보내고 계신가요? ^^ 51 솔이엄마 2019.02.06 10,494 7
43405 경주살이, 겨울의 끝이 보이는 24 고고 2019.02.04 8,223 8
43404 설날맞이 키친토크: 나와 사주이야기 44 쑥과마눌 2019.02.04 8,962 8
43403 오늘 점심은 충무김밥 먹었어요 35 소년공원 2019.02.03 10,898 10
43402 혹한에도 봄은 옵디다. 19 개굴굴 2019.02.02 6,805 7
43401 네순 도르마~ 22 소년공원 2019.01.30 9,830 8
43400 외할머니의 깊은 맛, 코다리 시래기조림 43 개굴굴 2019.01.27 11,479 9
43399 뭐 이런 이상하면서 자연스러운곳이! 58 백만순이 2019.01.23 18,464 10
43398 술상에서 책상으로 45 고고 2019.01.21 11,929 8
43397 후각과 추억 (키톡 좀 살려요~) 37 개굴굴 2019.01.21 8,254 7
43396 1월은 새로운 한해이자 공포의 방학기간!! ^^ 28 솔이엄마 2019.01.20 12,127 8
43395 '미제'선망과 칠리 라이스 55 개굴굴 2019.01.15 12,405 4
43394 경주살이, 겨울 속 37 고고 2019.01.12 12,860 7
43393 영혼의 허기를 달래주는 국(별거 아니오) 22 anabim 2019.01.12 13,633 9
43392 뱅쇼(vin chaud)와 육개장 24 개굴굴 2019.01.10 10,904 5
43391 딸 생일축하 한식상 12 에스더 2019.01.08 14,097 4
43390 어제 아이들 저녁메뉴로 가리비밥 해줬어요~ 8 먹보삼 2019.01.07 9,004 1
43389 추억의 무채 물김치 28 테디베어 2019.01.07 9,706 6
43388 수플레 치즈 케익 레서피가 왔어요~ 31 소년공원 2019.01.06 10,640 10
43387 Lasgna 를 핑계로... (사진 올리기 미션) 6 hangbok 2019.01.05 7,380 5
43386 happy mew year 2 14 hangbok 2019.01.03 6,571 3
43385 happy new year 10 hangbok 2019.01.03 6,104 3
43384 107차 봉사후기)2019년 1월 추운겨울을 위한 체력보충으로 .. 14 행복나눔미소 2019.01.03 4,598 8
43383 새해 맞이 떡국 한 그릇: 내가 일등! 22 소년공원 2019.01.02 9,809 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