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황하 코스모스 (노란 코스모스)를 배운날

| 조회수 : 1,247 | 추천수 : 0
작성일 : 2022-09-18 08:46:02



무식하면 용감하다는 말이 있다.
용감을 넘어 고집까지 세진다.

지천에 널린 금계국에 마음이 머물렀다.
어떤 분이 노란 코스모스라는 말에 금계국이라고 설명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지나는 길에 금계국이 피어 있는 것을 보고
노란 코스모스와 사진으로 비교하니 확실하게 차이가 난다.

갑자기 얼굴이 얼마나 화끈거리는지 무식함과 고집과 경솔한 행동이 부끄러워진다.
다행히 그분의 연락처를 알기에 급히 전화로
섣부른 행동을 사과하고
그분의 지식을 칭찬과 함께 배우게 되어 고맙다고 인사를 했다.

배움이라는 것은 참 즐거운 일이다.
지식에 지혜를 더하는 하루가 오늘도 복된 날임을 깨닫게 된다.

도도의 일기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 페이스북에 사진 칼럼으로 소통합니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예쁜솔
    '22.9.19 1:50 PM

    노란 코스모스
    가을 분위기가 물씬 나고
    마음이 온화하고 안정되는게 느껴집니다.
    저도 노란 코스모스를 배웠습니다.

  • 도도/道導
    '22.9.19 8:40 PM

    함께 배우는 기회와 함께 즐겨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도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109 아직도 젊은 피가 2 도도/道導 2023.06.13 530 0
22108 살아 있어 다행이다. 6 도도/道導 2023.06.10 822 0
22107 봄날의 향기 [계묘년 임실 맛집 수궁반점에서] 5 요조마yjm 2023.06.09 752 0
22106 즐길 줄 모르는 사람 2 도도/道導 2023.06.09 602 0
22105 머물고 싶은 마음 2 도도/道導 2023.06.08 444 0
22104 땀 흘림의 댓가 2 도도/道導 2023.06.05 844 0
22103 지킬과 하이드 2 도도/道導 2023.06.03 669 0
22102 그 마음 2 도도/道導 2023.06.02 503 0
22101 지난 주 비오는 날 구해진 아깽이들 2 happywind 2023.06.01 1,416 1
22100 고혹스런 장미 2 도도/道導 2023.06.01 647 0
22099 진주 보다 더 고은 아침이슬 4 도도/道導 2023.05.31 601 0
22098 혹시나가 역시나로 4 도도/道導 2023.05.26 989 0
22097 광고2 푸마 2023.05.25 950 0
22096 광고 올립니다 푸마 2023.05.25 1,299 0
22095 순돌이와 삼순이와 야옹이 (고양이 사진 좀 많음) 10 지향 2023.05.25 1,943 1
22094 뭐시 중헌디... 2 도도/道導 2023.05.23 788 0
22093 사랑보다 마약보다 더 강했다! 아뒤 2023.05.23 831 0
22092 이 고양이 품종이 뭘까요 (사진올림) 6 지니 2023.05.19 1,964 0
22091 머리를 숙이세요 2 도도/道導 2023.05.13 917 0
22090 이작품은 그림일까? 사진일까? 6 도도/道導 2023.05.10 1,154 0
22089 한복입은 인형 왔어요. 7 Juliana7 2023.05.09 2,074 1
22088 물위에 떠있는 카페 6 도도/道導 2023.05.08 1,295 0
22087 이꽃을 보거나 이름을 아시는 분이 있을까요? 2 도도/道導 2023.05.03 1,342 0
22086 무엇일까요? [클릭 주의] 징그러울 수도 있습니다. 6 도도/道導 2023.05.01 1,122 0
22085 빈 머리속이 표현이 될때 4 도도/道導 2023.04.30 80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