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개장수한테 팔려갔다가 다시 팔려가게될 빠삐용 닮은 개_입양처 급히 구합니다.

| 조회수 : 2,707 | 추천수 : 0
작성일 : 2022-07-28 10:18:58
지난해 개장수에게 팔려갔다가, 
할아버지에게 온 빠삐용 닮은 강아지입니다.

그곳에서 무슨 끔찍한 광경을 목격한건지, 
그 이후에는 사람만보면(심지어 여성을 봐도요) 무서워서 뒷발걸음질하며 숨으려하고,
머리를 쓰다듬으면 벌벌 떤다고 하네요.


할아버지가 여러가지 사유로
키우던 소도 다 팔고,
이 개도 이제 처분하겠다고 한답니다.

입양처나 임시보호처를 급히 구합니다.

이동과 불임수술비, 건강검진등은 전부해서 보낼 예정입니다.

끔찍한 광경을 보고 마음의 큰 상처를 입은  강아지..
짧은 쇠사슬에 묶여서라도 살아있는것이 감사한건지..ㅠ

따뜻한 사랑으로 맞아줄 가족을 급히 구합니다..ㅠ

"현재 있는 곳은 충북 영동이며, 전국어디든 데려다 드리겠습니다."

( 이 지역은 이틀에 한번씩 개장수 트럭이 온다고 하네요..ㅠ)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김태선
    '22.7.28 11:34 AM

    남안인가요?

  • Sole0404
    '22.7.28 12:25 PM

    충북 영동입니다.

  • 2. 관대한고양이
    '22.7.28 12:17 PM

    가혹하다..좋은 주인 만나기를ㅠ

  • 3. 김태선
    '22.7.28 2:02 PM

    아, 오타입니다. 남자아이인가요?

  • Sole0404
    '22.7.28 2:10 PM

    여아입니다. 제가 건강검진 불임수술 전부해서 데려다 드릴수 있습니다
    부디 좋은 가족 만나길 .. ㅠ

    혹시 입양고려하시는 거면 제가 연락처 적을게요 댓글기다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742 어둠을 조장하는 것들을 도도/道導 2022.10.06 89 0
25741 무당 거미의 작두타기 2 도도/道導 2022.10.05 147 0
25740 익명뒤에, 가면뒤에, 숨어도 다 드러납니다. 2 도도/道導 2022.10.04 252 0
25739 한국 통일 (휘호추가) 2 도도/道導 2022.10.03 227 0
25738 사진이 즐거운 이유 2 도도/道導 2022.10.02 247 0
25737 10월의 마지막 밤이라는 노래를 2 도도/道導 2022.10.01 276 0
25736 하루가 순조롭고 행복하기 위해 6 도도/道導 2022.09.30 300 0
25735 그 끝에서 느낄수 있는 감동 2 도도/道導 2022.09.29 248 0
25734 횡재와 행복은 가까운 곳에 2 도도/道導 2022.09.28 328 0
25733 초석을 내가 놓고 함께 할 수 있기를 2 도도/道導 2022.09.27 273 0
25732 이 나라가 상쾌하고 깨끗한 나라이기를 2 도도/道導 2022.09.26 347 0
25731 스며드는 가을의 감성 2 도도/道導 2022.09.24 499 0
25730 원님 덕에 나팔 분 날 2 도도/道導 2022.09.23 618 0
25729 이름이 바뀌어도 본질은 변하지 않는다 2 도도/道導 2022.09.22 622 0
25728 9월 23일 임진각평화출정식 소개합니다 4 행복나눔미소 2022.09.22 578 1
25727 그대 그리고 나~ ♬ 2 도도/道導 2022.09.21 640 0
25726 동네 찻집에서 얻는 즐거움 2 도도/道導 2022.09.20 842 0
25725 자리 배치 2 도도/道導 2022.09.19 771 0
25724 황하 코스모스 (노란 코스모스)를 배운날 2 도도/道導 2022.09.18 817 0
25723 하루에 한번 쓰는 글이 도배처럼 되었습니다. 14 도도/道導 2022.09.17 1,144 1
25722 역시 오늘도 새로운 시작입니다. 2 도도/道導 2022.09.16 835 0
25721 날마다 다른 세상 2 도도/道導 2022.09.15 884 0
25720 가을 바닷가는 여유롭습니다. 2 도도/道導 2022.09.14 1,041 0
25719 연휴가 끝나고 일상으로 복귀 2 도도/道導 2022.09.13 1,028 0
25718 올해는 꽃게가 풍년 2 도도/道導 2022.09.12 1,42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