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인형 한복 강의를 마치고

| 조회수 : 1,003 | 추천수 : 0
작성일 : 2021-10-07 23:21:27

 50+센터에서 인형한복 강의를 마치고
종강파티로 모여서 사진을 찍었어요.
비도 오고 그랬는데
모두 열심히 해주셔서 무사히 강좌를 마쳤습니다.
인형한복의 열기가 이렇게 뜨거운지 몰랐네요.
82분들이 처음에 용기 많이 주셔서 해낼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여러분들 모두에게
감사드립니다.

저고리가 계속 어렵다고 말씀하셨는데
우리가 우리것을 알고자 하는 노력이 부족했고
학교 교과 과정에서 안했기에 그랬다고 누누히
설명했습니다.

앞으로 학교에서 가르쳤으면 좋겠어요.
저도 열심히 할거구요
감사합니다.

올해는 마쳤고
내년에도 열심히 가르쳐보려고 합니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도도/道導
    '21.10.8 9:07 AM

    예쁜 인형에 또 감동하고 갑니다~

  • Juliana7
    '21.10.8 6:37 PM

    감사합니다.

  • 2. 어리벼리
    '21.10.8 11:30 AM

    처음에 올려주신 인형한복이 너무 고와서
    저도 인형을 사서 혼자 연습삼아 인형옷 만들어 보는 취미가 생겼어요.
    지방이라 직접가서 배우진 못하지만 구경만으로 많은 도움이 됩니다~
    감사드려요~

  • Juliana7
    '21.10.8 7:35 PM

    혼자 독학으로 하셔도 충분히 잘하실거에요.

  • 3. 까만봄
    '21.10.9 10:29 AM

    혹시 전공을 하신건지요?
    아름답기도 하지만,
    고증을 잘 하시고 제작하시는것 같아
    늘 감사하더라구요.
    전 전공자인데 엄두를 못 내고 살았네요.
    앞으로도 계속 연재해주세요.^^
    저 쪼그만 사람들이 그리울것같아요.

  • Juliana7
    '21.10.12 1:06 AM

    전공이라면 섬유전공 석사에
    한복기능사를 가지고 있어요.
    한복 좋아해서 무형문화재 선생님등 많이
    배우러 다녔어요.

  • 까만봄
    '21.10.14 6:05 PM

    아~역시..
    멋지세요.
    응원합니다.^^

  • 4. hoshidsh
    '21.10.9 11:50 AM

    종강 축하드려요
    사진에 있는 아가씨들,
    한 명 한 명 큰 사진으로 보고 싶네요
    너무 예쁘고 앙징맞아요

  • Juliana7
    '21.10.12 1:07 AM

    네. 알겠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931 날마다 이어지는 일상 1 도도/道導 2021.11.29 109 1
25930 불금의 석양 도도/道導 2021.11.27 192 0
25929 아무도 없지만 2 도도/道導 2021.11.26 312 0
25928 겨울 준비 도도/道導 2021.11.25 316 0
25927 딜쿠샤에 간 홍도와 홍단이^^ 4 Juliana7 2021.11.24 511 0
25926 청소 2 도도/道導 2021.11.24 367 0
25925 마루야~~환영해 !! 챌시도 이참에 기념 방문~ 9 챌시 2021.11.23 593 1
25924 드디어 겨울 도도/道導 2021.11.23 243 0
25923 오랜만에 사족보행족 신입이가... 14 까만봄 2021.11.22 732 2
25922 내가 나를 볼 수 있는 기회 도도/道導 2021.11.22 196 0
25921 회룡포 구름과하늘 2021.11.22 173 0
25920 인생에 겨울이 오기전에 도도/道導 2021.11.21 264 1
25919 어제와 오늘이 다릅니다. 4 도도/道導 2021.11.19 491 1
25918 허리를 튼튼하게 만드는 등산 비법 핏짜 2021.11.18 515 1
25917 헤어짐은 당연한 겁니다. 2 도도/道導 2021.11.18 387 1
25916 패션을 아는 단풍 4 도도/道導 2021.11.17 483 1
25915 미련을 두지 않습니다. 2 도도/道導 2021.11.16 479 1
25914 가을을 품은 열매 도도/道導 2021.11.15 318 1
25913 가을 바람을 몸으로 느끼는 사람들 6 도도/道導 2021.11.13 520 1
25912 내장사 가는 길 4 도도/道導 2021.11.12 642 1
25911 때로는 아래를 볼 필요가 2 도도/道導 2021.11.11 460 1
25910 한옥 그림 4 Juliana7 2021.11.10 668 0
25909 비 오는 날의 가을은 6 도도/道導 2021.11.10 505 0
25908 가을의 눈물은 2 도도/道導 2021.11.09 316 1
25907 비 오는 날의 노래 소리 2 도도/道導 2021.11.08 341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