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새싹과 꽃이름 한 번 맞춰 볼까요?

| 조회수 : 662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4-09 18:49:04

1번. 지금부터 아래로 보이는 새싹과 꽃들의 이름을 맞춰 볼까요? - 무화과 싹


2번.처음부터 마지막까지 보이는


3번. 새싹들과 꽃들의 이름을 맞추시면 됩니다.



4번. 혹시 6종류 이상 맞추는 분이 있으시면 - 호도나무 싹


5번. 언젠가 남도를 여행할 기회가 있으실 경우 - 오디는 뽕나무 열매


6번. 저희 밭둑에 자생하는 고사리 밭에서 - 갓 꽃


7번. 고사리를 꺾는 체험의 기회를 드리겠습니다.


8번. 많이 꺾는 날은7~8시간 고생하면 30kg내외를 꺾을 수도 있습니다.

해남사는 농부 (jshsalm)

그저 빈하늘을 바라보며 뜬구름같이 살아가는 농부입니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크리스티나7
    '20.4.9 8:23 PM

    생강나무
    가시오가피
    유채꽃
    라일락

    다 모르겠네요.

  • 2. 날개
    '20.4.10 1:06 AM

    저도 이런 삭물들 척척박사되고 싶은데....현실은 안습이네요.라일락 하나 알것같아요.

  • 3. 푸른수국
    '20.4.10 7:42 AM

    엄나무, 오가피나무, 라일락, 살구나무,무 장다리꽃, 벚나무.

  • 4. 고고
    '20.4.10 11:31 AM

    저는 하나도 모르겠습니다.ㅎ

  • 5. 서연맘
    '20.4.10 4:51 PM

    감나무 라일락 엄나무 옻나무 오디나무 유채꽃^^

  • 6. 서연맘
    '20.4.10 4:53 PM

    마지막에 벚나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380 오월의 아침 4 도도/道導 2020.05.06 406 0
25379 화사한 봄 날 아침에 속 뒤집어짐, 해남사는 농부 2020.05.06 495 0
25378 아무리 흔들어도 도도/道導 2020.05.04 581 0
25377 일상의 시작 3 해남사는 농부 2020.05.04 533 0
25376 이른 새벽 폭우 해남사는 농부 2020.05.03 543 0
25375 가끔 누어 하늘을 보며 생각에 잠기게 하는 나무 2 도도/道導 2020.05.02 674 0
25374 아침 산책 해남사는 농부 2020.05.01 494 0
25373 봄날은 간다 도도/道導 2020.05.01 403 0
25372 부처님 오신 날의 일기 해남사는 농부 2020.04.30 446 1
25371 근로자의 날에 쉬는 사람만 대우 받는 사회 2 도도/道導 2020.04.30 658 0
25370 심연의 기도 도도/道導 2020.04.29 382 0
25369 안개바다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9 368 1
25368 (만화) 고양이 리보- 네 번째 이야기 7 생활지침서 2020.04.28 900 2
25367 1학기 중간고사 - 꽃이름 맞추기 7 해남사는 농부 2020.04.28 669 0
25366 아름다운 모임 도도/道導 2020.04.28 379 0
25365 역사상 최고의 미인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8 1,172 0
25364 깨진 인생 4 도도/道導 2020.04.26 858 1
25363 두부 상봉 21 수니모 2020.04.25 1,621 1
25362 고구마 밥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5 679 0
25361 상쾌한 아침 기분 좋은 시작 해남사는 농부 2020.04.25 395 0
25360 따뜻한 석양을 핸드폰에 담았습니다. 도도/道導 2020.04.24 439 0
25359 우렁이각시 해남사는 농부 2020.04.24 432 0
25358 싱그러운 아침을 핸드폰에 담다 2 도도/道導 2020.04.23 555 0
25357 고구마 순꺼내기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3 596 0
25356 세상에서 가장 쉽고 즐거운 한글교실 해남사는 농부 2020.04.22 36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