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광역 올레길 코스안내

| 조회수 : 280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5-29 15:31:04

1. 광역올레길 출발지인 마당광장


2. 마당광장 주변에는 뽕나무가 늘어서 있어 형형 색색의 오디가 주렁 주렁


3. 저물어 가는 오월 봄 날에 하루가 다르게 변신을 거듭하고


4. 혹여 방문하시는 손님이 있어 저 오디를 함께 먹으면


5. 열손가락을 함뿍 물들이들 어떠랴!


5. 아이야1 광장에 간이식탁이라도 내놓고 하얀 모시수건을 마련해두렴.


6. 오디를 먹다가 물든 손가락을 닦아야 하지 않겠니?


7. 대광장으로 내려가는 길


8. 단감나무롸 무화과나무 터널길


9. 녹색 잎 사이로 숨은 홍보석들


10. 아주 옛날에 여유가 저 홍보석을 사람에게 빼앗기는 빼앗기는 바람에 여인이 되지 못했다는 슬픈 전절이...


11. 올레길 곳곳에 있는 호박넝쿨


12. 두릅나무길


13. 아기 주먹만하게 자란 무화과


15. 감곷 얼굴


16. 올래길가에 심어진 호박 순 - 멀지 않아 호박이 열릴듯


17. 두릅나무길을 지나


18. 커다란 노송이 우거진 밀림 사잇길을 내려가면


19. 중간에 뱀딸기가 있다.


20. 노송이 우거진 밀림 안에 두릅나무 분지가 있고


21. 두릅나무 군락지 열에는 곰취군락지도 있다.


22. 광역올레길 코스 가운데 가장 험난한 내리막 길


23. 감나무터널길


25. 너는 또 누구냐?


26.

27. 광역 올레길 중간지점에 있는 호도나무 쉼터


28. 나무가 얼마나 크게 우거졌는지 근늘아래 수 십명이 쉬어더 넉넉하다.


29.  호도나무 쉼터를 지나 오름


30. 송이로 열린 호도


31. 올해는 호도를 달 수 있을지도


32. 무성하게 우거진 호도나무 자태


33. 새들이 오디를 먹고서 배설하는 바람에 사방 천지가 뽕나무가 없는 곳이 없다.



34. 광역 올레길 중앙의 중앙대로 - 완주가 힘들고 어려우면 중앙대로로 나가면 된다.


35. 올레길은 계속되어야 한다.


36. 올레길 옆 고구마 밭


37. 광역 올레길 제4광장


38. 아직 닦지 못한 남은 올레길


39. 게으른 농부를 어디다 쓸꼬하니


40. 세상 천지에 쓸데 없는 것이 게으른 농부와 소더라.


41. 이게 송추밭인지 풀밭인지


42.이렇게 게을러서야 죽이나 먹을 수 있을까?


43. 드디어 광역 올레길 완주했슴다 만세!

해남사는 농부 (jshsalm)

그저 빈하늘을 바라보며 뜬구름같이 살아가는 농부입니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474 아래 비슷한 글이 있네요(치즈냥이좀 봐주세요) 7 누리심쿵 2020.07.17 899 0
25473 떠날 때는 말없이 도도/道導 2020.07.17 428 0
25472 점봉산 곰배령의 여름 6 wrtour 2020.07.17 671 0
25471 잠시 그리고 잠깐 도도/道導 2020.07.16 321 0
25470 변함 없는 네 모습과 소리를 듣고 싶다 도도/道導 2020.07.15 346 0
25469 너에게 삶의 지혜를 배운다 도도/道導 2020.07.14 327 0
25468 길고양이 어미가 다쳐서 구조한 레오 평생가족 찾습니다. 5 그네 2020.07.13 1,720 0
25467 화분속 잎파리가 무슨 꽃인지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3 예화니 2020.07.13 681 0
25466 세 가지 아베마리아, 따로 버전, 일전에 끝없는 복숭아밭 이후 .. 장미공원 2020.07.13 415 0
25465 가야 할 길과 갈 수 있는 길 도도/道導 2020.07.12 371 0
25464 김어준 총수 모친상 근조화환 13 Leonora 2020.07.11 3,856 6
25463 오늘이라는 시간을... 도도/道導 2020.07.11 318 0
25462 2020년 한국(美)골프장(전주 샹그릴라..경자년 봄 이야기) .. 1 요조마 2020.07.09 533 0
25461 (스크랩)손씻기와 마스크쓰기의 위엄 카렌튤라 2020.07.07 656 0
25460 아름다운 부부를 만나다 도도/道導 2020.07.07 1,013 0
25459 안녕하세요. 로이를 소개합니다. 27 초록지붕 2020.07.06 2,064 0
25458 아름다운 일터 도도/道導 2020.07.06 447 0
25457 바리스타 윔비 22 도도/道導 2020.07.05 1,096 0
25456 설악산 토왕성 폭포 2 wrtour 2020.07.05 557 2
25455 작은 존재에게서 아름다움을 배운다 도도/道導 2020.07.04 369 0
25454 붉은여우꼬리풀 3 은구름 2020.07.03 567 0
25453 초깜찍 챌시의 문안인사 받으세요~~ 15 챌시 2020.07.03 1,173 2
25452 견딜 수 있는 것은 도도/道導 2020.07.03 270 0
25451 (스크랩) 제대로 분리수거 하는법! 카렌튤라 2020.07.03 370 1
25450 함께 어우러지는 인생 도도/道導 2020.07.02 242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