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안시마는 활발하게 잘 자랐습니다.

| 조회수 : 1,272 | 추천수 : 0
작성일 : 2019-10-21 10:55:13








안시마는 입양후 잘 자랐습니다.

사회화 교육도 잘 적응했구요

이제 프리스비 훈련에 도전해 보려고 합니다.


오늘 아침 산책 길에서 찍어 근황을 올려 봅니다.

모두들 건안하세요~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오늘
    '19.10.21 12:57 PM

    감사합니다. 견주로써 잘 살고있는 강쥐들 보면 행복합니다. 행복하게 해주셔서 거듭 감사드립니다.

  • 도도/道導
    '19.10.22 8:12 AM

    별 탈 없이 잘 자라주어 저도 감사합니다~
    댓글 또한 감사합니다.

  • 2. hoshidsh
    '19.10.21 6:53 PM

    어머나
    엄청 늠름하네요.
    주인복 있는 안시마야~늘 행복하렴.

  • 도도/道導
    '19.10.22 8:13 AM

    잘 컷죠~ ^^
    댓글 감사합니다.

  • 3. 쭈혀니
    '19.10.22 6:17 AM

    멋지게 자랐군요.
    늘씬하고 튼튼한 안시마.
    점이 얼굴에 많아서 생각 깊은 개처럼 보여요.
    안시마, 너 복이 많구나

  • 도도/道導
    '19.10.22 8:14 AM

    그러고 보니~ 생각이 많은 녀석이 듯합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4. 봄가을
    '19.10.22 6:54 AM

    역시 강쥐사진 이라기보다
    작품같네요 ㅎㅎ
    쪼끄만 녀석이 멋지게 자랐네요

  • 도도/道導
    '19.10.22 8:15 AM

    과분한 칭찬은 입꼬리가 올라 가네요~ ^^
    댓글 감사합니다~

  • 5. 원원
    '19.10.22 11:43 AM

    튼튼한 저 근육질의 몸매가 눈에 확 들어옵니다.
    멋져요!

  • 도도/道導
    '19.10.22 12:54 PM

    몸매 관리 않해도 잘 짜여지고
    활동양이 많은 녀석이라 아무래도.....^^
    그런 세심한 것 까지 관찰하셨군요 !
    댓글 감사합니다.

  • 6. 추장
    '19.10.23 2:27 PM

    달마시안 코트 넘 멋지고 고급지네요!
    한번도 실물로 본 적이 없어요.
    실제로 보면 얼마나 이쁠까요!
    부럽습니다.

  • 도도/道導
    '19.10.23 4:10 PM

    달마신안은 영국신사 같은 분위기의 견종이죠~
    몸매가 사냥개 답게 늘신합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223 악한 것이 선을 이길 수 있을까? 7 도도/道導 2020.03.05 577 0
25222 코로나 예측 그래프 4 야옹냐옹 2020.03.04 808 0
25221 초등생활 백서의 일부내용입니다 9 윤지숙 2020.03.04 780 0
25220 질병과 권모술수로 어수선한 이 나라가 6 도도/道導 2020.03.03 605 1
25219 감자 부르셨어요? 11 온살 2020.03.03 996 1
25218 misplaced 리보 17 생활지침서 2020.03.02 758 2
25217 삼일절을 생각하며 4 도도/道導 2020.03.01 397 1
25216 맥스 20 원원 2020.02.29 905 1
25215 두부 21 수니모 2020.02.29 1,144 1
25214 일지매는 코로나를 무서워하지 않습니다. 8 도도/道導 2020.02.29 2,804 1
25213 맥스야~두부야~감자야~겨울잠 자니? 2 김태선 2020.02.28 620 0
25212 날이 흐리고.. 6 띠띠 2020.02.28 432 0
25211 오는 소리가 들리지는 않아도 2 도도/道導 2020.02.28 324 1
25210 순둥이와 누룽지 10 행복나눔미소 2020.02.28 820 1
25209 완벽하지는 못해도 도도/道導 2020.02.27 388 0
25208 메롱 리보 25 생활지침서 2020.02.26 1,025 0
25207 인터넷 구입한 튤립 한다발 8 아니카씨 2020.02.26 1,612 0
25206 고양이 리보 30 생활지침서 2020.02.25 1,299 1
25205 태양입니다 16 테디베어 2020.02.25 867 1
25204 외로운 꽃 3 해남사는 농부 2020.02.25 2,464 0
25203 부드러운 동장군. 도도/道導 2020.02.24 397 0
25202 봄 봄 해남사는 농부 2020.02.24 340 0
25201 겨울 선자령 7 wrtour 2020.02.24 394 1
25200 누가 신천지교주 형 장례식에왔을까??? 2 2020.02.21 1,380 0
25199 고창읍성의 설경 6 도도/道導 2020.02.20 839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