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빗속의 산행

| 조회수 : 1,083 | 추천수 : 0
작성일 : 2019-09-02 09:09:02

- 雨中山行 [우중산행] 빗속의 산행 -


細雨靑苔結玉盈 [세우청태결옥영]

보슬비에 푸른 이끼 옥구슬 가득 달고


霣零聲聞美音馨 [운령성문미음형]

떨어지는 빗방울 소리 감미론 음악일세.


林間小路穿雲去 [임간소로천운거]

수풀 사이 소롯길로 구름 뚫고 가노라니


霑濕驚獐兩瞳淸 [점습경장량동청]

비에 젖은 놀란 노루 눈망울이 해맑구나.



산이 좋아 산행을 즐기지만

비오는 날의 산행이 더 좋다.

번잡함이 없는 고요함이 좋다.


풀잎마다

이끼마다 

옥구슬 영글었다.

눈으로 보면 물방울이지만

마음으로 보면 영롱한 보석이 된다.


나직하게 울려퍼지는 뱃고동 소리,

또르륵 또르륵

잎사귀에 구르는 빗방울 소리,

악보없는 가락이 되어

비에 젖은 발길을 휘감아 돈다.


자연이 들려주는 감미로운 음악에 취해

비구름 헤치며 구비진 소롯길을 말없이 걷는다.


구비진 길 돌아서자

손을 내밀면 닿일 듯

지척에서 마주 친

비에 젖은 노루 한마리,

노루도 깜짝 놀라고,

나도 덩달아 놀랐다.


놀란 노루의 눈망울이

그렇게 맑을 수가 없었다.


雲中月 (naninside)

옛그림과 한시를 좋아하며 렌즈를 통해 작은 풀꽃들과 대화를 나누는살아온 날들보다 살아갈 날이 아주 짧은 해질녘의 중생입니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394 오랫만에 올리는 윔비의 근황입니다. 1 도도/道導 2020.05.28 253 0
25393 챌시의 성별이 밝혀졌어요 ^^ 6 챌시 2020.05.27 435 0
25392 광이 숙소로 개조된 곳에서 도도/道導 2020.05.27 284 0
25391 우리집 과일들 해남사는 농부 2020.05.26 375 0
25390 꽃보다 아름다운 모델 4 도도/道導 2020.05.26 486 0
25389 올레길 개장 안내 해남사는 농부 2020.05.25 252 0
25388 함께해서 즐겁고 모여있어 아름다운 도도/道導 2020.05.25 217 0
25387 보이는 것보다 도도/道導 2020.05.23 278 0
25386 수화통역사 함석집꼬맹이 2020.05.21 361 0
25385 맥스 11 원원 2020.05.21 623 1
25384 오랫만에 우리집 코카콜라 보여드려요 8 다 지나가리라 2020.05.21 865 2
25383 날이 저물어 갈때 6 도도/道導 2020.05.21 288 1
25382 태양입니다 18 테디베어 2020.05.20 773 0
25381 (만화) 고양이 리보- 여섯 번째 이야기(꼬물이 사진 추가!) 7 생활지침서 2020.05.19 642 0
25380 궁금하실까봐,우리 챌시 소개드려요..느낌이 여자애 같아요. 14 챌시 2020.05.18 1,122 2
25379 본질이 보여지면 큰일 나는 세상 2 도도/道導 2020.05.18 405 1
25378 즐거움과 희망의 나래를 펼치던 시간 도도/道導 2020.05.16 328 0
25377 핸드폰의 카메라가 고마웠던 날 도도/道導 2020.05.15 514 0
25376 하필 이 어려운 시기에 3 해남사는 농부 2020.05.14 795 0
25375 길이 아니면 도도/道導 2020.05.14 241 0
25374 현수교를 건너면 도도/道導 2020.05.13 323 0
25373 눈요기만 하세요. 해남사는 농부 2020.05.13 600 0
25372 헉! 이게 뭐지? 2 해남사는 농부 2020.05.12 837 0
25371 아기가 잠에서 깨어도 5 도도/道導 2020.05.12 780 0
25370 보릿고개 해남사는 농부 2020.05.11 280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