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마릴린 먼로 지적이고 앞서가는 여자였네요

벌벗사 조회수 : 5,166
작성일 : 2024-05-21 23:40:52

벌거벗은 세계사 보고 있는데

그동안 마릴린 먼로 하면 그냥 백치미 생각했는데

전혀 아니네요.

책을 좋아했다는건 알았지만 

생각보다 훨씬 방대한 양과 

전문서적들도 열심히 보고 공부하고 

인종차별, 여성인권 문제에도 앞장서고 

당시 연기자들에게 굉장히 불합리한 문제도

마릴린 먼로가 최초 해결했다고 해요. 

연기도 어느정도 경지에 올랐음에도 

끊임없이 연기 공부도 하고 그랬는데

케네디와의 염문...... 이제 나오네요.

음......

 

 

 

IP : 211.235.xxx.248
2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4.5.21 11:42 PM (182.161.xxx.114)

    자살당했다고 믿고있어요.몬로..권력의 희생양.ㅠ

  • 2. ㅎㅎㅎ
    '24.5.21 11:45 PM (211.58.xxx.161)

    백치미도 컨셉
    대단하쥬

  • 3. ;,
    '24.5.21 11:49 PM (211.243.xxx.94)

    저도 똑똑하다고 생각하지만 결혼 행보를 보면 지혜롭진 못한 거 같아요.

  • 4. 그러게요
    '24.5.21 11:51 PM (218.53.xxx.110)

    멋진 여성이었네요. 책 많이 읽고 흑인운동, 반핵운동에도 적극적이었다네요.

  • 5. 지적이기도 하고
    '24.5.21 11:52 PM (125.176.xxx.131)

    1940년대에 코와 턱을 성형했다는 사실이 정말 놀라웠어요
    그 시대에는 성형 미인없이 전부 자연미인만 있는 줄 알았거든요.

  • 6. 원글
    '24.5.21 11:57 PM (211.235.xxx.58)

    125.176님 그쵸?! 당시 어떻게...
    근데 진짜 전후가 확실히 다르더라고요.
    그 감독 권유 잘한듯요, 신의 한수.

  • 7. ...
    '24.5.22 12:26 AM (121.132.xxx.187)

    지적이고 연기도 잘하고 노래도 잘불렀죠
    망할놈의 케네디 집안....

  • 8.
    '24.5.22 12:41 AM (223.38.xxx.1)

    하...
    전혀 아닙니다.
    아서밀러 증언에 의하면 지적 컴플렉스 때문에 책을 사들여놓고 한 권도 끝까지 읽은적이 없다고 함.
    그리고 사교모임 같은 자리에서 대화에 끼지 못해 우울했다고 자자기애성인격장애

  • 9.
    '24.5.22 12:43 AM (223.38.xxx.1)

    덧붙여 .. 평생 불감증으로 살다가 죽기전에 그걸 느끼고 닥치는대로 섹스중독됨
    자기를 태워준 운전기사 .사진사 등등 ..
    .

  • 10.
    '24.5.22 12:45 AM (223.38.xxx.1)

    무명 때 ㅊㄴ 로 생활하다 데뷔 초부터 영화감독들에 몸로비로 뜬 배우

  • 11. 그라도
    '24.5.22 12:51 AM (220.117.xxx.35)

    분명히 노력한 배우였죠
    그냥 스타가 된건 절대 아니에요
    욕 먹을 스타가 아니라고 생각해요

  • 12. ...
    '24.5.22 12:58 AM (58.234.xxx.222)

    그 시대에 성형이요??

  • 13.
    '24.5.22 1:00 AM (223.38.xxx.1)

    성형한거 맞아요. 원래 주먹코에 인중이 짧고 턱이 컸어요. 감독이 성형시켜줬음

  • 14. ㅇㅇ
    '24.5.22 1:05 AM (106.101.xxx.210)

    고아에 아홉살 때 성폭행 당하고 윗님 말대로 ㅊㄴ로 지내다
    그렇게 세계적인 스타가 되고, 폭스를 상대로 처음으로 권리를
    주장해서 관철시킬 수 있는 사람이 된다는 건
    분명 아무나 못하겠죠.
    관심 없어 몰랐는데 난여자 맞네요.

  • 15. 어려서부터
    '24.5.22 1:11 AM (172.58.xxx.123)

    엄마가 정신병이 심해서 네다섯살부터 이집저집 다니며 살고
    당시엔 아동인권같은것도 없던 시절이니
    성폭행 성추행은 일상적으로 당하고 제정신일수가 있겠어요

  • 16.
    '24.5.22 1:19 AM (223.38.xxx.1)

    디마지오와 결혼생활 중에도 밀러와 불륜. 이혼후에 프랭크 시나트라와 사귀면서 아서와 결혼. 그 시대 유명한 톱 남자배우와는 다 잤고 심지어 아인슈타인과도.. 대단한 남성편력 . 일종의 정신병

  • 17. ..
    '24.5.22 1:21 AM (211.251.xxx.199)

    요즘시대도 사실 여자들이 사회적으로
    힘쪽으로나 남자들보단 불리한데
    과거 저 시대에 살았던 여자분들
    대단한 거에요

  • 18. WhiteRose
    '24.5.22 1:28 AM (87.144.xxx.45)

    지적인 척 한거겠죠..ㅎㅎ
    김건희 보세요...엄청 아동인권 개 인권 챙기면서 지가 무슨 성녀인양 굴잖아요..

  • 19.
    '24.5.22 7:26 AM (211.211.xxx.168) - 삭제된댓글

    내가 알기로는 엄청 지적이어서 추앙 받을 정도는 아니지만
    백치미의 바보는 아니고 지적인 걸 동경하고 추구한 건 맞아 보여요.
    직어부정신도 투철했고, 한국하고 일본 내한 공연 때 엄동설한에 튜브탑 드레스 같은 거 입고 미군위문 공연했데요.

    디마지오랑 좀 잘해 보지. 디마지오가 끝까지 무덤 챙기고 그리워 했다지요?

  • 20.
    '24.5.22 7:27 AM (211.211.xxx.168)

    내가 알기로는 엄청 지적이어서 추앙 받을 정도는 아니지만
    백치미의 바보는 아니고 지적인 걸 동경하고 추구한 건 맞아 보여요.
    직업정신도 투철했고, 한국하고 일본 내한 공연 때 엄동설한에 튜브탑 드레스 같은 거 입고 미군위문 공연했데요. 힘들어도 싫은 소리 하나 안하고요.

    디마지오랑 좀 잘해 보지. 디마지오가 끝까지 무덤 챙기고 그리워 했다지요?

  • 21. ㅇㅇㅇ
    '24.5.22 7:47 AM (120.142.xxx.14)

    평소에 수첩에 기록 많이 했고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 당시 반국가적인 모임이나 지지에 힘을 모았다고 본적이 있어요. 이미지와 달리 머리나쁜 여자가 아니었다는.

  • 22. ㅎㅎㅎ
    '24.5.22 9:37 AM (183.97.xxx.184)

    지적이라...? ㅎㅎㅎ
    아서밀러 증언에 의하면 지적 컴플렉스 때문에 책을 사들여놓고 한 권도 끝까지 읽은적이 없다고 함.22222

    여성인권요? ㅎㅎㅎ
    육체파 섹시함으로 전세대의 섹스 심볼이었던 여배우가
    과연 여성 인권에 대해 뭘 했대요?

  • 23. 빔보라니
    '24.5.22 9:55 AM (1.240.xxx.179)

    아서밀러말을 무슨 근거로 신뢰하는지..???
    마를린먼로의 실천이 더 임팩트가 있죠.
    오래전부터 마를린먼로에 관한 영화 등에서도 재조명된 배우였음.

  • 24. 원글
    '24.5.22 12:59 PM (125.190.xxx.212)

    비웃는 분들
    벌거벗은세계사 보고 말씀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5599 지금 또 엔 160 되려해요. 1달러에 ㅇㅇ 03:28:49 59
1605598 단어가 생각이 안나요 2 제발 03:20:11 82
1605597 요리가 점점 대담해져요 ㅎㅎ 02:38:26 251
1605596 인간은 그냥 글을 아는 동물이구나.... 02:31:49 297
1605595 손연재 남편 율리시스 헤지펀드 ㅁㅁ 02:20:02 843
1605594 드라마 졸업 14화 질문(대사가 안들려서 ㅠㅠ) 1 02:15:10 194
1605593 옥동자 유투브 좋네요 1 ㅇㅇ 02:14:29 486
1605592 63빌딩 아쿠아리움 없어진대요 13 ^^ 02:02:47 924
1605591 용산 사이렌 뭐죠? 9 지금 01:48:25 1,038
1605590 로나머레이 모자 문의 01:45:55 132
1605589 집에서하는 매직 5 저기 01:23:32 478
1605588 정리업체 이용 후 그릇 도난 13 01:11:22 1,962
1605587 돌봄야자기사 최저임금폐지가 더 무섭다 2 ㅇㅇ 01:09:48 545
1605586 제니 애프터파티 사진 3 ㅁㅁ 00:54:43 2,259
1605585 더쿠 돌아 보다가 취향문제 올려봐요 6 선재야 00:51:25 792
1605584 보여주기식 봉사는 하지마세요. 26 새마을회 00:42:37 2,045
1605583 고양이한테 상처받았어요. 7 ㅠㅜ 00:38:47 844
1605582 초등 늘봄학교를 초등야자로 해석하는 사람들 주부들 맞나요? 18 무식 00:33:05 1,215
1605581 김연아도 동안이네요 4 ㅇㅇ 00:29:55 1,278
1605580 초딩들 야자시킨다네요 16 .. 00:19:34 2,436
1605579 아이가 어릴 때, 책에 관심을 빨리 보이면 3 00:18:36 724
1605578 원더랜드 망했나봐요 5 ㅇㅇ 00:17:41 2,316
1605577 여동생 일인데 여동생과 함께 보려합니다 객관적으로 좀 봐주시면 .. 52 상담 00:16:10 3,776
1605576 옆에 누워있는 우리집 강아지 1 0-0 00:16:08 660
1605575 언어폭력 신체폭력 금쪽이들 목소리 1 보니까 00:16:02 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