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기억력이 좋아서 디테일하게 잘기억하면 똑똑한거죠?

ㅇㅇ 조회수 : 3,980
작성일 : 2021-04-17 16:59:48
그런 사람들 보면 엄청 부러워요. 
대화거리도 많은거 같고, 유용한 팁들도 많이 알고.. 
저는 비교적 쉽게 까먹는 편이라 아쉽네요. 
스트레스는 적은거 같지만 ㅜㅜ

IP : 220.86.xxx.177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17 5:03 PM (218.152.xxx.137)

    사실 저는 그런 사람 좀 무섭기도 해요..

  • 2. .....
    '21.4.17 5:04 PM (211.36.xxx.36)

    예전에 좀 덕후스러운 직장 동료가 있었는데 정말 알쓸신잡 같았어요. 년도랑 지명이나 단어 이름 같은 거 잘 외우고요. 아이큐 좋고 서울대 나옴

  • 3. 영통
    '21.4.17 5:15 PM (106.101.xxx.56)

    디테일 기억을 잘 해요.
    그러나 다른 것은 머리 나쁜 면 많아요.
    머리의 한 면일 뿐.

  • 4. ...
    '21.4.17 5:21 PM (125.178.xxx.184)

    그런 기억력과 종합적인 똑똑함은 다른결

  • 5. 관심이 있는가
    '21.4.17 5:24 PM (211.36.xxx.239)

    없는가의 차이같아요...전 관심가는것 잘 기억하지만 그렇지 않은건 아주 무심해요..

  • 6. 기억력 아주 좋은
    '21.4.17 5:50 PM (223.38.xxx.40)

    친구가 소설가인데 저는 기억이 깜깜한 저의 과거 에피소드들을 자기 소설에 버무려 넣더라고요.
    뭐 저는 기억이 없으니 기분 안 나쁘고요, 그렇게라도제 과거를 기억받게 되니 재밌고요, 소설로 각색되어 생판 남들에게라도 기쁨 주니 다행이죠.
    그런데 그 기억력 좋은 친구는 좀 괴롭기도 하답니다.
    잊을건 적당히 잊고 살아야하는데 고통도 슬픔도 잊을 소 없어서 힘든가봐요.

  • 7. 저도
    '21.4.17 6:01 PM (175.223.xxx.4)

    덕후라 어느 분야는 엄청 기억력 좋은데
    수학은 지지리도 못했어요
    뇌의 어느 부분이 좋겠지요
    사람들이 알쓸신잡 좋다는데 대체 저런걸 왜 보나 싶었어요

  • 8. 저도
    '21.4.17 6:09 PM (39.7.xxx.23)

    기억력은 좋은편이에요.
    그런데 잊고싶은 흑역사들을 디테일하게 기억해서
    괴로와요ㅠㅠ

  • 9. ㅁㅁㅁㅁ
    '21.4.17 6:14 PM (119.70.xxx.198)

    그냥 기억력이 좋은거죠

  • 10. ..
    '21.4.17 6:24 PM (116.39.xxx.162)

    아는 분이
    기억력이 얼마나 좋은지
    지난 이야기를 하면 간단히 하는 게 아니라
    완전 꼼꼼하고 그 상황을 길게 이야기 하거든요.
    듣는 사람들도 놀랄 정도로...
    저 사람은 치매는 절대로 안 걸리겠다, 그래요.
    근데 머리 쓰는 일이랑은 별개인 듯요.

  • 11. ^^
    '21.4.17 6:27 PM (115.139.xxx.139)

    제가 그런편이거든요. 몇십년 지난일도 그날입었던 옷들 갔던 거리 식당 마셨던 와인까지 기억해요.(그냥 특별한 날의 모든걸 기억한다고 보심되요)
    45인데 초1선생님 얼굴도 생생하게 기억해서 길거리에서
    만나면 지금도 인사가능해요. ㅎㅎ
    전공이 간호학인데 암기력이 엄청 좋아서
    페이지를 전부다 외워서 줄줄 적었거든요.
    문제가 주관식이라 저같은 사람한데 유리했어요.
    세계사나 국사도 페이지를 통채로 외우다보니
    그 그림에 어떤 내용이며 어떤글자 문장이 나왔는지 기억해요.

    근데 이게 단순 기억력이라서 또 공부머리랑은 틀려요^^
    숫자 잘못외워요.
    전화번호 아는거 하나도 없어서
    애들 번호도 잘 몰라요 ㅎㅎ

  • 12. 제아이
    '21.4.17 6:50 PM (14.187.xxx.75)

    너댓살때 소소한 일들을 다 기억하고 그때의 자기 느낌들을 말해주곤 하는데 듣고 제가 놀라는적이 참 많아요. 진짜 별걸다 기억해요.
    우리집에선 얘가 머리가 젤 좋은거같긴하고요. 대학도 아주잘갔고요

  • 13. 여성중앙에
    '21.4.17 6:55 PM (223.33.xxx.211)

    연애인 가쉽은 40년전것도 사진,글 다 기억하는데
    교과서등은 기억이안나는건 그냥 머리가 나쁜거겠죠.

  • 14. ......
    '21.4.17 7:10 PM (101.85.xxx.55)

    남편 친구 중에 한 사람이 시시콜콜한거 40년 전 얘기까지 디테일하게 얘기하는데 진짜 듣기 싫어 죽겠어요.
    자기 기억력 좋다고 과시하는게 보여서요.
    남자가 그러니 더 오종종 쪼잔해보이고요.

  • 15. .......
    '21.4.17 7:42 PM (114.207.xxx.19)

    보통은.. 기억력이 좋은 사람보다는 판단력이 좋은 사람이 똑똑해보이던데요.

  • 16. 제가
    '21.4.17 8:14 PM (117.111.xxx.247)

    그런데..
    그날의 기분과 몇개의 특징들이 구도 맞춰 '찰칵' 사진 찍듯이 선명하게, 생생하게 기억돼요. 상대방은 매우 당황스러워하곤 하지요..;;
    그리고 제 나름대로 기억하기 쉽게 체크해두기도 하구요.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7569 불청 양수경 이연수 영이네 23:48:28 63
1327568 잠자리 시 여자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1 ..... 23:43:30 486
1327567 한강 망상러들 예상을 벗어나질 않네요ㅋ 8 ㅎㅎㅎ 23:42:31 290
1327566 수학 잘하는, 공부 잘하는 자녀 두신 분 질문드려요 9 ㅇㅇ 23:40:51 292
1327565 강아지가 저를 울렸어요 4 우리집 23:40:01 279
1327564 마늘쫑 담글때 고추간정장아찌 담궜던 간장물 사용하면 2 마늘 23:37:12 89
1327563 연어회 남으면 어떻게 하나요? 3 연어 23:36:53 194
1327562 학군지에 산다는 게 뭘까요? 5 ㅇㅇ 23:36:15 317
1327561 이분 3년만에 직장 다니면서 세무사 붙었다는데 1 .. 23:35:57 515
1327560 한강..쉴드 놔두세요. 13 ㅇㅇ 23:28:36 874
1327559 작은 화분에 채소키울때 비료 필수인가요? 1 화분 23:28:25 123
1327558 보이스 킹 구본수 나왔어요 1 .. 23:25:47 232
1327557 부자언니 유수진 우와 9 Vjjkjk.. 23:22:10 1,592
1327556 대학생아이 국민연금 청약저축 넣어주려하는데 3 ㅡㅡㅡ 23:15:22 496
1327555 한강 의대생 사건 목격자 증언 총정리 54 ??? 23:13:03 2,430
1327554 그 핑크색 스틱 불청에도 나오네요 헐 7 분홍스틱 23:10:52 1,152
1327553 이규원 검사를 지켜라 - 이성윤 조국 더 나아가 김오수까지 잡으.. 7 .... 23:07:39 278
1327552 짝사랑 어떻게 지우나요? 어떻게 소거하나요? 8 ㅇㅇ 23:06:21 488
1327551 부자 증세 요구하는 미국 백만장자들.jpg 8 우리와정반대.. 23:06:04 483
1327550 알쓸범잠)아파트 층간소음의 이유.jpg 1 날씨 23:05:59 957
1327549 썰바이벌 다섯 아이의 아빠가 된 사연 봤는데 혈압 오르네요 3 깻잎 23:04:20 823
1327548 PD수첩에 미얀마사태 나오네요 7 ㅇㅇ 23:01:46 419
1327547 강철부대 해요 3 ㅇㅇ 23:00:40 324
1327546 주말 비.. .... 23:00:35 878
1327545 진혜원 페북 [삼각관계] - 표창장은 그렇게 탄생하였다.jpg 1 핵심이꾹 22:57:15 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