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인테리어 하는데 타일을 잘못붙이셨어요. 아런 경험 있으신 분

뮤뮤 조회수 : 3,360
작성일 : 2021-03-01 00:41:54
인테리어 중인데
아제 타일 붙였다 해서 오늘 가보고 깜놀
안방과 거실 타일을 제가 주문한것과 반대로 붙이셨어요.
안방을 거실로
가실을 안방으로
거실 화장실에는 욕조까지 들어갔던데
이거 어째야 하나요.
넘 속상합니다.

거실 화장실에 문까지 해서 블루계열로 맞췄는데
거실 화장실에 브라운 타일
안방 화장실에 블루를 붙였습니다 ㅜㅠ
IP : 175.192.xxx.110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3.1 12:44 AM (121.169.xxx.185)

    항의하고 다시 해달라 하세요
    몇년 사실텐데 그거 볼때마다 열불 나심 안되죠

  • 2. ..
    '21.3.1 12:45 AM (118.218.xxx.172)

    다시하셔야죠. 그걸 계속 보고살아야하는데~근데 누가 실수를 ?

  • 3. 어쩌다
    '21.3.1 12:57 AM (220.92.xxx.77)

    저도 최근 공사 했는데 자주 저런 실수 합니다
    여러번 주지 시켜야 겨우 주문대로 합니다
    화장실 타일 다시 뜯고 하는거 어렵습니다
    걍 문 색상을 다른 색으로 바꿔야 할듯
    처음 생각에서 바뀐다고 큰일나진 않으니 타일색에 맞춰서 문이나 다른 색을 맞추는 수밖에

  • 4.
    '21.3.1 1:00 AM (220.117.xxx.26)

    뜯기 어렵다 해도
    실수한건데 다시 해줘야죠
    강하게 지르고 현금이든 인테리어든 타협해요
    그냥 넘어가기엔 돈내고 스트레스 받고
    싫네요

  • 5. ...
    '21.3.1 1:02 AM (220.75.xxx.108)

    솔직히 말해서 공사가 어려운 건 내 알 바가 아니지요.
    다시 제대로 해달라고 요구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 6. 에구
    '21.3.1 1:08 AM (175.114.xxx.44)

    어차피 다 뜯어서 가능하긴 한건데......
    너무 치명적이네요 ㅠㅠ
    저도 어지간히 둔한 사람인데 저라면 다시 해달라 할 듯.....

  • 7. 에구
    '21.3.1 1:08 AM (175.114.xxx.44)

    근데 보자마자 노발대발 해야 겨우 해주지 지금 상황이.....?
    업자는 은근슬쩍 어물쩡 넘어갈 듯....

  • 8. 88
    '21.3.1 1:27 AM (211.211.xxx.9)

    말길게 여지를 보이면 업자들은 그냥 사용하라고 밀어붙여요.
    단호하게 뜯고 다시 하세요~라고 딱 한마디 하고 다른일로 넘어가세요.
    타일 덧방 안되니까 꼭 뜯고 하라고 하시구요.
    속상해 하실일 아닙니다.
    공사기일 어쩌고저쩌고하면 하루라도 공기 늦어져서 손해보는건 내가 더 하다고 얘기하세요.

  • 9. 당연히
    '21.3.1 2:33 AM (180.229.xxx.9)

    다시 해야죠.

  • 10. ㅌㅌ
    '21.3.1 4:53 AM (42.82.xxx.142)

    멍청이 똘아이들 같네요
    실수할게 따로있지
    저 많은걸 붙이면서 계약서 한번 안봤나요?

  • 11. ...
    '21.3.1 6:53 AM (73.140.xxx.179)

    딱 잘라서 여지 없이 다시 하라고 하시면 될 것 같아요.

  • 12. 그의미소
    '21.3.1 7:29 AM (125.134.xxx.247)

    원상복구 후에 대금 지불한다 하세요
    그럼 다시 해줍니다.
    근데 타일은 떼는 순간 다 깨져서 재사용은 불가라
    어떻게든 그냥 사용하게 할건데ㅠㅠ 참 난감하시겠네요
    님이 지게 되면 금액 할인이라도 왕창 받아야 마음의 보상이라도 되겠네요
    근데 진짜 맘에 안들면 새로 하셔야돼요
    볼때마다 맘에 병이 생겨요ㅠㅠ
    둘다 겪어본 경험자예요

  • 13. 저도 경험
    '21.3.1 8:45 AM (116.40.xxx.66)

    저는 도배지였어요 ~
    거실을 천정 도배지를 헷갈려서
    같은색으로 통일감 있게 해야되는데
    약간 톤이 서로 다른 화이트 ~
    한쪽이 먼가 바랜느낌??

    웬간하면 그냥 넘길려구 했는데 ~
    차라리 아예 포인트로 색이 확 차이가 나던가
    며칠을 고민하고 ~~
    혼자 와서 가만히 들여다 보구 ~
    인테리어 하면 5년이상 살건데
    스트레스 받을 것같아 교체 요청
    두말도 안하고 새로 해줬어요
    도배사 두명 인건비하구 재료 하루 날렸지만
    감수해야죠 ~~

    저는 교체해야 된다고 생각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360 (도움절실) 공인인증서 만든 은행에서 꼭 금융증서 만들어야 되나.. 급해요 15:30:47 2
1315359 석씨 딸 아빠한테 보낸 편지 보니까 신기 15:28:51 101
1315358 은퇴 약속 지킨 망치부인 2 ㅇㅇ 15:26:02 189
1315357 ㅣ년 내내 언론으로 행정하겠어요. 임기내 15:21:11 63
1315356 동묘 벼룩시장 사람 좀 보세요. 4 000 15:20:27 421
1315355 에어컨 바닥 매립 인테리어 공사요 1 마미 15:20:14 67
1315354 그알 석씨 첫째딸 질문요 4 .. 15:18:37 451
1315353 근로자의 날은 올해 토요일이라 그냥 끝인가요? 2 .. 15:18:26 140
1315352 오재앙만 유흥시설 풀어줄듯 ㅋㅋㅋ 22 전광훈친구 15:15:25 385
1315351 중학생 딸 기초화장품 뭐 사주시나요? 4 아넷사 15:14:29 105
1315350 근로자의 날 근무시 휴일근로수당 롤롤 15:12:55 104
1315349 한살림 홍삼이나 녹용 청명차등 .. 15:12:06 56
1315348 시어머님이 전화가 오셨어요 2 전ㅅ 15:08:34 835
1315347 가득 주유하고도 게이지가 안올라가는 겨우... 1 --- 15:03:15 296
1315346 기름 뭐 쓰세요?(포도씨유,해바라기,올리브유,백* 콩식용유등) 5 ... 15:02:26 328
1315345 친문사이트 뽐뿌 게시판관리자 중국인으로 밝혀짐 29 어쩐지 14:59:58 790
1315344 남편이 사고 싶은 거 사라고 100만원을 줬는데 뭘 사야할지 모.. 12 .. 14:57:51 1,200
1315343 신박한 정리 이번주 좀 짜증 6 ㅎㅎ 14:57:23 1,121
1315342 '땅투기 의혹' LH 직원 13명 모두 과천으로 연결돼..5명은.. 5 ㅇㅇㅇ 14:55:06 636
1315341 요근래 전세가 많이 쌓이네요 17 ... 14:53:37 1,190
1315340 한글 프로그램사용에 대해 알려주세요. // 14:51:47 73
1315339 ㅇㅅㅇ 14:51:16 199
1315338 매일 일정금액 수익이 나오는 코인이 있나요? 1 OO 14:50:58 335
1315337 오늘 낮3시부터 국립오페라단 오페라 갈라 콘서트 무료 생중계 해.. 2 꽃보다생등심.. 14:46:32 237
1315336 흰색 가죽 로퍼 예쁜거 아세요 1 .. 14:46:08 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