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밥따로 하시는 분들~술 드시나요?

나이롱 조회수 : 1,188
작성일 : 2021-01-25 21:25:57
허헛
일주일 빡세게 하다 하루 술먹고 망해서 이틀 쉬고
막 뭐 땡기면 먹다가 담날 다시 시작하고
82에서 밥따로 글 다 읽고 시작한건 10월인데
제대로 못하고 있어서 이건 뭐 하지도 안하지도..
이런 상태예요ㅜㅜ
일단 저는 변비가 더 심해져서... 흑
발 뒤에 각질이 많이 부드러워졌다는거~
잠을 잘 잔다는거요
하지만 문제가 있어요
일주일에 하루 정도 맥주마시는게 소소한 즐거움인데
다음날 갈증나서 새벽에 일어나 물을 들이키게 돼요
저만 그런가요?ㅜㅜ
너무 많이 마신건가요?ㅋㅋ
다음날 오후 1시까지 공복에 물안마시려고 했는데
도저히 못참겠어서 냉장고에서 시원한 물을 마시고
그날 하루 어차피 망한거 막 먹고 그러는데...
이래서 제대로 효과를 못보나 싶은 생각도 드네요
IP : 58.123.xxx.13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25 9:28 PM (175.192.xxx.178)

    술은 안 마셔서 모르겠지만
    망했다 생각말고 다시 하면 돼요 ㅎ

  • 2. ㅇㅇ
    '21.1.25 9:30 PM (123.254.xxx.48)

    전 밥따로는 아니지만 다이어트 유지중? 인데 술 못끊어요 ㅠㅠ 일주일에 한캔 하던거 지금은 그나마 2주에 한캔 중간에 맥주 땡길때 와인 한잔 막걸리 한잔으로 대체....이게 과연 좋은건지 나쁜건지 알 순 없어요. 근데 전 맥주는 안주를 너무 대식가처럼 먹어서 안되겠더라구요

  • 3. 코코
    '21.1.25 9:31 PM (121.88.xxx.149)

    저도 발뒤꿈치 각질 많이 없어졌어요 (완전히 없어지진 않았는데 눈에띄게 확 줄었죠)
    남편이랑 반주 가끔 즐겼는데 밥따로 하면서 반주 없애고 대신 먹고싶을때 날잡아서 먹고 다음날 오후1시에 밥먹으려고 노력해요
    근데 그게 힘들긴 하죠 ㅠㅠ 그래서 주말에 술먹고 아침에 늦게 일어나면 1시까지 기다리기 좀 수월해요
    밥따로 저도 철저히는 못하지만 물을 많이 안마시게되니 이래도 되나...싶은 생각이 들때도 있어요 하루에 1리터 못마시는듯하거든요 그래도 좋은점이 더 많은것같아 당분간은 계속 해보려고요

  • 4. ^^
    '21.1.25 9:48 PM (211.39.xxx.185)

    저도 매일 저녁 맥주없인 못살았는데 술마시고 다음날 1시까지 기다리는게 힘들고 목이 너무 타는것 같은 느낌이 싫어서 저절로 금주중이에요.(그래봐야 금주 열흘을 못넘기지만 예전보단 많이 줄었네요)

  • 5. @@
    '21.1.25 10:05 PM (175.223.xxx.50)

    퇴근후 반주로 와인은 자주 마셨오요
    물은 벌컥은 아니고 두어시간후에 늦어도 좀 마십니다
    담달 최대한 늦게 첫끼 먹어요 , 너무 강박 가지지 않고 합니다

  • 6. 오마나
    '21.1.25 10:32 PM (59.14.xxx.173)

    저랑 비슷하시네요.
    저는 없던 변비가 다 생겨서 고생을...물킬러였는데,
    밥따로 하면서 확실히 적게 마셨더니..ㅠㅠ
    지금은 스트레스 안받고
    원래대로 머코 마십니다.

  • 7. ..
    '21.1.26 7:20 AM (123.214.xxx.120)

    와인 거의 저녁 반주로 한잔 하는 날이 많아요.
    그나마 밥따로 하느라 맥주에서 와인으로~ㅋ
    그래서 다음 날 1시는 못지키고 11시 첫끼로 시작하는 날이 많았어요.
    그리곤 저도 변비로 고생했어요.
    처음 며칠 매일 쾌변에 감탄했는데 그 후로 삼사일에 한번.
    힘들긴 하지만 보통 변비랑은 다르게 쾌변이긴했어요.
    그래서 술을 먹건 말건 무조건 아침 6시 과자 한쪽으로 시작했어요.
    아침 물을 꼭 2시간 아니고 1시간후일때도 있고
    커피 마시고 싶을 때 그냥 물 한모금 먹고 마셨어요.
    그 생활 지금 10일정도 됐는데 일주일 정도 매일 보고 있어요.
    다만 전보다 좀 무르게 나오는 느낌. 계속 이리저리 시험해 보려구요.
    밥따로 하면서 다 좋은데
    평소 다이어트하려고 절식하다 탄수화물 많이 먹어서인지 영 살이 안빠져 그게 고민이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2352 청소년 비타민d 어떤 제품 먹이시나요? 10:10:46 19
1302351 목걸이 고민 생각 10:10:02 28
1302350 원룸건물 또는 소형아파트 .. 10:07:24 84
1302349 남은음식 포장했는데 6 ?? 10:07:00 217
1302348 자산거품 4 ㅅㅈㄷ 10:06:52 153
1302347 줌 수업.. 한마디도 못하는 아이들 안됐어요. . 3 ... 10:05:50 305
1302346 유튜브에서 현주왕따 사건 봤는데요 4 왕따 10:03:15 377
1302345 주식 지금 6 .... 10:00:54 548
1302344 인간관계 참 회의감 드네요 2 uuu 10:00:38 391
1302343 사람관계..참힘드네요. 4 ... 09:59:49 322
1302342 혼자 다니는걸 왜 이상하게 생각할까요 9 ........ 09:59:46 410
1302341 암환자 노인드실 간식 좀 추천해주세요 1 .. 09:59:32 95
1302340 화나면 손이 떨리는 건 왜일까요? 8 .. 09:55:25 381
1302339 3월까지는 꽃샘추위라고 조금 쌀쌀하지 않나요? 8 꽃샘추위 09:51:31 516
1302338 본인도모르는 빚이 더 있는지 확인하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3 ... 09:50:10 246
1302337 실시간 수업 안하는 고등학교도 많아요. 1 유리지 09:49:26 254
1302336 대딩 딸에게 사라고 한 주식이 올랐는데 9 주식 09:47:29 1,115
1302335 40대 중반인데 보스웰리아 먹기 시작할까요? 1 관절 09:43:40 159
1302334 박혜수 뒤로는 피해자 협박 중이라는 기사 떴네요. 9 .... 09:42:48 1,263
1302333 주식 어느정도 수익 보면 팔아야겠어요.. 1 ... 09:39:53 680
1302332 (속보) 경찰, '직원 땅 투기 의혹' LH 압수수색 23 09:38:46 1,005
1302331 클래식이나 공연 관련 즐겨보시는 잡지가 있으신가요? 1 별이 09:35:57 101
1302330 Sk는 끝도 없이 떨어지기만 하네요 9 허참 09:33:10 1,083
1302329 아파트 내놓을때 집 안보여주고도 매매 되나요? 17 ... 09:32:32 801
1302328 대학생 수업료 일부라도 환급 받으셨나요?... 6 온라인수업;.. 09:29:51 5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