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장김치의 감칠맛의 비결은 뭘까요?

카라멜 조회수 : 4,675
작성일 : 2020-11-28 21:36:38

오늘 시댁에 갔다가 지인이 주셨다는 김치를 맛봤어요

처음 먹어보는 김치맛 ㅋㅋ

먹자마자 맛있다 소리가 절로 나더라고요

전체적으로 되게 잘 어우러진 부드러운 느낌의 맛

전라도 분이시라는데 딱히 젓갈맛이 강하다고는 못 느꼈어요

전 육수를 안 쓰고 김치를 하는데

육수를 진하게 내서 김장을 한걸까요?

비결이 뭘까 너무 궁금해요

IP : 125.176.xxx.46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미원
    '20.11.28 9:38 PM (14.32.xxx.215)

    저희 이모네 김치가 시원깔끔한데
    불교 독실히 믿어서 젓갈도 안넣어요
    근데 미원 한국자에 50포기 정도 비율로 넣으시나봐요
    하도 깔끔한 김치라 저도 놀랐어요 ㅎ

  • 2. ..
    '20.11.28 9:46 PM (222.104.xxx.175)

    백종원이 맛있다고 소문난 음식점 김치
    비결은 다시다라고 하네요

  • 3. ...
    '20.11.28 9:50 PM (118.218.xxx.158)

    전라도 김치라면 잡젓( 조기젓 멸치젓 황석어젓등 여러가지) 다려서 넣고, 여기에 새우젓 액젓으로 추가간하고, 육수는 표고버섯 다리고,찹쌀풀로 고추가루를 저녁에 불려서 아침에 버무립니다. 파, 마늘,생강 듬뿍,청각, 갓 , 무채,대파,쪽파로 속 넣고, 조미료도 조금 넣긴하는데 욕조보다다 큰 다라이에 한 국자 정도

  • 4. .....
    '20.11.28 9:51 PM (114.200.xxx.117)

    ㅋㅋㅋㅋㅋㅋ
    여러분들 왜 이러세요.
    원글님은 이런 답을 원하게 아니실텐데 ..

  • 5. ...
    '20.11.28 9:53 PM (118.218.xxx.158)

    저희집은 미원 안넣어도 상큼하고 조화로운 맛인데 서운해서 조금넣는것같아요

  • 6. ..
    '20.11.28 9:59 PM (1.227.xxx.55)

    배추가 단맛이 나는 배추여야해요.
    제가 신혼초 세 포기 담근 김장 ㅋㅋ
    강원도 배추였는데 배추자체가 달더라구요.
    그걸로 담궜더니 완전 맛났거든요.
    김치장사하란 소리까지 들었다니까요.
    양념은 특별한 거 없이 강순의여사 비결인
    콩가루 풀? 죽?에다가 멸치액젓. 새우젓.
    그 외 기본양념..
    남은 양념으로 다른 절임배추로 했는데
    다른맛이였어요.
    배추의 단맛이 비결일거예요.

  • 7. 윗님 공감
    '20.11.28 10:24 PM (116.45.xxx.45)

    이번에 첨으로 마당에 심은 배추로 했는데
    단 거 안 넣었는데도 무지 달더군요.
    감칠맛도 나고
    태어나 첨으로 김장하고 2주 지났는데 김장 김치 반을 먹었어요, 벌써ㅠㅠ
    물만 주고 기른 배추예요.

  • 8. 물만 배추
    '20.11.28 10:26 PM (116.45.xxx.45)

    저희는 김장 때 화학조미료나 단 거나
    액젓 안 넣었어요.

  • 9. 물만 배추
    '20.11.28 10:27 PM (116.45.xxx.45)

    해산물도 안 넣었고요.

  • 10. 자갈치
    '20.11.28 10:34 PM (112.148.xxx.5)

    저희시댁도 전라도고 김치 맛있는데..조미료 아예 안넣어요
    모든음식이 맛있는데..이유는 재료를 아끼지않아서 인거같아요.

  • 11. ...
    '20.11.28 10:38 PM (110.70.xxx.147)

    60세 넘어 정년퇴직 앞둔 요리 선생님 고백하길
    김장할 때마다 미원을 넣었다고

    이번엔 이제는 좀 자신이 있어서 안 넣었고 했다고

    그러니까
    일생 넣으셨다는 말씀

    공공기간에서 반찬 김치 가르치던 쌤이세요 ㅎㅎ
    배울 거 다 정식으로 배우시고
    경험도 많으신

  • 12. ...
    '20.11.28 10:40 PM (110.70.xxx.147)

    미원이 맛을 하나로 모아서
    조화롭게 해줘요
    모난맛은 깎고 좋은 맛은 살리고

    고기 잡맛은 죽이고
    고기 감칠맛은 살리고
    육개장 끓일 때 넣어보세요!
    제 말이 무슨 뜻인지 알게 될 거에요

    다시다는 절대 할 수 없는 작용을
    미원이 해냅니다

  • 13. ㅇㅁㄷ
    '20.11.28 11:14 PM (211.205.xxx.33)

    친정모와 시모가 다시다와 미원 애정하시는데
    절대 시원한맛 안나요
    친정은 김장을 본적없어서 잘 모르겠는데 시모는 다시다 아주 큰거 반은 다 쏟아부어요
    절대 시원한맛 안나요
    보아하니 무를 안스시더라구요
    무를 갈아서 넣거나 해보세요
    지인들 김치 한포기씩 맛보라고 준김치에는 시원한맛엔 무를 가늘게 정성스레 채썬게 들어갔더라구요

  • 14. 전라도
    '20.11.29 12:13 AM (116.125.xxx.188)

    저도 전라도출신인데
    울엄마는 미원 안넣어요
    대신 젓갈을 다려넣어요
    이게 익으면 죽음입니다
    넘넘 맛있다는
    저도 다리고 싶은데
    아파트라 냄새때문에 못하네요
    멸치 황석어 다 다려넣어요

  • 15. 바로 윗님
    '20.11.29 12:32 AM (182.209.xxx.250)

    116.

    그게 정답아닐까요? 김장김치할때빼고는 젓갈 안다리잖아요
    다린 젓갈과 이때만 나오는 맛있는 배추의 조합이라 생각드네요

  • 16. 저요
    '20.11.29 2:11 AM (74.75.xxx.126)

    이번 김장할 때 정신이 나갔는지 육수도 안내고 풀도 안 쒔어요. 다 까먹어서요. 벌써 이러면 안 되는데요 ㅜㅜ
    대신 사과가 많아서 사과랑 양파 많이 갈아서 풀 욱수 대신하고 양념을 좀 칼칼하게 했는데 너무 맛있게 됐네요. 깊은 맛 감칠맛은 그냥 새우젓이랑 멸치액젓 넉넉히 넣었고요. 굳이 감칠맛을 찾으신다면 역시 젓갈이 중요하겠지만 김치의 정석은 없는 것 같아요. 그래서 더 매력있는 음식이고요.

  • 17. 윗님
    '20.11.29 6:49 AM (211.218.xxx.241)

    어느해인가 배하고 사과 잔뜩 갈아
    넣었는데 첨엔 맛있더니
    김치가 빨리 물러져버리더군요
    맛있는젓갈에는 미원이 필요없지만
    그냥일반시판젓갈 쑤면
    미원과다시다 섞어서 넣어야해요
    미원만 넣으면 매앵한맛인데
    다시다와 섞어넣으면 조미로
    맛이 감칠맛되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7950 은수미가 코마트레이드한테 차량제공 받았었군요 1 한심 14:31:50 106
1287949 주식) 얼마쯤 지나야 주식차트 안보고 있을까요? ㅎㅎ 4 주세포핵 14:28:43 291
1287948 카페에 의외로 사람이 없네요 2 어떠세요 14:27:47 334
1287947 플래쉬 때문에 거금들여산 교육씨디들 못쓰게 됐네요. 1 돈아까워 14:27:06 124
1287946 38살 딸 미국사는데 결혼 어떻게하죠 3 - 14:26:58 475
1287945 걱정많고 불안도 높고 잘때 꿈을 많이 꾸는분들 있나요? 1 .. 14:26:43 119
1287944 새 모이주는 사람입니다.^^ 10 Julian.. 14:23:48 254
1287943 골프 하시는 분 연습장 얼마나 자주 가시나요? 2 질문 14:17:16 174
1287942 전번 이름등록하면 카톡은 저절로 4 전번 14:17:11 270
1287941 생리 끝난지 일주일만에 또 생리. 폐경증세인지... 4 .. 14:13:18 406
1287940 강원래 사과 "'방역 정책 꼴등' 발언, 의료진께 죄송.. 24 ㄷㅈ 14:10:45 1,592
1287939 일본은 화이자 백신 이제서야 계약했네요.jpg 10 미쳤다 14:10:31 359
1287938 유머감각은 어디서 오는걸까요? 학습으로 되는걸까요? 14 유니콘 14:07:43 488
1287937 요즘 블로그 어디가 쓰기 좋으가요 1 블로그 추천.. 14:07:31 219
1287936 주호영 성추행에 왜 여성단체와 이수정, 김재련은 말이 없나 5 선택적 미투.. 14:07:27 344
1287935 그녀가 저를 가지고 논 것일까요? 16 궁금 14:05:23 1,428
1287934 역시 시모들은 중간이 없네요 44 아주 13:59:51 1,973
1287933 영어과외할때 12 ... 13:59:35 331
1287932 베테랑 만두 4 Lee 13:58:39 527
1287931 요즘 저렴한 폰이나 공짜폰은 없나요 4 공짜폰 13:56:25 342
1287930 [펌] 어머니 49재에 웃으며 통화하는 아버지 찌른 40대 집행.. 8 zzz 13:56:18 1,866
1287929 로봇청소기 추천해 주세요. 1 .... 13:53:13 202
1287928 자코모나 다우닝 소파 어디서 사는게 제일 저렴한가요? 3 소파 13:51:22 528
1287927 프렌치롤로 프렌치 토스트 만들어볼까 하는데요. 4 코스트코 13:50:59 214
1287926 은행지점장 연봉은 얼마인가요? 9 우리하나신한.. 13:50:16 1,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