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팬텀싱어3를 처음보구 너무 재미있어서

제가 | 조회수 : 1,337
작성일 : 2020-10-27 11:59:36
팬텀싱어2.1을 디시보기로 보구 있는데
너무 재미있네요. 본방할때 몰라서 못본게
속상할 정도네요. 사실 제가 성악을 좀 무거워서
안좋아했는데 시즌3를 보다보니 좋아하게
됐어요. 나이들어 성악가에 꽃혀서 덕질을
할줄이야 ㅎ 덕분에 테너나 바리톤.베이스가
얼마나 멋있는지 알게되어서 즐거움이 하나
늘었네요.
IP : 222.239.xxx.26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팬텀광팬
    '20.10.27 12:03 PM (121.144.xxx.235)

    요즘 갈라콘서트 거의 마무리되고
    각 개인콘서트 그리고 그룹콘서트
    최종 12인 아니라도 여러명 같이 콜라보콘서트 등
    아주 다양하게 많이해요

    검색해서 인스타 팔로우해서 정보얻으시고
    즐겨보세요

    절대 못빠져 나오는 개미지옥으로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ㅋㅋ
    성악곡 듣다가 기악곡 듣고 교향곡 또 각 악기별 연주자도 찾아보고 듣고 ㅡ
    이태리나 독일 거리 구경까지 유튜브로 감상해요

    너무너무 좋습니다.

    즐기세요 ~~~

  • 2. 팬텀광팬 2
    '20.10.27 12:06 PM (220.78.xxx.47)

    해외여행가서도 밤새 보든 기억 나네요.
    개미지옥 환영합니다!!!

  • 3. 알려주세요
    '20.10.27 12:08 PM (112.161.xxx.169)

    팬텀싱어들 콘 소식 알려면 어떻게 해야되나요?
    팬카페는 싫구요.
    인스타 팔로우가 제일 쉽나요?

  • 4. 112.161님
    '20.10.27 12:10 PM (222.239.xxx.26)

    저도 그래서 팬카페 가입했어요.
    인스타에서도 알수는 있더라구요.

  • 5. 어떤
    '20.10.27 12:21 PM (119.64.xxx.211)

    어떤 가수에게 꽂히셨나요??

  • 6.
    '20.10.27 12:27 PM (222.239.xxx.26)

    유채훈님요. 러브포엠이나 엔젤에 너무 위안이
    되는 따뜻한 음색에요. 성악가도 이렇게
    부담스럽지 않게 부를수있구나 했어요.
    그러다 82에서 일몬도 들어보라 추천해주셔서
    듣다보니 덕통사고 ㅋㅋ 그전에는 성악 1도
    매력을 못느꼈죠.

  • 7. 오!
    '20.10.27 12:31 PM (119.64.xxx.211)

    저도요. 저는 일몬도에서 꽂혀서..덕질도 처음인데..
    전 팬카페도 가입했어요. 콘서트표 못구했는데 양도 받으려구요.

  • 8. ...
    '20.10.27 12:47 PM (110.9.xxx.48)

    포레스텔라에 꽂혀서 살다가 시즌3에서는 라포엠에 꽂혀서 허우적 대다가 두팀을 감당하기 힘들어 다시 포레스텔라로 안착했어요 ㅋㅋㅋ^^

  • 9. 팬텀광팬
    '20.10.27 12:52 PM (121.144.xxx.235)

    저는 흉스프레소 ㅡ 미라클라스 ㅡ 레떼아모르 ㅋㅋ

    시즌1 부터 쭉 ㅡ 모든 싱어 애정합니다.

    고성현 교수의 노래도 권합니다.

    그중 최애노래 한번 들어보세요

    고성현 의 인생이란


    http://youtu.be/jWImhk1Gjco

    고성현의 기억은 겨울을 써내려간다

    http://youtu.be/ofAv8q_o0Sk

  • 10. ...
    '20.10.27 1:04 PM (110.9.xxx.48)

    위에 포레스텔라 팬이예요
    고3 수험생 뒷바라지 하고 있는데 오늘도 저를 버티게 해주는 이쁜이들이예요^^

  • 11. 고성현님
    '20.10.27 1:17 PM (222.239.xxx.26)

    영상도 잘봤어요. 감사합니다.

  • 12. 내인생돌리도
    '20.10.27 1:23 PM (14.39.xxx.27)

    82게시판에 유채훈님 러브포엠 링크 올리신 분 그 분 때매 제 인생 현망진창이어유 얼른 자수하셈. 이게 몇 달째여요 당최.
    매시간 울 라포엠 카페순위 내려가면 안된다고 하트 눌르고 이쓔 내가. 막냉이가 무대 필요하다니께 그래 내가 너 때매 돈벌러 나왔다 이럼서 직장 다녀유. 그 분 얼른 나와서 제 격한 허그 받아줘유. 갈라콘 다니고 단콘 오매불망. 일케 늙어갈래유 이런 화음 꽉찬 음악 들음서. 저 주말에두 꼭두새벽에 일어나 라됴 들어유 듀에토 더클래식 듣느라 미친게쥬

  • 13. 듀에토 더클래식
    '20.10.27 1:31 PM (121.144.xxx.235)

    새벽에 이거 들으면 찐팬인정 ㅋㅋ

    저는 고은성 제대날자 카운터도 해봤음 ㅋㅋ

  • 14. 제대했어요
    '20.10.27 1:40 PM (121.144.xxx.235)

    고은성 제대해서 공연 많이 합니다

    길병민 꽃때 콘서트도 있습니다.

  • 15. 내인생돌리도님
    '20.10.27 1:53 PM (222.239.xxx.26)

    저랑 딱 같은 상황인데요., 러브포엠 듣고싶어
    갈라콘 같어요. 단콘이나 갈까하다가요.
    레떼도 좋아하니까요. 저도 열심히 하트
    눌러주네요.

  • 16. 저도
    '20.10.27 1:55 PM (110.12.xxx.155)

    팬싱1부터 챙겨봤는데 팬싱3가 제일 좋았어요.
    다들 훌륭하지만 라비던스 때문에 특히 즐겁습니다.
    고영열 멤버십 가입해서 온라인콘서트 보는데 너무 좋아요.

  • 17. 저도
    '20.10.27 2:00 PM (211.178.xxx.140)

    클래식이나 성악에 대해 1도 모르다가
    포르테 디 콰트로에 꽂혀서 팬질도 하구요,
    듀에토, 고은성도 좋아하고
    2기는 다 별루다 싶어 좀 시들하다가...
    3기땐 길병민에 또 꽂히고...ㅋㅋㅋㅋㅋㅋㅋㅋ

  • 18. 라포엠 팬
    '20.10.27 2:26 PM (119.203.xxx.251)

    펜싱3 12명 모두 애정하는 열혈시청자였습니다. (라비던스, 레떼 모두 개성있고, 넘사벽 실력자들이죠.)
    그중 전, 라포엠(최카테님 원픽)팬이고, 20년 봄,여름, 가을.. 지금까지도 애정이 식질 않네요...
    펜싱이 미스터트롯만큼 유명세를 탓으면 하는데, 그건 욕심이겠지요?
    그들이 들려주는 음악이 혼자 알기에는 정말 아름답고, 따뜻한 울림을 주거든요..
    많은분들이 크로스오버 음악을 접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19. 저도
    '20.10.27 6:41 PM (223.38.xxx.81)

    포레스텔라요^^
    제게 항상 힘을주는 이쁜이들입니다
    멤버 모두 다 잘생기고 아주 사랑스러워요
    지난주 콘서트도 다녀왔네요ㅋ

  • 20. 현망진창
    '20.10.27 9:55 PM (116.120.xxx.27)

    늦바람이 무섭다더니!

    저도 유채훈테너에 빠져서
    시간 날때마다
    유튜브 순례중이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5008 시조카가 고3인데 수능 14:34:13 27
1265007 옥동자 사람 참 괜찮네요 잠실댁 14:32:17 111
1265006 문상을 가야할지요 3 코로나 시국.. 14:30:44 95
1265005 제 친구(미혼)는 결훈운 빼고 참 운이 좋아요 2 ㅇㅇ 14:27:47 323
1265004 겉절이 담그려는데요ㅠㅠ 멋쟁이호빵 14:27:27 78
1265003 솔직히 이해 안 가도 하나도 안 부러운 거 12 따란 14:22:27 535
1265002 강동구 고등학교 잘 아시는 분 계신가요? 3 .. 14:21:50 130
1265001 남편이 여자친구한테 생일이라고 17 ... 14:17:49 794
1265000 초등딸아이 이정도면 수학재능이 있는지 9 양말엄마 14:16:03 275
1264999 개도 치매 걸리나요? 4 시끄 14:15:40 284
1264998 걸스 걸즈 뭐가맞나요? 4 ;; 14:02:56 271
1264997 하루 확진자 20만명 ! 5 14:00:45 955
1264996 수건은 30수. 40수 중 뭘 사야 하나요. 5 .. 14:00:37 659
1264995 미혼 기혼 싸움은 기혼의 뻔한 시선에서 시작됩니다. 18 14:00:26 720
1264994 구입한 유리약탕기 유리에 작게 기포가 있어요 .. 13:59:49 97
1264993 업은 존재하는가 / 파멜라 엘런, 존 에드워드, 윈스턴 맥컬러프.. 불교평론 13:58:37 224
1264992 유통기한 지난 까나리 액젓 먹어도 될까요? 8 멋쟁이호빵 13:54:37 572
1264991 건강보험 피부양자 자격 질문요. 7 oo 13:51:16 453
1264990 과학고 영어는 아주 쉬운가요? 10 오오 13:51:10 466
1264989 꼬리뼈에서 허리 사이가 유연하지 않은 느낌??? 1 ... 13:50:03 128
1264988 지금 ebs 티파니에서 아침을 해요~(냉무) 1 ... 13:46:55 262
1264987 실제와는 다른 급식 사진 31 .... 13:46:46 2,008
1264986 개똥 안치우는 사람은 산책도 시키지마세요 18 ㅇㅇ 13:43:41 663
1264985 이번 겨울까지 잘 넘기면 된다고 하던데요. 3 .... 13:40:26 976
1264984 커피순이의 커피사랑~~~ 9 음.. 13:37:19 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