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제 엄청 귀여운 강아지를 봤어요

ㅇㅇ | 조회수 : 2,354
작성일 : 2020-10-20 18:21:42
딸이랑 저녁사먹고 돌아오는 길
하얀 포메같은데 길에 철푸덕 앉아있더라구요.
주인은 목줄 잡고 서있고.
뭔가 .. 봤더니.. 동물병원 앞이었어요.
병원가기 싫다고 버티는 중이었네요^^;;;;;
길가던 아저씨가 아이구~ 병원가기 싫어서 그러는구나~~~ 그러시고 ㅎㅎ 견주도 이런적 많았던거처럼 병원앞에서 강아지가 일어나주길 ㄱ다리더라구요 ^^
이런 강아지 처음 봤어요.. 아웅 귀여워.. 오늘까지도 계속 생각나요 ㅎㅎ
IP : 121.141.xxx.138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10.20 6:24 PM (1.231.xxx.2)

    너무 귀여웠겠어요.ㅋㅋㅋㅋ 저는 전에 신호등 앞에서 주인한테 안긴 강아지가 등을 돌리고 안 건너려고 짖는 걸 봤는데 길 건너에 동물병원이 있어서 애가 그러는 거라고 하더군요.ㅎㅎ

  • 2. ㅎㅎㅎ
    '20.10.20 6:33 PM (121.162.xxx.205)

    우리 포메도 동물병원 근처만 가면 안가겠다고 딱 버티는데 그건 그럴수 있다쳐요, 근데 산책후 집에 가자고 하면 방향을 집으로 트는 순간 안간다고 버텨요
    아무리 어르고달래도 요지부동
    할수없이 안고 와요
    차타고 멀리 가도 돌아오는 방향은 딱 알아채서 안간다고ㅎㅎㅎ

  • 3. 하나
    '20.10.20 7:26 PM (112.171.xxx.126)

    포메 넘 기여워요. 고양이 키우고 있지만 강아지 키운다면 포메키우고 싶어요.

  • 4. 으싸쌰
    '20.10.20 9:33 PM (210.117.xxx.124)

    우리 포메는 횡단보도만 보면 건너겠다고 버텨요
    횡단보도 왜케 좋아한까요

  • 5. 우리 포메
    '20.10.20 11:22 PM (140.207.xxx.226)

    우리집 포메랑 비슷해요.. 가기 싫은 길은 뙇 앉아서 버팅기기, 지나가던 사람들이 보면 다 웃어요. 그리고 윗댓글에 횡단보도만 보면 건너려고 바둥바둥..

  • 6. ㅁㅁㅁ
    '20.10.21 12:23 AM (49.196.xxx.14)

    저도 포메 키우는 데 하도 큰 개한테 물리고 차에 치였다 해서 마당에서만 놀게 하고 있어요, 앞마당 뒷마당 잔디밭 좀 되고요, 두마리라 심심치는 않을 거에요

  • 7. ㅇㅇ
    '20.10.24 4:19 AM (49.167.xxx.50)

    우리 강아지는 걸어서 가는 거리에 동물병원이 없어서
    차타고 데려가거든요.
    제가 운전을 못해서 엄마가 운전하고 제가 강아지 안고
    제가 혼자 데려갈 때는 택시타는데
    차만 타면 그리 낑낑거려요
    직감적으로 병원 가는구나 싶은 거겠죠
    사실 차타고는 거의 병원만 가고
    다른 곳을 간 적은 몇번 안되거든요
    돌아올 때는 조용합니다.ㅎ
    집에 가는구나 하고 안심하는 거겠죠
    딴 데 간 적은 교외로 몇번 데려간 적 있는데
    어느 정도 거리가 멀어지니 병원이 아니구나 싶은지 조용해지더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2755 방탄무대 보세요 !(The Late Late Show) 1 아미아 미 17:30:34 37
1262754 82쿡님들께 도움많이받고 유방암진단받고 삼성다녀왔어요 마나님(유방.. 17:27:42 108
1262753 김장 젓갈 안쓰고는 안되나요? 2 ... 17:26:46 49
1262752 공수처 나마야 17:24:18 52
1262751 전세사시는 분들 집 보여 주시나요? 4 ... 17:23:12 202
1262750 당근 첫 거래 하하 17:21:25 101
1262749 엄마를 죽인 전교2등 3 ..... 17:20:12 878
1262748 층간소음... 4 ... 17:19:17 135
1262747 잠재적 능력이 생긴다면......? 괜찮아요 17:18:59 46
1262746 월세 적당한지 봐주세요. .. 17:18:03 92
1262745 저도 울었어요. 추장관님이 단지 조국장관님 웬수갚아줘서가 아니라.. 9 ㅇㅇ 17:17:57 426
1262744 정경심교수 수사한 고형곤검사! 2 ㄱㄴ 17:16:46 344
1262743 아이 태권도 학원- 상담전화도 하시나요? 상담? 17:14:19 56
1262742 대화할 수 있는 cctv 알려주세요 Tell 17:14:10 55
1262741 오늘 저녁은 봄동 배추국이 메인이예요. 2 ... 17:12:26 203
1262740 얼집에 등하원 시킬때마다 기분이 나빠요 6 ㅇㅇ 17:11:49 725
1262739 아동학대 경찰에 신고하면 2 ... 17:11:31 81
1262738 '집단면역' 실험하던 스웨덴 "사망자 50%가 요양원 .. 1 뉴스 17:10:27 644
1262737 5시30분 저널리즘J 토크쇼 라이브 ㅡ 저널리즘토크쇼J .. 1 본방사수 .. 17:07:34 114
1262736 pt단백질ᆢ 7 ~~ 17:05:09 175
1262735 별거중인 친구가 6 .. 17:04:57 1,054
1262734 일산 집값은 언제부터 하락하였나요? 12 17:04:51 592
1262733 현직 판사 "대법원, '재판부 불법사찰' 책임자 고발하.. 3 ... 17:00:22 427
1262732 생각나는 상사 폭언있으신가요 4 ㅇㅇ 16:56:16 286
1262731 물밥 따로 할 때 생들기름 언제 먹나요? 1 물밥 따로 16:54:31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