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고2들 이번 추석에 명절 쇠러 가나요?

맏며느리 | 조회수 : 1,258
작성일 : 2020-09-22 14:08:43
저희는 당연히 오지말라는 말씀 없으시고 지난 어버이날 방문하고
못 가뵈었어요.
시아버님 돌아가시고 첫명절이고 남편이 장손이라 당연히
가야할듯 한데 큰아이가 고2라 영 마음이 불편하네요.
추석 끝나고 2주뒤에 중간고사 본다하는데 아이는 정시로
돌려서 내신 부담이 적어서 그런지 이번 추석까지는 가겠다고 하네요. 어머님이 아이에게 매번 통화할때마다 추석 때 꼭 오라고
강조 또 강조 하셔서 아이가 할머니 말씀 거역하기 힘든가봐요.
저는 아이가 가지 않고 공부하겠다 하면 제가 욕먹어도
안보내려고 했는데 이틀을 꼬박 날려버릴 생각하니 답답하네요.
어머님댁은 서울이고 저희는 지방이에요.
다른 고2들은 이번 추석에 어떻게 보내나요?
IP : 182.219.xxx.35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희는
    '20.9.22 2:10 PM (222.120.xxx.34)

    고3도 갔어요.
    정시 준비하던 아이였구요.

  • 2. ..
    '20.9.22 2:12 PM (66.27.xxx.96)

    아이가 한숨 돌리고 싶은거 아닌가요?

  • 3. 올리브
    '20.9.22 2:13 PM (59.3.xxx.174)

    안 가요.
    추석 연휴 끝나고 바로 중간고사 이기도 하고
    아이가 아주 질색을 합니다. 추석때 집 밖으로 나가지 말라고 딸래미가 발 묶네요.
    양가는 이미 안 모이기로 얘기 다 됐구요.
    저희 같은 경우도 시엄마댁은 서울이고 저희는 지방이네요.
    친정집은 차로 10분 거리인데 역시 안 모이기로 했어요.

  • 4. 원글
    '20.9.22 2:20 PM (182.219.xxx.35)

    가정마다 다 상황이 다르니 고3이 가기도 하는군요. 저도
    아이가 나서서 안가겠다하면 좋은데 점둘님 말씀처럼 한숨 도리고 싶어하는것도 맞는것 같아요.

  • 5. ㅇㅇ
    '20.9.22 2:25 PM (39.7.xxx.234)

    코로나 위험한데 왜 데려가세요.
    하루 이틀 공부 안하긴 마찬가지여도 집에서 혼자 편히 쉬는게 아이에게 더 좋을거 같아요

  • 6. ..
    '20.9.22 2:25 PM (66.27.xxx.96)

    명절에 맛있는거 실컷 먹고
    쓸데없는 TV예능 보면서 실컷 웃고 스트레스 풀고
    새로운 마음 다잡고 시작하는 것도 좋을거라고 생각해요

  • 7. 저는
    '20.9.22 2:30 PM (110.15.xxx.45)

    고3때 빼고는 다 갔어요
    근데 올케는 중등인데도 안 데리고 다녀요
    주위사람 뭐라든간에 남들 비교 말고 그냥 엄마 주관대로 하세요
    남들이 대학 보내주는것도 아니고, 다 갔다고 나중에 알아주는것도 아니더라구요

  • 8. ....
    '20.9.22 2:38 PM (125.129.xxx.5)

    저는 40대인데도, 여고시절 추석에 큰집 안갔어요.
    형제가 4이라, 솔직히 아빠차에 낑겨 가는것도 싫었고,
    가끔보고 큰아버지, 큰어머니도 별 정도 없고, 사촌들도 그닥...엄마는 굉장히 안스러워하고, 불쌍해하며 용돈 주고 갔는데, 제일 좋았어요.
    지금은 시가 코앞에 살고, 우리집에서 제사 지내서...
    아마 명절날 아침에 차례지내면, 아이 도서관 가라고 보내려구요. 현재 중딩입니다.^^~~

  • 9. ...
    '20.9.22 3:06 PM (106.253.xxx.111)

    고삼이고 뭐고 명절에 이동하느분들이 일케 많으시다니 ㅠㅠ

  • 10. 11
    '20.9.22 3:14 PM (14.36.xxx.246)

    고1 안갑니다. 중간고사 2주전이라..
    아이가 공부하고 싶다고 해서 그냥 둡니다.
    그럴줄 알고 양가 할머니 집에 한달전에 이미 갔다왔어요.

  • 11. 저흰
    '20.9.22 3:29 PM (222.117.xxx.58)

    고1부터 추석엔 안 갔어요.
    설 때 가면 되죠.
    중간고사 끝나고 가던가요

  • 12. 저도고2맘
    '20.9.22 3:55 PM (14.33.xxx.174)

    저흰, 남편이 코로나때문에 아무데도 가지 말자고 해서 안가요.
    아이는 너무 가고 싶어하는데 말이죠.
    그닥 공부에 올인하는 아이가 아니라.. 할머니할아버지 만나서 놀고싶은가봐요.

    내년에도 코로나만 아니면, 갈듯하구요.

  • 13. ....
    '20.9.22 4:11 PM (222.109.xxx.204)

    그냥 본인이 시댁에 가기 싫다고 하지...
    고2면 명절 며칠 쉬는 것도 한숨 돌리는 시간 아닌가요?
    아이가 그 며칠... 도 아니고 하루 이틀 동안 집에서 공부를 얼마나 할 거 같나요?
    아이가 안가겠다면 그러려니 하겠지만..
    엄마가 이런 생각을 하는게 더 숨이 막혀요

  • 14. ***
    '20.9.22 8:45 PM (211.207.xxx.10)

    시아버님 가시고 첫명절이면

    데리고 다녀오세요

    사별후 일년도 안지난거라면요

    제시동생 발인후 시부모님

    당장 손주들 사돈댁에서 데려오라구 하시던데

    님 자녀들ㅈ공부도 중요하지만

    인성교육도 중한것 아닐까요

    님자녀분은 할머니 맘 때문에

    가자하는거 같은데요

    돈만 잘벌고 공감능력없는 남편감

    만들고 싶으신지요

    여기글에 아버지사별후 첫명절이라
    시가안가고 친정간다는 글도
    있던데

    님도 역지사지 해보시길

    님 친정어머니가 그 상황에

    손주보고싶다하면 시험때문에

    안된다고 하실건지요

    남편분이 안된다고 하면

    님 심정은 어떨지

    자식이 잘되길바라시면

    남편사별후 자식과 손주보고

    싶어하는 맘 헤아리시길

    (당연히 근처살아 자주보고
    고3이라면 그경우는 틀리지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5835 나르시시스트.... 상처 18:11:15 2
1245834 다음뉴스 조중동이 장악하는 거 막아야하지 않을까요? 3 다음 아웃 18:04:59 50
1245833 경기도-부천 발레학원 감염 13명 1 ... 18:04:15 163
1245832 전주 평화동쪽에 잘하는 해물탕집 있으면 소개해 주세요(낙지 문어.. 그쪽에 17:54:20 40
1245831 여드름 피부과 관리 비용얼마나하나요? 9 궁금 17:48:52 209
1245830 혹시 웹툰 그리기가 취미이신 분들~~~ 2 ㅡㅡ 17:48:11 122
1245829 박근혜 탄핵 왜한거냐 33 .... 17:47:56 711
1245828 500만원 예산 환갑선물. 2 .... 17:46:47 222
1245827 학원서 확진자가 발생했어요 7 코로나 17:45:32 787
1245826 뒷골 한쪽이 약간 땡긴다는데... 질문 17:44:53 65
1245825 백파더 처음 보는데 15 하이구 17:43:51 450
1245824 주택사는데 강아지 하루 혼자집에두는거 괜찮을까요? 15 ... 17:41:33 454
1245823 바쁜 공무원 하지않아도 될 일 시키네요. 5 ㅇㅇ 17:39:35 415
1245822 급)고니 라는거요(동태탕) 2 주부 17:38:13 266
1245821 전세못올리게 막으니 1 17:32:04 414
1245820 신용등급에 대해 아시는분? 3 ... 17:28:01 206
1245819 한국은 유독 미의 기준이 틀에 박힌거 같아요.. 14 .. 17:26:20 587
1245818 중국어 전공하신분께 질문 1 입문자 17:23:21 126
1245817 독감예방접종 어찌 하나요? 3 ㅡㅡ 17:22:50 328
1245816 생밤 냉동보관해도 되나요? 5 알밤 17:18:44 395
1245815 온수매트 계속 켜놔도 되나요? 3 엄마 17:14:58 391
1245814 팔찌가 나을까요 아님 시계가 나을까요:) 11 팔찌 17:12:07 620
1245813 레벨 슬기 같은 얼굴 너무 좋은데 8 ㅇㅇㅇ 17:11:35 671
1245812 그릇하고 냄비 때문에 너무 스트레스 받아요 좀 도와주세요 ㅠㅠ .. 7 17:10:16 868
1245811 이재명이 올렸다 금세 지운 거 캡처한거 펌 8 .. 17:08:34 1,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