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유튜브로 '내 남자의 여자' 보는데 ㅋㅋ

재미있 ㅋㅋ | 조회수 : 1,917
작성일 : 2020-09-22 09:31:20
방송사에서 요새 옛날 드라마에 자막 센스있게 넣어서 
동영상 새로 올리잖아요~  
그 편집 자막이 너무 웃긴데 
제가 종종 보던 '내 남자의 여자'도 요새 인기더라고요 
근데 되게 재미있게 느끼는 부분이 있어서 ..ㅋㅋ 

거기 김상중씨 이름이 '홍준표'인데 
배종옥에서 김희애로 갈아타면서  
'밥'얘기로 대사가 좀 많잖아요
몸은 김희애한테 갔는데 생활 습관이나 이런 거 못바꾸고. 
특히나  밥 찾는 거..  

그러니까 편집자가 
썸네일에 배종옥 집 현관에 우두커니 서 있는 김상중 사진 띄워놓고
"밥두커니" 라고 제목을 지었는데 그 느낌이 너무 찰떡인거죠.   
툭하면 김상중 나올 때 준표 아닌 '밥표' 라고 하는 것도 웃기고.    

그 장면도 있잖아요. 김희애가 아침에 빵 주니까 아침엔 밥 달라고 ~ 
김희애가 애교있게 여자 바뀌었으니까 아침도 바뀌면 안 되냐고 하니까
간단히 국 하나에 김치, 반찬 한두가지 달라고 꿋꿋하게 말하는 준표 완전 ;; 
그 감자 삶는 에피소드도 너무 웃기고요. 

이혼한 배종옥 집에 간만에 갔는데 
허겁지겁 밥 먹는 장면도 되게 초라하고 그지 같고... 
배종옥이 김상중 보고 
"밥도 못 얻어먹고 다녀?" 이랬나?ㅋ

독자들 댓글도 되게 웃겨요. 
누가 요새 무슨 드라마 보냐고 물어봐서 
- "그것이 알고 싶다" 김상중이 나와서 밥밥 거리는 드라마라고 하니까
바로 알아들었다는 하고  
어떤 댓글은 준표가 한식 못 먹어서 미국 안 가는 거리고 
ㅋㅋㅋㅋ

그리고 이런 댓글도 

김상중 역할 홍준표가 제일 나쁘다고 . 
화영이 (김희애) 는 그 사랑에 인생을 다 걸었는데 
준표는 우유부단하게 굴면서 양 쪽에 다리 걸쳐놓고 
간만 봤다고. 생활이나 사고방식은 다 전처와의 삶에 두고 
몸만 화영이에게 왔다고 .. (특히 화영이 몰래 정관수술한 부분 완전 ..) 

근데 그게 맞는 얘기 같아요. 
정말 그 드라마서 준표 , 밥 되게 찾잖아요.
화영은 나중에 다 맞춰주려 노력하고.. 

코로나 때문에 올해 밥만 해서 그런가 더 감정이입되는지.
며칠 이 드라마 자막 보면서 스트레스 푼 듯.. 
여튼 ... 그냥 주절거려 봤네요.
김수현 작가 작품 호불호 있지만 
저런 건 잘 그리는 듯. 

참... 
배종옥 언니로 하유미씨 나오잖아요. 
유명한 마트 교양강좌도 가끔 봅니다.
대박 속시원 .... 




사실 ... 이게 드라마 얘기니까 이렇게 웃기다고 하지
너무 잔인한 일이죠.
지인 남편이 바람펴서 피눈물 쏟는 거 지켜봤는데
진짜 딱 김상중같이 우유부단하고 
지가 뭔 잘못 했는지 모르더라구요. 
아주 뻔뻔하기가 뻔뻔하기가 ... 




 
IP : 121.190.xxx.138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
    '20.9.22 9:36 AM (222.106.xxx.12)

    교오양??? 그래 이게 내 교양이다!!머리끄댕이ㅎㅎㅎ

  • 2. ㅋㅋㅋ
    '20.9.22 9:38 AM (121.152.xxx.127)

    밥두커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3. 작가시점
    '20.9.22 9:59 AM (124.50.xxx.9)

    김수현작가가 나이든 사람이라서
    옛날 정서?로 착각하는거 같아요.
    뭘 그리 밥 못먹는다고 추하게 밥밥 해댈까요.
    밥만 먹고 큰 노인들도 아닌데.

    지난번 여기 올라온 글..
    돌싱2과 유부1 상사 세명의 얘기.
    밥 한다고 생색내고 억지로 먹어라 하는것도 고통이라고 한 요즘 남자들 얘기 있었잖아요.
    밥 차리느라 힘들다고 짜증내느니
    사먹고 같이 기분좋게 지내는게 좋다던 글이요.
    두명의 돌싱은 이혼후니 결혼생활중
    밥으로 (밥하는걸로)갑질 당한것에 대한 생생한
    솔직한 소감을 토로한거죠.
    밥 차려놨다고 퇴근글 수시로 독촉하고
    밥 한다고 힘들다고 화내고..밥이 뭐라고 그 난리냐던.
    그게 맞는거같아요.

    아내친구인데도 눈맞아 불륜하고 이혼 재혼했는데
    그깟 밥 타령만 하며 쭈글거리진 않을걸요.
    한식 먹고싶으면 사먹으면 되고
    뭘 그리 밥 못먹어 추접스리 굴까요.
    김수현 할매 시각으로 밥부심 조강지처 옛날 여자들
    밥을 권력인양 하고픈... 시대착오적 착각 같아요.

  • 4. ..
    '20.9.22 10:00 AM (220.78.xxx.78)

    밥먹을때 쫩쫩
    국먹을때 후루룩 ㅎㅎ

  • 5. 00
    '20.9.22 10:07 AM (125.180.xxx.43)

    ㅎㅎ 웃고갑니다.함봐야겠네요.

  • 6. 구독자
    '20.9.22 10:14 AM (211.208.xxx.249)

    몇달전에 편집영상올라와서 매주 재밌게 봤는데, 이번에 또 올라왔더라고요.
    다시보게되는 마력있는 드라마!ㅋㅋㅋ

    저도 편집자 자막이 너무 센스있고 웃겨서 자꾸 보게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5915 다음 사이트에서 쓰레기 기사 안나오게 하는 방법.jpg 1 ... 21:11:01 85
1245914 '정은경 사퇴' 요구하는 전국의사총연합의 실체 1 역시나 21:10:19 180
1245913 주말 드라마,삼광빌라 1 너무한다 21:09:07 201
1245912 아이돌 티비 생일 광고 기괴하네요 1 ㅇㅇ 21:08:10 169
1245911 예산 8억... 강북 추천 좀 부탁드려요. 1 무주택자 21:04:15 233
1245910 갈치 크기 문의드립니다 문의 21:04:13 46
1245909 달빛 별빛을 담아 보내드려요~ 2 가을밤 20:59:37 174
1245908 윤석열 거짓말로 위증 - 대통령 메신저, 장관 선처, 독대요청.. 5 모지리 20:57:17 453
1245907 코로나 2단계 가려면 확진자 ak 20:57:02 214
1245906 제 주변 새누리당 지지자들 코로나루머 10 .. 20:50:06 385
1245905 공무원 월북 20:47:18 214
1245904 왠지 이남자랑 결혼할것 같다 생각 든 분 계세요? 6 ... 20:45:06 629
1245903 분양형호텔 소송중인데가 110개나 된대요 5 재테크조심 20:42:42 737
1245902 나이들면 머리 탈모 되듯이 음모도 빠지는건가요? 2 ... 20:42:41 585
1245901 임대좋아하신분들은 임대끼리 사둔맺으면 더 좋아하겠네요 10 공평 20:42:02 492
1245900 40대 후반 남편 셔츠 브랜드 공유해주세요. 8 나무 20:36:47 485
1245899 가정분위기가 화목하고 안정적인데... 늘 불안하고 초조한아이;;.. 5 why?? 20:34:01 725
1245898 60대 중반 정도 되신 어머님들 음식 안하시나요? 55 물음 20:31:59 2,122
1245897 국당과 기레기들 난리치는 이유 21 정치 20:30:05 710
1245896 친구모임 대전쪽 숙소 4 오오 20:29:56 274
1245895 요즘 양파에 문제 있나요? 1 왜지.. 20:29:27 713
1245894 참아야지 3 이번엔 20:22:40 274
1245893 연말 도로 공사 언제 끝날까요? 1 ㅡㅡ 20:22:25 133
1245892 미국사시는분들 병원문턱이 어렵나요? 6 .... 20:19:15 670
1245891 감귤 올려주신분 고마워요 10 .. 20:19:06 1,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