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수면제 없이 잠이 안 와요

bb | 조회수 : 3,134
작성일 : 2020-09-21 01:46:14
4살 아이 키우는 40대 중반 노산맘입니다.
올해부터 아이가 기관을 안 다녔어요.
초반까지 다니다 말다 하다가 코로나 때문에 휴원을 겪고 그냥 제가 데리고 있는데요.
전업맘이지만 아이 낳고 육아하다보니 여기 저기 안 아픈데가 없네요..
갑자기 손가락 관절도 아프고 무릎도 어꺠도.. 
내가 언제 이렇게 아팠지 싶을 정도로 아파요.
요즈음에는 어디 가지도 못하고 거의 집에만 있는데..
밤에 잠이 안 와요.
아이가 낮잠도 안 자고.. 자도 초저녁에 자려고 해서 안 재우면 또 다시 쌩쌩해져서 밤 늦게까지 안 자려고 해요.
얼마전에는 아이 재울 때 저는 졸린데 아이가 안 자려고 해서 
노래도 부르고 아이가 엄마 등 긁어줘 해서 등 긁어주고 하다보면 아이는 잠 드는데 제가 잠이 깨서 잠을 설쳤거든요.
그런데 이제는 아이가 금방 잠들어도 제가 잠이 안 와요 몸은 피곤한데..
그래서 다니던 정형외과에서 수면제를 처방 받아 한알을 쪼개 반알씩 먹고 자는데요..
끊고 싶은데 끊지를 못하겠네요.
이제는 피곤해도 그냥 잠이 안 와요.
약 안 먹고 잠 좀 푹 자보는게 소원이예요.
젊었을때에는 수면제는 정말 어디가 아픈 사람이나 먹는줄 알았는데 제가 이러고 있네요.
제가 집에만 있다보니 운동은 1도 안 하고 있긴 해요 ㅠ 
산책도 아이가 아침에 일어나서 집에서 이것 저것 하고 싶은거 다 하고 나간다고 하면 해질때 쯤 잠깐 나가고요. 
저도 제가 걱정이 되는데 어떡해야 할까요 ㅠ 

IP : 124.5.xxx.122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9.21 1:56 AM (117.53.xxx.35)

    낮에 햇볕을 많이 쐬고 걸어다니셔야할텐데 말은 쉽지요 그죠 ㅠㅜ

  • 2. .........
    '20.9.21 1:58 AM (124.5.xxx.122)

    이게 정말 집에만 있어서 그런걸까요... 그래도 나름 매일 30분정도는 밖에 나갔다 오는거 같은데...ㅠ

  • 3.
    '20.9.21 3:08 AM (115.23.xxx.156)

    저도 잠이안와서 미치겠어요ㅠㅠ

  • 4. ...
    '20.9.21 5:31 AM (221.155.xxx.191)

    저는 갑자기 몸이 안 좋아진 다음부터 통증, 불안감으로 잠이 안 오더니
    지금은 불안감도 좀 내려놓고 통증도 좀 줄었음에도 잠이 안와서 너무 힘들어요.
    약 부작용이 심한 편이라 수면제도 무서워서 못 먹고
    쌩으로 통증&불면증과 싸우느라 너무 힘듭니다....
    낮에 매일 1-2시간 걷는데도 한 번 생긴 불면증은 좀처럼 사라지지를 않네요.

  • 5. 불면증
    '20.9.21 6:14 AM (125.15.xxx.187)

    수면제 먹고 술 마시고 하다가
    나중에는 그냥 포기하고
    졸릴 때 아무 때나 잡니다.

    혈압이 높아도 잠이 잘 안 오기도 하네요.

  • 6. ㅡㅡ
    '20.9.21 6:41 AM (111.118.xxx.150)

    잠 못자서 힘들긴 해도 죽지는 않아요.ㅡ
    졸리면 그냥 자고 아님 말고 그런 맘으로..
    심한 불면증은 정말 영원히 잠들었으면 하는 마음 들어요

  • 7. ㅇㅇ
    '20.9.21 7:51 AM (175.223.xxx.159)

    무조건 햇빛받고 30분이상 걷고 낮잠자지마세요
    아무리 잠 못잤어도 8시 전에 정해둔 시간에 일어나세요
    해 잘드는 집 이사오고 고쳤어요
    수면호르몬 멜라토닌이 낮에 햇빛받아야 생겨요

  • 8. .....
    '20.9.21 9:01 AM (218.150.xxx.126)

    너무 걱정 마시고 드세요
    아이 다시 어린이집 나가면 운동 다니세요
    나이드니 예민해지고 잠이 줄긴 줄더라고요

  • 9. 유투브에
    '20.9.21 9:30 AM (118.235.xxx.202)

    불면증 요가 스트레칭 해보세요
    도움됩니다 꼭 보세요

  • 10. 시골아줌마
    '20.9.21 11:38 AM (218.48.xxx.36)

    자려고 애쓰면 잠이 더 안옵니다
    누워서 쉰다고 생각해요. 귀에 이어폰을 꼽고 자신의 종교에 관련된 좋은 말씀을 듣는것도
    추천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6501 유기견 그 시작과 끝~^-^ happy 06:55:17 319
1246500 간장 마늘 장아찌 마늘이 파래요 2 마늘 장아찌.. 06:36:02 396
1246499 새벽에 화장실가다 쓰러졌는데, 기절일까요? 2 무슨일일까요.. 06:22:52 1,407
1246498 김어준의 뉴스공장 10월26일(월)링크유 1 Tbs안내 06:20:35 283
1246497 이병철에게 박두을 외에 일본인 부인이 있었어요? 6 ... 06:00:33 1,690
1246496 검찰의 유시민 잡으려던 작업질에 같이 포함된 사람 4 .... 05:50:21 881
1246495 "평화 원한다"..전쟁터 소녀들 '한글 피켓'.. 뉴스 05:42:51 316
1246494 잭니콜슨.. 엄마를 누나로 알고 40년 살다 4 .... 05:40:52 2,647
1246493 다촛점 얼마주고 맞추셨어요?? 4 sewing.. 05:19:55 600
1246492 권대희사건. . ㄱㅂ 05:08:52 346
1246491 EM세제로만 세탁이 되나요? EM 04:40:32 216
1246490 삼성에 유전병 있다고 하지 않았나요? 4 aa 04:39:04 2,958
1246489 우리이니 하고싶은거 다해~ 그시절을 기억하시나요 14 ........ 04:38:05 926
1246488 강남 아파트 가격은 언제쯤 떨어질까요? 4 04:34:49 838
1246487 발톱 무좀 명의 추천해 주세요~ 1 도와주세요 03:51:30 658
1246486 딱딱해진 생강청 어떡해야될까요? ㅠㅠ 3 .. 03:28:51 571
1246485 대통령 탄핵같은건 앞으로 없을듯 22 ... 03:16:23 1,958
1246484 성탄절시장 취소·파티 해산..코로나19 위기에 독일, 조치강화 2 뉴스 03:07:48 870
1246483 강아지를 입양했는데요 11 .... 02:59:49 1,340
1246482 짧지만 강렬했던 행복했던 순간들4 4 행복 02:42:52 1,609
1246481 필라테스 괜찮을까요? 4 . . 02:39:50 952
1246480 검찰의 미래 2 ^^ 02:33:10 535
1246479 저 방금 너무 신기한거 봤어요. 무려 초등학교 교장이래요...와.. 18 우와 02:07:48 5,760
1246478 "검찰개혁은 나를 딛고서라도 가야 한다” 다시 읽는 조.. 8 2019년1.. 01:52:46 1,170
1246477 자살을 품고 사는 제 아이가 너무 걱정돼요 14 .. 01:46:42 3,8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