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정치병환자들

아 증말 | 조회수 : 818
작성일 : 2020-07-16 12:15:01

친구 셋이 카톡 단톡방에 있어요.

한명은 민주당 한명은 태극기 한명은 중도

네 제가 중도입니다.

그냥 좀 짜증나서 민주당 욕했더니 민주당 친구 오랫동안

유지하던 카톡방 뛰쳐 나갔습니다.

듣기 싫으면 우리 정치 이야기 하지 말자 라든가 알람을 꺼놓으면

될걸 왜 굳이 그렇게 싫은티를 내며 뛰쳐나가는지.....

친구 사이에서 정치이야기 하는거 아니라지만 그럼 아예 입을 꾹

다물고 살아야 하는건지.... 씁쓸하네요.


IP : 182.222.xxx.182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7.16 12:16 PM (223.38.xxx.23)

    정치적 스탠스 알면서 왜 굳이?

  • 2. 중도
    '20.7.16 12:16 PM (211.193.xxx.134)

    말이 중도지 무식한거죠

  • 3. 원글이
    '20.7.16 12:17 PM (182.222.xxx.182)

    네 무식해서 죄송하네요 ㅋㅋㅋㅋ 무슨 말만 하면 단체로 와서 두들기네요

  • 4. ????
    '20.7.16 12:19 PM (211.48.xxx.158)

    셋이 성향이 극명하게 다른데
    정치 얘기를 왜 해요?
    친구라면 서로 피하는게 배려 아닌가요?

  • 5. ...
    '20.7.16 12:22 PM (116.33.xxx.90)

    저는 문대통령 지지자이지만
    태극기 성향인 친구한테
    저의 정치성향 강요하거나 드러내지 않아요.
    서로 배려하는 거지요.

  • 6. 원글이
    '20.7.16 12:22 PM (182.222.xxx.182)

    태극기 친구 말도 안되는 빨갱이 타령 하는거 듣기 싫었지만 그럴수도 있다 싶어서 그냥 넘겼구요.
    민주당 친구도 본인 주장하는거 그래 그럴수도 있다 싶었어요.
    그래서 저도 그냥 지나가는 말 몇마디 한건데 그게 그렇게 기분이 나빴던건지.....
    ????님 말씀처럼 피하는게 현명했던거다 싶네요..
    그렇다고 그냥 말도 없이 뛰쳐 나가니까 좀 섭섭했어요.

  • 7. 그 친구가
    '20.7.16 12:25 PM (14.40.xxx.172)

    비로소 깨달았다봅니다

    이런 인간들과 말섞고 있었던 내가 바보지
    손절각이다 이러고 바로 빠져나감

  • 8. 그 친구
    '20.7.16 12:28 PM (222.108.xxx.82)

    늦게 깨달았네.
    원글이도 광화문 할배들과 같은 부류라는걸.

  • 9. 극단적
    '20.7.16 12:29 PM (223.39.xxx.19)

    민주당 지지하는 그친구가 너무 극단적이네요. 자기말만 옳나봐요. 만나지 마세요 .
    저번에 시부모집에 가서 남의 집 채널에이를 리모콘에서
    몰래지웠다는 글 보고 너무 놀랐는데 에휴네요.

  • 10. ....
    '20.7.16 12:32 PM (221.157.xxx.127)

    종교적신념인듯

  • 11. ...
    '20.7.16 12:34 PM (116.33.xxx.90)

    시부모님이 채널에이 보시고
    가짜뉴스에 너무 심취하셔서 그런거 아니었을까요?
    어르신들은
    방송에 나온 건 너무 믿으셔서
    거를 걸 거르지 못하시고
    가짜뉴스와 진짜뉴스를 구분하지 못하시잖아요...

  • 12. ㅇㅇ
    '20.7.16 12:39 PM (223.62.xxx.143)

    상대방 정치성향 알면서 뭐하러 그래요

    정치성향은 신념같은거랑 비슷해서 아주민감한 거예요

    모르고그랬다면 몰라도 성향알면서 그러신건 님이 먼저 싸움건거네요

  • 13. 어려워요
    '20.7.16 12:49 PM (116.41.xxx.141)

    참 정치편향이 누구라도 있는건데 ㅜ
    저도 누가 제 편향 건드리면 참 섭섭하고 얄밉고
    단톡방 나가고싶고 ㅎㅎ
    근데 배운사람이면 시티즌쉽이라는게 있는데
    이럼 안되지하고 좀 참아야하는듯이요 ~~

  • 14. 상당수의
    '20.7.16 12:53 PM (211.193.xxx.134)

    사람들은 그걸 정치성향이라고 하는데 대부분
    무식한 겁니다

    제대로 알면 일반인이

    재벌 편 들일 거의없고
    친일매국언론 편 들일 없고
    지금 사학재단편 들일 거의 없고
    현재 검찰제도 지지할일없고
    친일파들 지지 할일 없고
    우리나라 언론 지지도 엉망인것 알거고
    우리나라 언론자유도 아시아 1위인것 알거고
    등등


    관심없으면 모릅니다

    무식한 거지 정치성향 아닙니다

  • 15. ㅇㅇ
    '20.7.16 12:58 PM (223.62.xxx.143)

    저는 조그만 개인사업하는데 일하시러오시는분이 태극기부대같은 소리만 해대서 그냥 짤랐어요

    듣고있자니 짜증나서요.

  • 16. ...
    '20.7.16 12:59 PM (116.33.xxx.90)

    제대로 알면 일반인이

    재벌 편 들일 거의없고
    친일매국언론 편 들일 없고
    지금 사학재단편 들일 거의 없고
    현재 검찰제도 지지할일없고
    친일파들 지지 할일 없고
    우리나라 언론 지지도 엉망인것 알거고
    우리나라 언론자유도 아시아 1위인것 알거고
    등등


    관심없으면 모릅니다

    무식한 거지 정치성향 아닙니다 222222222222


    와우 정말 말씀 잘 하시네요!!!
    속이 후련합니다!!!

  • 17. 원글이
    '20.7.16 1:02 PM (182.222.xxx.182)

    상당수의 님!! 일반인들은 그냥 정치에 별 관심 없어요. 먹구 살기두 바쁜데 그렇게 일일이 다 파헤칠까요?
    어떤 정책이 자기 실생활에 닿았을때 몇마디 툴툴댈수 있어요. 그런 사람들을 일방적으로 다 무식한거라고 몰아세우는건 정상적인겁니까? 누구나 다 획일적인 생각이 옳다고 믿어야 그게 유식한거고 도덕성이 높은 사람이라고 평가되어지는겁니까? 누군가에게 무식하다고 내가 왜 평가 받아야 하나요? 그것도 주관적 잣대에 의해서요. 인간은 누구나 다양한 생각을 할수도 있고 잘하기도 하고 실수하기도 해요. 친구사이에 몇마디 맘에 않드는말 했다고 그것도 본인이랑 아무 상관도 없는 몇마디 맘에 않드는 말 했다고 갑자기 아무 말도 없이 튀어 나가는건 아주 지극히 지식인다운 행동인가요? 광화문에 가스통 메고 돌아다니는 정신나간 할배도 누군가의 할아버지이고 여기서 민주당만이 길이라고 외치는 사람들도 누군가의 언니이고 친구입니다.
    자기신념과 맞지 않다고 무식한 인간이라고 비난을 하는건 제대로 된 신념인가요?

  • 18. 조국때
    '20.7.16 1:08 PM (175.223.xxx.224)

    강남지역이라 학부형모임에서 교육문제 논하다가
    조국얘기가 나왔는데
    한 엄마가 조국수호자여서 우리 모두 ㅎ
    그 이후부터 그 엄마 있을 때 정치 비슷한 얘기도
    안 꺼냈어요.
    그러니 또 그렇게 아무일 없었던 듯 흘러가네요.

  • 19. ㅇㅇ
    '20.7.16 1:09 PM (223.62.xxx.143)

    근데 단톡방에서 친구가 완전 정치적으로 삽소리를 하면
    저도 가타부타 말 안섞고 나올수도 있을것같아요

    님이 말한 워딩과 수위가 중요할듯요.

    내기준 완전 개소리면 저도 그냥 나옵니다
    말섞기조차 싫거든요

  • 20. 쓸개코
    '20.7.16 1:15 PM (121.163.xxx.112)

    싸우자는걸로 받아들였을 수도 있죠.

  • 21. 원글이
    '20.7.16 1:21 PM (182.222.xxx.182)

    ㅇㅇ님 바로 그 지점이죠. 내 기준에 삽소리!!
    그러니까 이기적이라는거에요.
    내 기준에 부합하지 않는다면 손절
    그럼 뭐하러 30년동안 친구해요.
    처음부터 손절하지 그리고 그 친구가 그렇게 열렬한 민주당 신봉자라는건 또 처음 알았네요.
    저도 별 미련 없어요. 자기 말과 신념만 올바른 것이라고 믿는 사람인데요 뭘....
    쓸개코 님 말은 좀 이해가 가네요.
    자기 신념이랑 다른 말을 하니 본인과 싸우자는 소리로 들렸나봅니다.
    그렇게 오해한거라면 저도 더 할말은 없을거 같아요.

  • 22. ㅇㅇ
    '20.7.16 1:27 PM (223.62.xxx.143)

    내기준에 삽소리


    이건 상대방과 의견차이가 있다는 정도의 말이 아니구요

    일반적 상식을 벗어난 개소리를 말하는거예요.

    혹시 그런말 하신건 아닌지 싶네요

  • 23. ㅇㅇ
    '20.7.16 1:31 PM (223.62.xxx.143)

    예를들어 개명박 닭그네를 옹호하는 말을 하는사람이 있으면 저는 단순 정치성향으로 취급안합니다

    저도 톡방 나가요 ㅋㅋㅋ 그리고 그사람이랑 손절해요
    그건 성향이 아니라생각해요 무식하거나 돌았거나 라고 생각해요 모든 정내미가 확 떨어져요

  • 24. 쓸개코
    '20.7.16 1:34 PM (121.163.xxx.112)

    저도 실은 지인 중에 부동산 카페 활동하면서 자칭 중도라 하는 사람..
    빨갱이타령하는 사람 다 있거든요.
    빨갱이타령하는 친구는 이제 거의 연락도 안하는 상태인데 노무현이 대통령되면 빨갱이세상된다는 둥
    이상한 소리하면 시끄러 입닫으라 했어요. 꼬마때 친구니 가능했던거고요.
    자칭 중도라는 지인과는 정말 조심합니다.
    어쩌다 얘기나올 기미가 보이면 서로 말해요. 조심하자고.
    기분상할 수 있는 문제예요.

  • 25. ㅇㅇ
    '20.7.16 1:41 PM (223.62.xxx.143)

    원글님은 그게 별얘기아니고 정치병걸린 사람이라 생각할수도 있는데 듣는 상대방에게는 신념을 건드리는 아주 기분나쁜 말이었을수도 있어요

    그래서 정치적인말은 항상 조심해야해요

    일방적으로 상대방을 욕할문젠 아니예요

  • 26. ...
    '20.7.16 1:48 PM (183.96.xxx.248)

    정치쿨병도 문제라죠.

    친구한테 정치병환자라니...
    어차피 지속 안 될 관계였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3704 기안84 어리버리하다고 생각했는데.. ㅇㅇ 05:40:34 137
1203703 김어준의 뉴스공장 8월14일(금)링크유 Tbs안내 05:22:06 81
1203702 마스크만 보면 사고 싶네요 4 미쳤나봐요 04:31:14 432
1203701 공부할 마음도 없는데 꼭 고등학교에 진학해야 할까요? 8 징글징글 04:21:58 398
1203700 민주당이 꼴보기 싫어도 미통당은 지지가 안돼요. 10 04:13:09 288
1203699 남편과 싸운 후 남편이 저에게 이렇게 말을 해요. 8 ..... 03:21:11 2,028
1203698 반팔옷이 없네요 1 111 03:02:27 704
1203697 슬프고 아픈 현실...15평미만에서만 일어난다 2 슬픔 03:00:54 1,795
1203696 90년대 갬성 영화ost.. .... 02:25:59 342
1203695 대출내역이나 금융 전체 거래 내역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싸이.. 2 ... 02:05:52 534
1203694 누가 이 사진을 가장 싫어 할까요? 7 ㅇㅇ 02:01:06 1,174
1203693 수제요구르트 만들려다 망친 우유 재활용 방법있을까요?? 7 82 02:00:36 617
1203692 골프 복 ᆢ 뱃살 3 01:57:52 663
1203691 사설 구급차 용인~강남 비용 얼마 정도 하나요? 2 보호자 01:57:28 538
1203690 앞베란다에 세탁기 자리 있는 아파트도 있는거죠? 13 ㅇㅇ 01:52:20 1,054
1203689 급질문요 냉장고 청소후 작동이 안되요 급질 01:33:27 376
1203688 어제 구조된 강아지들 어미개 참 뭉클하네요 5 An 01:29:17 1,110
1203687 [인터뷰] "의사 수, OECD 평균 수준까지 20년... 19 뉴스 01:20:10 872
1203686 문정부 정책 믿고 주택 구매 미룬 무주택자 및 상급지 이동 미룬.. 44 .... 01:12:39 1,859
1203685 성실한 아이라서 맘이 아픕니다. 14 초보엄마 01:07:09 3,225
1203684 기안84 웹툰 논란거리도 아니라고 하던 분 7 웃김 01:04:58 1,591
1203683 컴퓨터 질문요.집에서 vpn을 쓰는 이유가요 8 ... 01:03:26 679
1203682 미통당에서도 갭투자 방지 대책이 있나요? 18 .. 01:02:22 778
1203681 월세계약이 파기되면 이전세입자는 다시 또 구해놓아야하나요? 5 ... 00:58:56 661
1203680 박진영이요 4 ... 00:57:56 1,7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