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늙는 것도 서러운데, 얼굴도 못생겨지고 살찌고 몸도 힘들어요.

늙는거 싫어요. | 조회수 : 4,726
작성일 : 2020-07-03 19:26:23
나이먹는 것도 서러운데. 눈은 작아지고 찌그러지고,

팔자주름생기고, 눈가주름. 입꼬리 쳐짐.

살도 전보다 잘찌고. 뼈대가 어딘가 벌어지고 굵어지고.

회복은 하루만에 절대 안되고. 3,4일은 걸리고.

몸도 쉽게 피곤해요.

디스크에 근종에..

영양제 먹으니 낫긴 한데, 늙는건 서럽네요...


IP : 223.38.xxx.19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7.3 7:27 PM (180.231.xxx.233)

    순간 또다른 제 자아가 글썼나 의심했네요ㅎㅎ

  • 2. 대체
    '20.7.3 7:30 PM (121.155.xxx.30)

    몇살이시길 래요?

  • 3. ... ..
    '20.7.3 7:34 PM (125.132.xxx.105)

    저는 거기다 가만히 있으면 화났냐고 물어요. 심술이 덕지덕지한가봐요 ㅠ

  • 4. ......
    '20.7.3 7:39 PM (223.62.xxx.131)

    텅빈 정수리는 어쩌구요

  • 5. ...
    '20.7.3 7:49 PM (14.32.xxx.195)

    입꼬리가 내려가며 인중이 길어지고 있어요.... 심술궂은 무표정한 아줌마가 남 얘기가 아니네요...속은 허당 덜렁쟁이인데 겉은 무서운 b사감

  • 6. 자연의
    '20.7.3 8:12 PM (122.202.xxx.132)

    섭리라 받아 들여야 겠지만
    받아들이기 쉽지 않은게
    인간의 마음

  • 7. ㅇㅇ
    '20.7.3 8:15 PM (112.167.xxx.92)

    늙으면 서럽단 말이 그래서 나왔나 실감하고 있어요 여기서 더 나이들 수록 더 서러울까 두렵네요 늙음의 퇴화가ㄷㄷㄷ

    눈 작아졌어요 코도 낮아진거 있죠 얼굴뼈 자체가 주저앉는다고 하던데 그런가봐요 키도 줄듯히 그니 아저씨 얼굴이 나오고 여다 기미 가린다고 치덕치덕 발라 화장 두껍게 한 중년아줌마들 보면 늙은 트랜스젠더삘이 나오고 거기다 무표정들하니 처키 저리가라에요ㅋ

    탈모에 피부 쳐짐은 말할 것도 없고 사실 살찌는 건 아무것도 아님 살이야 빼면되는데 이미 쳐진건 성형시술 하지 않고서야 답없

  • 8. 남자들은
    '20.7.3 8:52 PM (223.62.xxx.85)

    요자가 되고 (최수종, 송대관)
    여자들은 남자같이 변해요.

  • 9. 마른여자
    '20.7.3 8:58 PM (125.191.xxx.105)

    늙은거인정 못생겨진거인정
    원글님말한거중에 다만살은징그럽게안찌네요
    배만나오고일부러많이먹는데도

  • 10. 이모가
    '20.7.3 9:02 PM (125.184.xxx.67)

    늙어서 좋은 거 하나도 없다 고.
    맞다고 생각해요

  • 11. 그래야
    '20.7.3 10:58 PM (175.223.xxx.110)

    공평하죠.
    나이 들어도 그대로이면 이상하죠 ㅠㅜㅜㅜ

  • 12.
    '20.7.4 12:24 AM (97.70.xxx.21)

    제가 쓴줄
    눈 왜일케 작아지나요ㅜ
    거울속에 남자가..못생긴 남자가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3369 아이둘과 잠시 2-3년정도 피신해 살수있는곳은? 어디로 14:14:42 253
1203368 추미애 탄핵 20반 넘었네요. 6 ㅇㅇㅇ 14:13:45 166
1203367 급)주인없이 월세 계약시 조심할점 급여쭤요 3 호야 14:10:25 84
1203366 주말농장(텃밭) 하시는 분들 요즘 뭘 심어야 하나요? 2 주말농장 14:07:16 134
1203365 이탈리아인이 바라본 한국 이미지는...-이탈리아인 참가자가 그린.. 4 문재인 보유.. 14:04:52 475
1203364 시터 얘기가 나와 말인데 부담 안되면 계속 쓰는 게 맞죠 6 14:04:06 254
1203363 '태양광 산사태' 12곳 중 9곳, 文정부 이전에 허가 12 ㅇㅇㅇ 14:02:29 333
1203362 집에 둘 운동기구 추천해주세요 3 운동 13:59:37 149
1203361 미스터트롯 7인 등수안에 들면 4 트롯 13:59:27 370
1203360 삼성 비스포크 식기세척기 쓰시는분 질문이요 2 건조?? 13:58:51 104
1203359 유튜브 영어 추천 4 남매맘 13:57:16 275
1203358 친정집 형제들 결혼 상황 1 ... 13:55:11 613
1203357 긴급질문 돈까스 밀계빵인디 계밀빵 5 .... 13:52:10 256
1203356 키167인데 55사이즈 뻥이라는 지인 16 00 13:52:05 834
1203355 고딩 딸이 잠을 너무 자고 낮밤이 바뀌었어요..이거 유전인요 2 아아 13:52:03 260
1203354 기안. 사람은 오래 봐야하네요 11 .. 13:50:59 1,631
1203353 어린이집에서 엄마가 어느 직장에 다니는지 알 수 있나용? 4 ... 13:50:28 447
1203352 이해찬 책임지고 사퇴해야 11 .. 13:50:26 417
1203351 정교수 24차 공판.. 개그 콘서트가 폐지된 이유 (빨간 아재와.. 1 ... 13:46:53 294
1203350 적금 담보대출 금리에 대해 질문드려요 13:46:41 89
1203349 물회 글 보니까 생각나는 남자가 있어요 7 ... 13:46:10 493
1203348 고3 아들 정상인가요? 8 우리집 13:41:09 1,015
1203347 한살림 김 2 ..... 13:40:02 241
1203346 댁의 고양이도 빨래 걷어오면 주변에서 얼쩡거리나요? 12 고양이는 귀.. 13:39:44 639
1203345 외고에 대해서 좀 알려주세요. 2 건강해 13:39:07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