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이들수록 못되지네요

... | 조회수 : 8,225
작성일 : 2020-01-29 23:29:52
말도 험하게 나오고 상처주는 말도 서슴없이 하게되고
남이 하는 작은 실수도 못견디겠고 스스로도 에게도 엄청 스트레스 주고요.
특히 가족 주변 지인들에게 독설 하고 후회하고
화가 나면 주체가 안되고 다 때려부수고 싶고 죽이고 싶고 쌍욕하고
상처받은 모습 보이는데 자제가 안되요..
IP : 106.102.xxx.200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ㅡㅡㅡ
    '20.1.29 11:31 PM (70.106.xxx.240)

    제 경우는 못되졌다기보다
    전같으면 참고 넘어갈일을 이젠 안참아요.

  • 2. ...
    '20.1.29 11:32 PM (61.72.xxx.45)

    갱년기에요
    우울증도요
    홧병이요

    곱게 늙는 할머니 되고 싶으면
    고쳐야 해요

  • 3. 아시면
    '20.1.29 11:36 PM (121.154.xxx.40)

    고치실수 있어요

  • 4. ...
    '20.1.29 11:36 PM (116.127.xxx.74)

    좋고 싫고가 분명해지고 참지를 못하게 되네요.

  • 5. . .
    '20.1.29 11:36 PM (203.170.xxx.178)

    나이들수록 너그러워져야 잘사는 인생

  • 6. 에혀
    '20.1.29 11:38 PM (221.147.xxx.118)

    사람다떠나가겠어요
    나중에 후회해도 소용은 없죠

  • 7. ㅇㅇㅇ
    '20.1.29 11:39 PM (39.7.xxx.73)

    감정컨트롤이 잘안되시나 봅니다.
    저도 그런 편인데, 상처준 가족한테 말로 되갚겠다고
    고성에 폭언, 상처주는말로 일부러 비수를 갖다꽂았는데도
    미안함이 안들어요.

    이게 점점 심해져 정도가 지나쳐질때가 있고 주위에 뭔갈 파괴시켜버리고
    싶단 생각이 들어서... 무슨 싸패에 분노조절장애 같기도 하구요.
    근데 날 들볶으니 내가 젤 힘들어요.

  • 8. ..
    '20.1.29 11:40 PM (106.102.xxx.200)

    그런것 같아요.. 제 스스로도 엄청난 스트레스라 건강에 이상신호까지 오네요. 화가 왜 주체가 안되는건지.. 성질이 못되 쳐먹어서 그런거겠죠

  • 9. 6666
    '20.1.29 11:48 PM (175.209.xxx.92)

    쌓인것이 있겠죠

  • 10. ..
    '20.1.29 11:49 PM (112.150.xxx.197)

    그래서
    곱게 늙어라 라는 말이 나오는 건가요?
    곱게 늙읍시다.
    늙어서 못되면 더 미움 받잖아요?
    늙을수록 그렇다는 건, 경험 상 안좋은 기억까지 총동원해 결과를 예측하니 미리 화부터 나는 거 아닐까요?

  • 11. 쯥..
    '20.1.29 11:52 PM (122.34.xxx.184)

    저도 나이드니 그래요
    단지 주변에 화는 안내지만요
    혼자 속으로 화내고삭히고..계속 그래요
    내가 날 들볶는다하면서도
    순간순간 차오르는 화를 어쩌지를 못하겠어요

  • 12. ..
    '20.1.29 11:55 PM (124.216.xxx.86)

    노화로인해 전두엽기능이 저하되면 분노조절이 안된다고 하던데요.
    심리적인거라면 신경정신과에서 약만 좀 타먹어도 맨날 화내던 지인이 애들한테 화가 안난다고 효과봤다 하더라구요

  • 13. 은행원
    '20.1.29 11:59 PM (119.64.xxx.178)

    님같은 고객 안왔음 좋겠어요

  • 14. 아들 세뱃돈
    '20.1.30 12:03 AM (1.237.xxx.156)

    5만원 준 동서도 가만 두면 안되겠단 사람도 있죠.
    이 게시판에 넘치는 못된 사람들 보며 반성하고 배우세요.

  • 15. ....
    '20.1.30 12:10 AM (175.197.xxx.116)

    약의 힘을 받아야되지않을까요?
    노화로오는거겟죠
    나이드신분중에 성격갈수록
    더 괴팍해지는분도 계시자나요

  • 16. ..
    '20.1.30 12:16 AM (49.169.xxx.133)

    쌓인 게 터지는 거에요.
    아무한테나 그런 건 아니겠죠.
    무서울 게 없는 나이?

  • 17. 제가
    '20.1.30 12:22 AM (114.204.xxx.15)

    요즘 그래요.
    안그래야지 하는데 어느새 그러고 있는 나를 느끼고
    화들짝.
    그래서 사람 만나기가 꺼려져요.

  • 18. ...
    '20.1.30 12:23 AM (223.62.xxx.87)

    그런데 웃긴게요
    아무한테나 그런건 아니더라고요
    사람 봐가면서 그러던데요
    며느리한텐 쌍욕하고 사위한텐 납짝 엎드리고요

  • 19. 아하
    '20.1.30 12:45 AM (220.126.xxx.56)

    화가 잘나고 자꾸 날선말을 하길래 왜이러나 갱년기인가 싶어 정말 사리고있는데 더 조심해야겠어요 내주변도 다 내또래인데 비슷할거아녜요 이것참...나이들어 죽고나면 주변인이 어떻게 기억하겠어요 조심해야죠

  • 20. 그러지 마세요.
    '20.1.30 12:50 AM (171.255.xxx.218)

    그러지마세요.ㅠㅠ
    시어머님이 딱 그러시는데, 이제 며느리인 제 앞에서도 효자, 효녀인 자식들 욕을 하고 말은 얼마나 거칠게 하는지 몰라요. 본인이 내려놓지 못하는건데 자기 마음대로 안 된다고 가족들 들들 볶고요.
    시어머님 보면서 정말 많이 깨달아요.나는 절대 늙어서 그러지 말아야지 다짐에 다짐을 합니다.

  • 21. 나이가아님
    '20.1.30 12:52 AM (175.211.xxx.106)

    그런사람은 잘못 살아온것이예요. 행복하지 못하게,분노가 쌓인채...

  • 22. 우리언니가
    '20.1.30 1:30 AM (110.70.xxx.227)

    그래요. 자긴 더이상 참지 않겠다면서 화내는데
    옆에 있는 사람이 보기엔 그렇게 참고산것같지않은데
    조금만 손해보거니 기분나쁘면 독을 품은 사람처럼 굴어요.
    화병같기도 하고 정상은 아닌듯해요.
    옆에 다가가기도 싫어요.

  • 23. ....
    '20.1.30 1:30 AM (116.41.xxx.165)

    100여년전 융이라는 정신분석학자가 중년의 심리를 두고 이렇게 표현하고
    예외는 없다라고 했습니다.
    우울한 남자, 화내는 여자
    그래서 성인들이 그렇게 성찰성찰 노래를 부르고
    네 자신을 알라고 했나봐요

  • 24. 싫다
    '20.1.30 8:48 AM (211.36.xxx.109)

    멀리하고 싶은 사람이예요

  • 25. 나이들수록
    '20.1.30 10:41 AM (211.206.xxx.50)

    부정적인 생각, 감정 등이 계속 쌓여만 가는데
    비우질 않으니...
    미움, 교만, 시기, 질투 이런 감정들은 버리고
    사랑, 희망, 겸손 같은 밝고 긍정적인 것들로
    내면을 채우려 끊임없이 노력을 해야되는 것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8406 드러나는 청도 대남병원 실태 "온돌방서 다닥다닥 붙어 .. 정의롭게 06:59:15 75
1608405 결국 마스크는 그래서 06:58:34 60
1608404 변정수같은 연예인 퇴출 추진하고 싶네요 DJDLDJ.. 06:57:47 156
1608403 일본 후생노동성의 코로나19 신규대응 지침 1 놀랍다 06:51:06 197
1608402 김어준의 뉴스공장 2월26일(수)링크유 1 Tbs안내 06:46:11 136
1608401 아이의 애착인형을 찾아요 5 낭만고양이 06:38:51 312
1608400 한국의 코로나 대처방식을 완전 칭찬하는 스위스 언론 9 한국훌륭함 06:37:48 687
1608399 반장하는 것.... 예비고딩맘 06:30:49 122
1608398 튀고싶어 안달난 이재명땜에.. 12 tbtb 06:28:26 614
1608397 그릇 잘 아시는 분들 nora 06:18:55 205
1608396 신천지2인자 김남희가 이만희랑끝낸이유 4 ㅇㅇ 06:16:54 1,290
1608395 하루종일 책상에 앉아서 시간을 보내니 의자에 닿는 모든 부분이 .. 2 ... 06:05:22 352
1608394 대구/우한 2 .. 05:30:49 421
1608393 중고나라에 대구분들께 마스크 나눔 우리나라만세.. 05:28:56 506
1608392 결국 대구 대책회의에서 대통령 코로나 테러 당했네요 12 윤석열 파면.. 05:24:19 1,926
1608391 아이와 선생님이 맞지 않으면 그만 두는게 맞겠죠...?? 2 두딸 05:16:06 404
1608390 (음악) 장나라 - 고백 1 ㅇㅇ 05:15:30 247
1608389 비위 강한 분만 클릭: 여자 소개해달라는 60대 할아버지 12 ... 05:11:20 1,772
1608388 이은재 공천 탈락이라네요 1 .... 05:08:37 534
1608387 추미애 장관 ㅅ ㅊ ㅈ 직접 처리한다 역학조사 거부 엄정 대응 1 .... 05:01:45 1,036
1608386 이재명이 망칠뻔한 신천지명단 입수과정 feat.우여곡절 9 300확정 04:23:30 2,114
1608385 인간관계에서도 깔끔하신분들이 7 궁금 04:20:45 1,209
1608384 신천지가 ?? 2 ㅌㅌㅌ 04:09:03 523
1608383 30분도 안되서 남편이란 글 썼는데요 댓글 달아주신 2분 감사해.. ... 04:03:29 649
1608382 신천지도 그렇고 이단에서 말하는 14만 4천명 구원설 3 새누리폐렴 03:58:06 6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