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82글 보다 보니 진심 각자집 각자 갔음 싶네요

... 조회수 : 3,430
작성일 : 2020-01-23 23:40:50
아~~~~ 저 아들 하나있는데
아둘둘 있는집은 진짜 힘들겠다 싶고
며느리 왜 봐야하는지도 모르겠고
서로 불평불만 이래도 싫어 저래도 싫어
돈만 좋아 할거면
굳이 남의 딸 볼필요 있을까 싶고
내가 뼈빠지게 번돈 날위해 즐겁게 쓰고 죽고 싶어요.
오늘 지워진글에 시모가 딸은 밥해주고
며느리는 맨날 밥사준다고 그것도 불만이더만요
IP : 223.62.xxx.251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ㅡㅡ
    '20.1.23 11:43 PM (111.118.xxx.150)

    갈수록 더 지겨워요.
    결혼 21년차인데...

  • 2. ....
    '20.1.23 11:44 PM (221.157.xxx.127)

    각자집 각자가는건 괜찮으나 애가 있음 명절에 이산가족되는거라

  • 3. ?
    '20.1.23 11:50 PM (39.115.xxx.181)

    결혼한 의미가 없죠.
    모두 조금씩 배려하고
    상식적으로 살면 좋을텐데요.

  • 4. .....
    '20.1.23 11:55 PM (1.233.xxx.68)

    미혼인데
    82글 읽으면 아들이 결혼할 때 집사주거나 보태주지말고
    본인 노후자금으로 쓰는게 가장 좋겠더라구요.
    며느리는 ㅅ 만 들어도 치를 떠니 ...

  • 5. ...
    '20.1.24 12:16 AM (125.177.xxx.43)

    내 집이 젤 편해요

  • 6. ...
    '20.1.24 12:48 AM (220.75.xxx.76)

    결혼생활할때 김어준이 그랬대요~
    명절에 각자 집으로 가자고요.
    각자 자신의 조상을 기리러 가자, 뭐 그런.....
    저는 실천할수는 없었지만ㅠㅠ
    형식과 고정관념을 넘어 본질을 보려하는 사람이구나 싶었어요.

  • 7. ㅇㅇ
    '20.1.24 1:09 AM (39.7.xxx.130)

    명절에 각자 집으로 가는 거 대찬성이에요~~

    애는 한 번은 아빠 따라 한 번은 엄마 따라 ㅋ

    아니면 홀수해는 온 가족이 시가를 가고 짝수해는 친정을 가던가~

    왜 시가만 가야되는데~~~~ 싫다고요. 신랑이 나 벌어먹여살리는 것도 아닌데~~~

  • 8. 아우
    '20.1.24 1:49 AM (120.142.xxx.209)

    애들 밥 해 먹일 생각하니 너무 싫어요
    각자 먹고 티나 마시러 오면 몰라
    걍 아들은 차나 마시자하고 친정보내고 싶네요 밥 안 준다고 욕하려나

  • 9.
    '20.1.24 2:46 AM (124.53.xxx.142)

    그게 젤 공평할거 같아요.
    내아들 내딸은 내가 알아서 시키거나 말거나 하기
    그래야 조용해 질거 같아요.
    시모도 며느리도 다 고생인걸..

  • 10. 그럼
    '20.1.24 7:28 AM (118.43.xxx.18)

    부모들도 각자 자기집 가면 웃기겠어요.
    친정 갔는데 엄마는 외할머니 집, 아버지는 시할머니 집에 가고 없어요.
    그럼 어떻게 해요?

  • 11. 아들들
    '20.1.24 8:56 AM (124.54.xxx.37)

    결혼시키고 반드시 실천하시길!!

  • 12. 각자
    '20.1.24 10:57 AM (124.61.xxx.123)

    다들 각자 자기집으로 가자구요..
    한치의 양보도 손해도 보기싫은 요즘 사람들.. 저포함요
    세상이 앞으로 어찌 변해갈지 무섭네요..
    저역시 명절 며칠전부터 내려갈생각하면 가슴이 답답해오지만
    너무 이러는건 아닌것같아요

  • 13. ㅎㅎㅎ
    '20.1.24 11:41 AM (119.205.xxx.234)

    어쩜 제 생각과 똑 같네요 각자 집으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0584 집간장이 원래 꼬릿한 냄새가 나나요? 1 ㅎㄷㆍㄷ 19:26:06 100
1290583 인덕션 대 가스 1 고민 19:22:37 132
1290582 해물탕이 되어버린 나의 해물찜 2 ... 19:21:29 156
1290581 [2보] 與, '사법농단' 연루 임성근 사실상 탄핵추진..&qu.. 6 탄핵하라. 19:21:12 256
1290580 냉동 부세조기 사보신 분 계신가요? ufgh 19:20:12 39
1290579 ..돈 없는 사별한 남자 2 사례 19:18:29 565
1290578 당분간 82 오지 말아야겠어요 6 ㅇㅇ 19:17:52 888
1290577 머리를 짧게하면 덜 엉킬까요? 3 당연한 질문.. 19:13:44 169
1290576 조국 딸 인턴 특혜? 국립중앙의료원 -법적대응 한다 4 19:13:11 545
1290575 접이식 반신욕조 쓰시는분 어떤가요? 2 접이 19:10:41 198
1290574 평지 빌라 vs. 비탈길 10분 500세대 아파트 7 부린이 19:05:39 578
1290573 모솔글 어디갔어요 ... 19:03:48 190
1290572 운전면허 필기도..꼭 3 Car 19:03:04 261
1290571 과자가 꽤나 고열량인가봐요 12 ... 19:02:54 800
1290570 낮에 바람이 1 ㅁㅁ 19:01:41 198
1290569 쌍둥이 육아돌보미 할까요 말까요 ㅠ 뭐든 조언해주세요 19 쌍둥이 19:00:01 995
1290568 바람이 엄청나게 부네요... 4 우와 18:59:57 481
1290567 남편땜에 ,,머리 아프게 생겼어요 7 18:59:18 1,070
1290566 돈이 썩어나도 사기 싫은 주식 4 18:57:34 1,159
1290565 [속보] 이낙연 "'세월호 재판개입' 임성근 판사 탄핵.. 17 그러췌 18:49:28 1,635
1290564 모태신앙은 아동학대가 맞습니다 20 ㅇㅇ 18:48:07 1,212
1290563 이갈이 보톡스 맞으시는분? 3 이악물고살다.. 18:47:14 213
1290562 기름종이? 종이호일? 2 一一 18:38:35 242
1290561 지금 외출가능할까요? 2 바람아멈추어.. 18:37:37 674
1290560 달구경하세요 너무 예뻐요 7 moom 18:36:17 9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