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리집고양이 고발기

냐옹이 | 조회수 : 1,525
작성일 : 2019-11-19 19:39:21
두살된 스코티시 폴드 소년이에요.
너무 운동량이 적은가 걱정되서 작은 비스켓같은
간식을 주는데 흥미없어합니다.
추르같은것은 자주 안줘요. 뚱뗑이 될까봐.
한번은 바닥에 굴려줬더니 미친듯 우다다 뛰어가서 벙어리장갑 낀거같은 앞발로 이리저리 드리볼 하다가
먹더라구요.
며칠 이러더니 흥미없어진듯 멀뚱냥이 되었어요.
그래도 마치 볼링선수처럼 심호흡을 하고 던졌더니
우연히 스핀이 걸려서 묘하게 뱅글돌면서 가더라구요.
그랬더니 얼굴에 미소가 화악(어디까지나 제 느낌)
돌더니 미친듯 우다다.

그러나 선수급 스핀이 아무때나 걸리는게 아닌지라~
흥미없어 하시면 방 저 끝까지 가서 다시 스핀을
겁니다.
냥님 구미에 맞는 스핀이 작동하길 바라며.
나는 누구이며 무엇하는 인간인가 의문을 던지며~

새벽이면 우왕 ~외마디소리 지르면
자던 집사 허겁지겁 일어나 창문을 열어드립니다.
몇분동안 밖의 새들보다 얼른 내려오십니다.
추운집사 얼른 닫습니다.
오분쯤 후에 다시 우왕~한번.

다시 허겁지겁 문 열어드립니다.

야는 왜 이러는걸까요?
IP : 1.102.xxx.6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ㅎ
    '19.11.19 7:45 PM (211.214.xxx.120)

    저희 집에도 세살 스코티시폴드 있어서 재미있게 읽었어요.
    저희 폴드는 소심 겁쟁이라 저랑 몇년을 살고도 제가 다가가면 도망가요 ㅠㅜ ㅎㅎ
    근데 꼭 아침에만 침대 발치에 와서 냐앙 그래요.
    그래서 올라와 올라와 하면 어떤땐 그냥 가고 ㅋㅋ
    가아끔 올라와요. 그럼 쓰담쓰담~~

  • 2. 쌀국수n라임
    '19.11.19 7:51 PM (115.161.xxx.181)

    새 보면서 채터링?이라는 사냥하고 싶을걸 표현하는 것 같아요.
    집사님
    주인님나이2살이면 청년이시네요 ㅋ

  • 3. 궁금
    '19.11.19 7:58 PM (175.223.xxx.125)

    집사님들 냥펀치에 맞아본적 있나요?

    저 오늘 친하게 지내는 냥이한테
    손등 제대로 냥펀치 맞으면서 할큄당했는데요

    와........
    정말 번개처럼 치고 가는데
    엄청 아프고 손등 순식간에 멍들면서
    부풀어 오르고
    피가 줄줄..
    아직까지 아파요.
    ㅠㅠ

    맞은 이유는 맛없는 간식 갖고 왔다고...

    얘는 저 자주 때리는데
    오늘이 최고 쎈 펀치였어요.
    ㅠㅠ

  • 4. nana
    '19.11.19 8:11 PM (220.79.xxx.164)

    저는 와인 코르크 던져주는데 둘째 고양이만 미친 듯 달려가요.
    물고와서 또 던지래요 ㅋㅋㅋㅋ

  • 5. 원글
    '19.11.19 8:18 PM (1.102.xxx.6)

    펀치에 맞아본적은 없는데 어쩌다 뒤따라와서 엉덩이쪽 퍽 치고 달아나긴 합디다.

  • 6. Catherine
    '19.11.19 9:22 PM (222.111.xxx.89)

    집사의 삶이란ㅠㅠㅠㅠ

  • 7. 원글
    '19.11.19 9:26 PM (1.102.xxx.6)

    집사의 삶이란 그래도 행복하지요잉~

  • 8. lsr60
    '19.11.19 9:42 PM (211.36.xxx.179)

    울아들 맨날 저 칭찬해요
    잘줏어왔다고..
    길에서 주운 아기주먹만한 아깽이가
    9살 아저씨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3780 소화력이 식탐을 못따라가요 11 ㅇㅇ 2019/12/10 1,787
1563779 털 안달린 여성스러운? 패딩 어디가면 볼수있을까요? 4 패딩 2019/12/10 1,254
1563778 4수해서 서울시립대 간거 뭔가요 58 2019/12/10 6,600
1563777 알릴레오 오늘 보고 느낌점은 12 ... 2019/12/10 2,493
1563776 펭수 허진호 감독 영화 오디션 봐떠요!ㅋㅋㅋ 13 배찢어짐 2019/12/10 2,133
1563775 결혼이야기랑 기생충이 미국 시상식 휩쓰네요 1 호오 2019/12/10 2,688
1563774 사주 볼 때 시는 안중요한가요? 14 ㄱㄴ 2019/12/10 3,140
1563773 연차에 대해서 알려주세요 9 연차 2019/12/10 746
1563772 미역국이 너무 맛있어요 ㅠ 31 엉엉 2019/12/10 4,264
1563771 양준일씨 영상 좋아지는 이유 18 ... 2019/12/10 3,161
1563770 경희대 국제캠퍼스 근처 4 후니 2019/12/10 863
1563769 내일 잔치국수 할건데요 국수를 삶아서 찬물에 헹구고 따뜻한 물에.. 7 qwe 2019/12/10 1,894
1563768 생강청에서 기포가 3 생강 2019/12/10 720
1563767 첫인사 좀 깨지 않나요? ㅡㅡ;;; (망했네요 ㅎ) 20 hap 2019/12/10 3,335
1563766 모든건 완벽해지게 되어있어.. 양준일 말이 무슨뜻일까요 20 ... 2019/12/10 4,382
1563765 노모와 중년의 딸 ㅠ 26 언니 2019/12/10 6,689
1563764 망고옷은 세일 얼마나 자주 하나요? 2 망고옷 2019/12/10 708
1563763 차상위 부정수급 9 아~~~ 열.. 2019/12/10 1,286
1563762 kt 올레티비 보시는 분 4 질문 2019/12/10 646
1563761 김건모 2차 피해자 현재 유부녀라네요 55 .. 2019/12/10 24,763
1563760 82년생 김지영 이해안가는 부분이 있어요 29 82 2019/12/10 2,495
1563759 혹시 민병철유폰 전화영어 하시는분계신가요 2 ㄱㄴ 2019/12/10 374
1563758 LSD반입이 집행유예? 사형아닌가? 10 뭐래 2019/12/10 972
1563757 행적직 하다가 사회복지공무원으로도 갈수있나요? 2 여울 2019/12/10 710
1563756 정시) 이런 경우에 정시 상담이 필요할까요? 10 대학 2019/12/10 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