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늦둥이육아중에 다리가 무겁고 저려요.붓는느낌 .. 정맥류인가요?

ㅇㅇ | 조회수 : 861
작성일 : 2019-11-15 13:28:14
위에 초등 고학년 둘 있고 ,40에 늦둥이 낳게 되었어요
어제로 18개월 되었습니다
밤낮이 뒤바뀔때가 많아 고생스럽습니다

어제는 새벽에 제 액상철분제를 다 쏟고 ..밥도 죽어라 안먹고
우유먹이면 질척한 변을 봐서 바지버리고..

오늘아침엔 큰애들 챙기는사이 변기에다 손넣고 해맑게
참방참방 물놀이
하고 있어요. (죄송...)저는 큰일날까봐 화장실 문 꼭꼭 챙겨닫는데
다른식구들이 일러놔도 자꾸까먹어서...

서론이 길었네요
아기 들어올릴때 많고 다리에 실핏줄 거미줄 모양 예전부터 있었는데 무겁고 저리고 붓는 느낌 (실제로 막 붓진 않은듯 해요)
약간 좀 뭐가 터질듯한 느낌 있어요

빨리병원가봐야되는거죠?정형외과 가나요?재활의학과가는지요?
아픈데만 늘어가고 정말 슬픕니다 ㅜㅜ

IP : 222.234.xxx.130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9.11.15 1:31 PM (222.234.xxx.130)

    그리고제가 이사하면서 마모륨 이란걸 깔았는데
    천연자재라 일부러했는데 좋긴한데 엄청 딱딱해요 바닥자체가..저한텐요 이런 영향도 있을듯해요ㅜ꼭 슬리퍼 사러가야겠어요

  • 2. ㅇㅇ
    '19.11.15 1:33 PM (222.234.xxx.130)

    근데 막 튀어나오거나 그런건 없구요
    실핏줄이 거미줄모양이고 다리가 모래주머니 얹어놓은것처럼 무겁고 압박감이 느껴집니다
    제가쓰고제가댓글다니 좀 민망하넹ㆍ

  • 3. 디스크
    '19.11.15 1:36 PM (174.254.xxx.233)

    허리는 안 아프신지

  • 4.
    '19.11.15 1:37 PM (14.47.xxx.244)

    하지정맥류 같아요
    전 장시간 비행으로 다리가 두배로 붓더니 그 후 붓기가 사라져도
    좀 서있으면 피가 아래로 쏠리는 느낌이고 열감도 느껴지고 무거웠거든요
    하지정맥 병원가서 초음파 해보면 바로 알수 있어요
    저도 울퉁불퉁 튀어나온건 심하지 않았는데 안쪽 혈관이 많이 늘어졌다고 하더라구요
    수술하고 다리가 완전 편하진 않은데 다른 병원에 갔더니 상태 좋데요
    근데 혈관이 약해서 다리가 좀 무겁게 느껴질수도 있다고 하더라구요.

  • 5. happ
    '19.11.15 2:08 PM (115.161.xxx.24)

    하지정맥류네요.
    일단 증세 따라 혈관제거술 하거나
    약 먹거나 다르니 병원부터 가세요.
    인터넷에 사는 동네 하지정맥류 치면
    병원 떠요.

  • 6. 눈사람
    '19.11.15 2:57 PM (118.221.xxx.26)

    하지정맥류 맞아요. 근데 초기니 일단 압박 스타킹 종아리형 인터넷에서 구입해 착용해 보세요. 훨씬 나아요.
    그리고 많이 걷고 스트레칭 하셔서 종아리 근육을 만드세요. 점점 좋아집니다.

    10년전에 압박 스타킹 6개월정도 신고 낳았는데 다시 재발해 지난주부터 신는데 정말 좋아요.
    저는 지금 요가랑 하루 만보 걷기 실천 중인데 3주 전 터질것 같은 종아리 팽만감이 훨씬 좋아졌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7973 민주 정부가 들어서니 대통령에게 신발 던지는 놈도 있네 5계절 00:52:16 7
1187972 30년만에 연락온 ㅂㅇ친구들 ㅜㅜ 00:51:36 39
1187971 박시장 부고 이후 뉴스 언론들 ... 00:51:05 32
1187970 7번 국도 여행 가보신분? 1 ㅇㅇ 00:48:47 38
1187969 비밀입니다 14 00:40:21 583
1187968 부양의무자 기준을 2022년까지 완전 폐지하는 게 무슨 뜻인가.. .. 00:37:17 209
1187967 고소인의 비서실 근무기간... 10 .. 00:34:24 643
1187966 부산사람들이 해외 여행을 안가는 이유 ㅋㅋ 2 링크만 00:31:59 668
1187965 언론도 책임안지고 네티즌도 책임안진 사건 4 결국 00:31:44 240
1187964 오늘도 갯벌을 갔지만 조개는 못캤어요. 이 언니또 00:28:28 181
1187963 공무원 사회에서 일해봤는데요 7 ㅇㅇㅇ 00:20:50 986
1187962 남편한테 아직도 맺힌 거. 7 uf 00:19:13 714
1187961 목 주변이 열이나고 외관상으로도 붉게 보여요. 음... 00:13:44 114
1187960 전남편 부모의 조의금은 얼마가 적당할까요. 6 .. 00:12:55 769
1187959 이재명이 아주대병원 가서 ㄱㅊ 깠을 때 17 ... 00:12:05 1,320
1187958 우리나라에서 주로 만드는 배의 종류 아시는분? 1 ㅇㅇ 00:10:41 124
1187957 박원순은 이제 버린카드가 16 민주당태도 00:03:05 1,590
1187956 친문 반문 이딴 거 다 필요 없고 8 부창부수 00:00:46 336
1187955 속옷 심부름??? 45 비서 2020/07/16 1,879
1187954 왜 일케 남 이용하려는 사람들이 많을까요? 2 oo 2020/07/16 385
1187953 시누가 시댁에 사는데 나중에 유산은 어떻게 되는게 맞을까요 36 후배의사연 2020/07/16 1,460
1187952 오늘 축하파티 갔는지 4 신기 2020/07/16 423
1187951 유독 층간소음 심한 집 있으세요? 4 ㅇㅇ 2020/07/16 356
1187950 해시태그 17회ㅡ 윤석열은 되고 조국은 안되는 것! 언론의 오락.. 2 기레기아웃 2020/07/16 262
1187949 뉴스 기자들, 종이 보고 읽나요~ 6 .. 2020/07/16 276